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541-56550 / 59,4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터넷 여론조사] '일생에 마지막으로 한번 플레이하고...'

    * 일생에 마지막으로 한번 플레이하고 싶은 곳이 있다면 어디를 꼽겠는가? 미 CNN방송이 운영하는 골프전문사이트 "cnnsi.com"이 6백43명의 네티즌 골퍼들에게 질문했다. 1위는 매년 마스터스가 열리는 미국 오거스타내셔널GC였다. 무려 67%(4백31명)가 응답했다. 다음은 골프의 발상지인 스코틀랜드의 세인트 앤드루스GC로 19%(1백25명) 였다. 자신의 홈코스라고 응답한 골퍼는 3%(20명). ( 한 국 경 제 신 문 2...

    한국경제 | 2000.02.02 00:00

  • [국제I면톱] 후보지명 '혼전속으로'..뉴햄프셔 예비선거결과

    ... 아직 전국적인 인물로 부상하지 못한 매케인 의원과 브래들리 전 상원의원이 이번 선거에서 깊은 인상을 남기는 데 실패했다면 대통령 선거에서 "탈락"이 불가피했다. 매케인 의원은 이러한 우려를 일거에 날려 보냈다. 그는 그동안 여론조사에서 부시 지사에게 앞서 있기는 했지만 49%대 31%로 압승을 거둠으로써 앞으로 자금난에서 벗어나는 것은 물론 오는 19일 사우스 캐롤라이나에서 대통령 후보로서의 생존력을 재검증받을 기회를 갖게 됐다. 매케인은 오는 10일 ...

    한국경제 | 2000.02.02 00:00

  • 브래들리-매케인 초반 기세 .. 뉴햄프셔주 예비 선거

    ... 전문가들은 그러나 "개표가 초반이어서 최종 승자를 점치긴 이르다"며 "어느쪽이 승리하든 압승을 거두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진단했다. 이번 예비선거의 최종결과는 한국시간으로 2일 오전 11시경에 집계된다. 선거전날 실시된 여론조사에서는 양당의 1위, 2위 후보간 지지율 격차가 적어 대혼전이 예상됐었다. 로이터통신과 WHDH-TV의 공동여론조사에서는 민주당의 고어 부통령은 49%의 지지율로 브래들리 후보(42%)를 앞섰다. 공화당에서는 매케인 의원이 38%, ...

    한국경제 | 2000.02.02 00:00

  • 뉴햄프셔 예비선거 대혼전 .. 부동표 향배가 관건

    미국 뉴햄프셔주 대통령 예비선거가 1일(현지시간) 실시됐다. 선거에 앞서 행해진 각종 여론조사에서는 각당의 1위와 2위 후보간의 지지율 격차가 크게 줄어들어 뉴햄프셔 예비선거는 대혼전이 예상되고 있다. 예비선거 하루전날인 31일 여론조사 결과 공화당에서는 존 매케인 애리조나주 상원의원이 조지 부시 텍사스 주지사를 근소한 차이로 앞서고 있다. 로이터통신과 WHDH TV의 공동 여론조사에 따르면 매케인 후보는 38%, 부시 후보는 36%의 ...

    한국경제 | 2000.02.01 00:00

  • [일하며 배웁시다] 신규 자격증에 눈 돌려라..준비 서둘러야

    ... 꾀하는 직장인이라면 한번 신규자격증에 도전해 보는 것은 어떨까. 올해 처음 생겨나는 자격증은 4가지다. 전자상거래사와 사회조사분석사, 직업상담사, 전산회계사다. 내달부터 접수를 시작해 오는 3월부터 시험을 치르게 된다. 신직종이 등장하고 전문인력의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앞으로 신규자격증은 크게 각광받을 전망이다. 사회조사분석사 2급 =정보수집과 분석작업을 전문적으로 맡는 인력이다. 여론 및 선거조사, 노사관계 및 조직행동조사, 마케팅 시장조사, ...

    한국경제 | 2000.02.01 00:00

  • [인터넷 여론조사] '승리를 하기 위해서는 6m 거리의...'

    * 승리를 하기 위해서는 6m거리의 퍼팅을 절대적으로 성공시켜야 하는 상황이다. 만약 그 퍼팅을 대신해줄수 있는 사람이 있다면 누구를 찍겠는가? 미국 골프다이제스트가 운영하는 "golfdigest.com"이 네티즌들에게 질문을 던졌다. 응답자중 34.5%는 잭 니클로스, 32.8%는 타이거 우즈를 꼽았다. 이같은 절박한 상황에서는 퍼팅의 명수보다는 골프의 대가가 더 적합하다고 본 것일까? 17.3%는 "내 자신이 하겠다"고 밝혔으며...

    한국경제 | 2000.01.31 00:00

  • [국제I면톱] 매케인 우세속 부시 맹추격..뉴햄프셔 예비선거

    ... 정확히 측정할 수 있어 그 결과가 각당 후보들의 지명전 탈락여부를 사실상 결정짓게 된다. 이 예비선거는 아이오와주 당원대회처럼 일부 당원들만의 잔치가 아니라 비당원과 심지어 반대당의 당원들까지도 참가하기 때문이다. 현재까지 각종 여론조사 결과 전국적인 판세는 공화당의 조지 부시 텍사스 주지사, 민주당의 앨 고어 부통령이 각각 1위를 달리고 있다. 앞서 아이오아주 당원대회에서도 두 후보가 선두를 지켰다. .뉴 햄프셔주 예비선거의 최대관심은 부시 주지사가 매케인 ...

    한국경제 | 2000.01.31 00:00

  • 뉴햄프셔 여론조사 매케인-고어 선두

    오는 2월1일의 뉴햄프셔주 예비선거를 며칠 앞두고 실시된 여론조사에서 존 매케인 상원의원(공화)과 앨 고어 부통령(민주)이 각각 선두를 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USA투데이와 CNN 갤럽이 지난 22부터 24일까지 뉴햄프셔 유권자 3백50명 (민주.공화 지지자 각 1백75명씩)을 대상으로 후보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공화당에서는 매케인 45%, 조지 W.부시 텍사스주지사 33%, 출판업자 스티브 포브스 12%, 앨런 키스 전 유엔대사 ...

    한국경제 | 2000.01.28 00:00

  • [인터넷 여론조사] '어떤 스윙타입을 선호하는가?'

    골프전문사이트인 "pgatour.com"이 1천5백39명의 네티즌들에게 물었다. 과반수인 50.6%의 골퍼들이 "일관된 스윙"을 꼽았다. 언제, 어느 상황에서도 일정한 스윙을 하는 것이 많은 골퍼들의 꿈이라고 풀이할수 있다. 그 다음은 "쉬운 스윙"으로 21.9%가 응답했다. 골퍼들은 힘들이지 않고 가볍게 휘둘러주는 스윙도 선호한다고 볼수있다. 이밖에 "리듬있는 스윙"(17.9%) "파워풀한 스윙"(8.4%) "기계적인 스윙" (1...

    한국경제 | 2000.01.27 00:00

  • [다보스 포럼] '인터넷/세계화' 핵심의제 .. 첫날 이모저모

    ... 창출할 수 있는 기회의 나라"라고 강조했다. 세계적 컨설팅업체 프라이스워터하우스쿠퍼스는 포럼개막에 맞춰 "전세계 1천명의 최고경영자(CEO)중 91%가 앞으로 3년간 자신들의 회사가 더욱 성장할 것"이란 밝은 전망을 했다는 여론조사결과를 발표했다. 그러나 조사에서는 인터넷이 빈부간의 격차를 한층 확대시킥 것이란 우려도 강하게 표출됐다고 이 기관은 덧붙였다. 이와 함께 프라이스워터하우스쿠퍼스는 유럽의 CEO가운데 8%만이 자신이 인터넷에 상당히 능숙하다고 ...

    한국경제 | 2000.01.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