전체뉴스 21-30 / 5,9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폭스콘, 도시바 반도체에 '31조원 베팅'…판 키우는 궈타이밍

    ... 지난해부터 분식 스캔들, 원전사업 손실 등이 이어지며 제대로 투자하지 못했다. 인수 성공시 한국 업체 타격 이런 도시바를 대신해 훙하이가 시장에 진입해 공격적 투자에 나설 경우 4개 업체가 과점해 온 낸드플래시 시장은 2012년 엘피다 파산 이후 다시 치킨게임으로 치달을 가능성이 있다. 중국 칭화유니그룹의 자회사인 장강메모리도 수십조원 투자에 나섰으며, 인텔도 새로 시장에 진입한 터라 가능성은 더욱 높다. 반도체사업 경험과 노하우가 없는 훙하이가 SK하이닉스와 협력할 ...

    한국경제 | 2017.04.11 19:45 | 이상은/김현석

  • SK하이닉스, 도시바 메모리 반도체 인수 가능성은

    세계 2위의 낸드 플래시 반도체 업체 도시바(東芝)의 메모리 사업 부문이 매물로 나오면서 그 향배가 관심이다. 누구의 품에 안기느냐에 따라 낸드 플래시 업계의 지형이 크게 요동칠 수 있기 때문이다. ◇ 10여개 업체 참여한 ... '1+1=2'가 되지 않을 수도 있다는 것이다. 단적으로 2013년 미국 마이크론테크놀러지가 일본 D램 업체 엘피다를 인수했을 때 양사의 합산 점유율은 SK하이닉스의 점유율을 뛰어넘었다. 그러나 마이크론이 SK하이닉스에 시장 2위 ...

    연합뉴스 | 2017.03.30 14:32

  • SK하이닉스의 '도시바 베팅'…"D램 이어 낸드도 잡겠다"

    SK하이닉스가 일본 최대의 반도체 기업이자 낸드 플래시 세계 2위인 도시바의 메모리 반도체 부문 인수전에 뛰어든 것은 낸드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겠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SK하이닉스는 일본의 재무적 투자자(FI)들과 손 잡고 ... 없다. 재무적 부담만 줄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 SK하이닉스는 2012년에도 D램 업계 3위이던 일본 업체 엘피다를 인수하기 위해 제안서를 제출하고 실사를 벌였지만 본입찰에는 불참했다. 당시 SK하이닉스는 "엘피다에 ...

    연합뉴스 | 2017.03.29 10:43

  • '최태원의 도전' SK하이닉스, 도시바 인수전에 참여

    ... 듯…인수성공 땐 낸드플래시 2위로 도약 SK하이닉스가 세계 2위의 낸드 플래시 생산업체인 일본 도시바의 메모리 사업부문 인수전에 뛰어들었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SK하이닉스는 일본의 재무적 투자자(FI)들과 손잡고 이날 ... 다녀오는 등 긴밀히 협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태원 회장은 2012년 매물로 나온 일본의 반도체 업체 엘피다의 인수를 추진하다가 접은 바 있다. 엘피다는 미국 마이크론이 차지했다. SK하이닉스는 이번에 도시바 메모리의 ...

    연합뉴스 | 2017.03.29 10:03

  • thumbnail
    '사면초가' 도시바…한국 업체들 품에 안길까

    메모리반도체 부문은 SK하이닉스, 원전은 한전이 인수 후보 일본 도시바(東芝)의 메모리 반도체 사업 인수전이 점입가경이다. 인수 후보군이 점점 늘면서 이들 간의 다양한 합종연횡 시나리오에 대한 관측도 쏟아지고 있다. 이런 ... 회사의 점유율을 더한 수치를 밑돌 수 있다는 것이다. 가까운 사례가 2013년 미국 마이크론이 일본 D램 업체 엘피다를 인수한 경우다. 합병 후에도 마이크론의 점유율은 여전히 3위다. 반도체업계 관계자는 "현재 낸드플래시 ...

    연합뉴스 | 2017.03.11 14:04

  • thumbnail
    [판 커지는 도시바 인수전] TSMC도 '도시바 인수전' 가세…SK하이닉스, 힘든 상대 만났다

    ... 시장에선 두 개 업체가 합병하더라도 시장 점유율이 기존보다 감소하는 사례가 흔하다. 2013년 마이크론은 일본 엘피다를 인수했지만 D램 시장에서 점유율이 기대만큼 크게 늘지 않았다. 양사의 결합으로 나타난 시장 공백은 삼성전자 등이 ... 있다. ■ 낸드플래시 D램 반도체와 달리 전력 공급이 없어도 저장한 내용이 사라지지 않아 ‘비휘발성 메모리’라고도 불린다. 디지털 카메라와 MP3 플레이어 등에 주로 사용된다. 삼성전자가 낸드플래시를 쌓아 집적도를 ...

    한국경제 | 2017.03.03 18:54 | 노경목

  • 日 도시바 반도체사업부 분사, 삼성전자 ·SK하이닉스 '긍정적'-유진

    ... SK하이닉스, 사모펀드 등이 거론되고 있다. 이 증권사 이정 연구원은 "도시바가 구조조정하는 과정에서 낸드 플래시메모리의 경쟁력이 약화될 경우,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에 매우 긍정적"이라며 "낸드 플래시메모리사업의 ... 시장 판도는 달라진다는 전망이다. 이 연구원은 "과거 D램 시장에서 독일 퀴몬다(Qimonda)와 일본 엘피다(Elpida)의 시장 퇴출 이후 3강 체제로 과점화 되면서 호황을 누리고 있는 점을 주목해야 한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17.01.31 07:42 | 김하나

  • [반도체 슈퍼사이클 진입①] 2000년 이후 3차례 변곡점

    ... 있었는지 박해린 기자가 짚어봅니다. 지금까지 반도체 업종은 호황과 불황을 반복하며 특정한 사이클을 그려왔습니다.메모리 반도체를 대표하는 제품인 D램과 낸드플래시를 생산할 수 있는 기업이 한정돼 있기 때문인데요.D램은 삼성전자, SK하이닉스, ... 탑재되는 모바일용 D램 판매가 급증하면서 회복세로 접어들었습니다.마지막 슈퍼사이클은 2012년 일본 D램 기업 엘피다의 파산 시기입니다.엘피다가 마이크론에 합병되면서, 시장의 과점 구조가 뚜렷해지자 D램 가격 상승과 함께 시장이 호황기로 ...

    한국경제TV | 2017.01.17 17:02

  • thumbnail
    삼성·SK하이닉스, 올 반도체 이익 50% 늘듯

    ... 신제품은 더 비싼 값을 받을 수 있다. 반면 기존 제품은 가격이 떨어진다. D램 업체가 새로 공장을 짓고 미세화 경쟁을 펼치면서 반도체 가격은 매년 평균 30% 이상 떨어졌다. 2012년부터 상황이 돌변했다. 파산한 일본 엘피다가 미국 마이크론에 인수돼 ‘메모리 치킨게임’이 종결되면서부터다. D램업계엔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마이크론 세 개 메이저만 남았다. 이들은 무리한 투자를 할 필요가 없어졌다. 2010년 이후 D램 공장 신설은 삼성전자는 ...

    한국경제 | 2017.01.05 17:27 | 김현석 / 박재원

  • thumbnail
    화성 '세쌍둥이 빌딩' 삼성반도체 신메카로

    ... 아산 등 국내 곳곳에 흩어져 있었다. 삼성은 반도체 미세공정 기술이 점점 어려워지고 시스템반도체 사업도 커지자 메모리와 시스템반도체, 소재, 차세대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 각 분야를 연구하는 이들을 한곳에 모아 시너지를 내기로 하고 ... 쾌조의 질주를 계속하면서 창사 이래 최대 이익 기록을 바꿀 기세다. 우선 시장 환경이 바뀌었다. 2012년 일본 엘피다의 파산으로 30년간의 메모리 치킨게임이 끝나면서 D램은 3개, 낸드는 4개로 생산업체가 줄었다. 공급이 제한되면서 ...

    한국경제 | 2016.12.30 18:46 | 김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