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2981-52990 / 58,9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선 D-30 변수.쟁점] ② 부동층 향배

    최근 각종 여론조사에서 나타난 부동층 9-20%의 향배도 12.19 대선전을 결정짓는 중요한 변수가 될것이란게 여론조사 전문가들의 중론이다. 특히 `상황에 따라 후보를 바꿀수 있다'는 응답자까지 포함시킬 경우 부동층은 최대 40%까지 봐야 한다는 견해도 제기되고 있다. 부동층을 20%로 상정할 경우 전체 유권자 3천511만명 가운데 700만명에 해당된다는 점에서 이들의 표심은 대선전의 향배를 가를 수도 있다는 것. 여론조사 전문가들은 부동층의 ...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서울대 수시모집 심층면접 실시(종합)

    ... 기본소양평가에서는 `진리의 권위는 절대적이지 않고 비판과 토론을 통해 변화한다'는 존 밀턴의 `아레오파지티카'를 지문으로 주고 여론조사 절차를 설명한 영어지문과 인터넷 문화의 폐해에 관한 지문을 다시 제시하고 처음 지문 내용을바탕으로 나머지 두 지문의 ... 10분에서 15분으로 늘려줘 난이도를 조정했다"면서 "수험생들이 심층면접 문제를 어렵지 않게 해결한 것으로 자체조사 결과 나타났다"고 밝혔다. 그러나 사범대에 지원한 수험생 박지연(19)양은 "문제가 어려웠고 시간이 부족했다"고 ...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한나라당, "단일화 차질 예견된 일"

    ... 파탄에 이른 것은 승리를 확신했던 정 후보가 예상이 빗나가자 판을 깨고 있는 것"이라며 포문을 열었다. 그는 "여론조사에 의한 단일화라는 정치사기극이 시작될 때부터 유산은 예고됐던 것"이라고 지적한 뒤 "살아온 길이 전혀 다른 두 사람의 ... 노선,정책에서 아무런 공통점이 없는 사람들이 오로지 권력쟁취를 위해 합치겠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남경필 대변인은 여론조사를 통한 단일화 방안에 대해 "여론조사조사기관마다 들쭉날쭉일 수밖에 없는 참고자료일 뿐"이라면서 "이를 기반으로 ...

    한국경제 | 2002.11.19 00:00

  • [대선 D-30 변수.쟁점] ③ '李 대세론'

    각종 지지도 여론조사에서 다자대결 구도의 선두를 줄곧 유지하고 있는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후보의 `대세론'이 계속 유지될지도 관심사다. 한나라당은 의원영입 등 외연확대를 통해 가능한 조기에 `이회창 대세론'을 확고하게 뿌리박는다는 전략이지만 그만큼 위기의식이 강해질 수 밖에 없는 `반창(反昌)' 세력의 연대를 조장하는 역작용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기 때문이다. 이미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후보와 통합 21 정몽준(鄭夢準) 후보가 후보단일화에 ...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한나라 TV토론 재심의 요구

    한나라당은 19일 오전 안상수 김용균 이주영 의원 등을 중앙선관위에 보내 후보단일화 토론 TV중계에 관한 선관위의 유권해석에 항의하고 재심의를 요청했다. 이들은 재심의 요청서에서 "후보단일화 토론회는 그 자체가 선거법 위반이며,토론회의 공정성은 토론회의 횟수가 아니라 토론회 허용여부"라며 "불법 여론조사를목적으로 하는 토론회 중계방송은 단 1회도 허용돼선 안된다"고 주장했다. (서울=연합뉴스) 최이락기자 choinal@yna.co.kr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대선 D-30 단일화.부동층 변수

    ... 19일로 꼭 30일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한나라당과 민주당, 국민통합 21 등 주요 정당들은 필승태세 구축을 위한 선거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통합21 정몽준(鄭夢準) 후보간 단일화 합의가 여론조사안 유출논란으로 중대위기를 맞는 등 한때 '양강(兩强)' 대결구도로 전환될조짐을 보였던 대선구도에 혼선이 초래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12월19일 치러지는 대선은 오는 27일부터 후보자 등록을 시작으로열전 22일의 공식 선거전에 ...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鄭 교섭단체 추진 속내

    ... 시간이 갈수록 불리해지고 이에 따라 민주당에서 탈당, 정 후보측으로 가세하는 의원들이 불어날 것이란 기대감도 품고 있다. 통합21 일각에서는 이 경우 50명 이상의 의원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는 주장도 나오고 있다. 나아가 여론조사를 통해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후보로 단일화되더라도 일정한 세력을 형성, 내후년 총선 등 후일을 도모할 수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란 분석도제기된다. 여기에는 통합 21은 대선을 앞두고 급조된 신생정당인데다 뚜렷한 지역적 지지기반도 ...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민주 "문제확대 중지해야"

    ... 이른바 최후통첩을 보내는 것은 성실한 태도가 아니라고 본다"며 "재협의를 제안했는데 무엇을 재협의하자는 것인지 구체적으로 밝혀달라"고 요구했다. 이 대변인은 또 "양당 후보단일화 추진단의 후보단일화 방식에 관한 합의가 나온 다음에 공표된 여러 여론조사의 결과가 정 후보측에 좋지 않게 나오자 합의자체를 뒤집어보려는 의도가 아닌지 묻고 싶다"며 통합21측의 재협상 요구의 배경을 따졌다. (서울=연합뉴스) 맹찬형 기자 mangels@yna.co.kr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민주 '전면 재협상' 거부

    ... 대책회의 후 브리핑에서 "그러나 `보완' 협상은 성의있게 임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민주당은 또 이해찬(李海瓚) 협상단장에 대한 통합21측의 교체 요구에 대해서도"적절치않은 요구"라고 일축했다. 이낙연 대변인은 통합21측의 여론조사안 민주당측 유출 주장에 대해 "양쪽에서언론이 취재한 결과로 어느 한쪽이 다른 쪽에 대해 책임을 떠넘기는 것은 옳지않다"고 반박했다. 그는 또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후보 지지자들의 역선택 방지를 위한 재협상요구에 대해서도 "양측 추진단의 ...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서울대 심층면접, 어떻게 출제됐나

    ... 성차별, 사이버 공간의 캐릭터인 '아바타'가 가지는 사회적 문제 등 시사문제가 상당수 출제됐었다. 다음은 서울대가 공개한 올해 심층면접의 주요 문항. ▲인문계 기본소양평가 = 존 밀턴의 '아레오파지티카'의 요지를 물은 후 추가로 여론조사방법을 설명한 영문지문과 인터넷 토론의 부작용을 설명한 국문지문을 제시하고 첫 지문의 요지를 토대로 추가지문들에 나타난 현상의 차이점에 대해 논하라는다소 복잡한 문제가 출제됐다. 교육학과의 학업적성평가에서는 '자녀들의 교육을 위해 학부모들이 ...

    연합뉴스 | 2002.11.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