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2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포스코 포항제철소 '직장내 성희롱' 과태료 500만원·사법처리(종합)

    ... 파악됐다. 이에 노동부는 관련 조항에 근거해 포스코 측에 과태료 500만원을 부과할 예정이다. 또 피해자에 대한 불리한 처우 등 2차 가해 행위에 대해서는 관련자를 입건해 사법 처리할 방침이다. 앞서 포스코 포항제철소의 한 여직원은 자신을 성폭행·성추행·성희롱한 혐의로 직원 4명을 경찰에 고소했다. 노동부는 남녀고용평등법 위반 여부와 관련한 조사를, 경찰은 형법적인 부분에 대한 수사를 맡았다. 고소 사실이 언론 보도를 통해 알려지자 포스코는 사과문에서 ...

    한국경제 | 2022.08.05 10:22 | YONHAP

  • thumbnail
    포스코 포항제철소 '직장내 성희롱' 과태료 500만원·사법처리

    ... 파악됐다. 이에 노동부는 관련 조항에 근거해 포스코 측에 과태료 500만원을 부과할 예정이다. 또 피해자에 대한 불리한 처우 등 2차 가해 행위에 대해서는 관련자를 입건해 사법 처리할 방침이다. 앞서 포스코 포항제철소의 한 여직원은 자신을 성폭행·성추행·성희롱한 혐의로 직원 4명을 경찰에 고소했다. 노동부는 남녀고용평등법 위반 여부와 관련한 조사를, 경찰은 형법적인 부분에 대한 수사를 맡았다. 고소 사실이 언론 보도를 통해 알려지자 포스코는 사과문에서 ...

    한국경제 | 2022.08.05 09:59 | YONHAP

  • thumbnail
    변호사의 양심과 의무…'우영우' 12회 시청률 14.9%로 상승

    ... 우영우(박은빈 분)가 양심에 가책을 느끼는 변호를 맡게 되면서 변호사의 역할을 고민하는 과정이 그려졌다. 우영우는 교묘하게 성차별을 해서 100명의 여자 직원들에게 사직을 권고한 미르 생명을 변호한다. 부당한 해고가 아니라 여직원들의 자발적 퇴사였다는 변론을 펼쳐야 하는 우영우는 괴로워한다. 그런 우영우에게 선배 변호사 정명석(강기영)과 원고 측 변호를 맡은 상대편 변호사 류재숙(이봉련)은 각자 다른 의견을 말한다. 정명석은 "어느 쪽이 사회 정의인지는 ...

    한국경제 | 2022.08.05 08:03 | YONHAP

  • thumbnail
    美 서브웨이 이어 맥도날드…"감자튀김 식었다"며 직원에 총 쏴

    ... 벌어진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6월에는 조지아주 애틀랜타에 있는 샌드위치 전문점 서브웨이에서 한 종업원이 "마요네즈를 너무 많이 뿌렸다"는 이유로 손님이 쏜 총에 맞아 사망하는 일이 벌어졌다. 손님은 20대 여직원 2명을 향해 총격을 가했다. 이 중 한 명이 숨지고, 한 명이 중태에 빠졌다. 숨진 여성은 매장에서 일한 지 3주 밖에 안된 상태였으며, 또 다른 피해자는 매장 안에 5살 아들도 함께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당시 매장의 점주는 ...

    한국경제 | 2022.08.04 11:51 | 김수영

  • thumbnail
    "얼굴만 빼면 내 스타일"…성희롱 일삼은 팀장의 적반하장 [곽용희의 인사노무노트]

    ... 이보단 잘하겠다" "초등학생이냐?" 등의 발언을 하거나 물티슈를 던지기도 했다. 또 여성 팀원에게 "얼굴만 빼면 내 스타일이야" 등의 말을 했고, 귓속말하거나 어깨를 주무르거나 어깨동무하고 여직원 어깨에 턱을 얹는 등의 신체 접촉 행위도 빈번하게 저질렀다. 그 외에도 상급자의 결재 없이 즉흥적으로 전보 조치하거나 전보된 근로자를 복귀시켰고, 업무상 지적을 하면서 외부로 내보내겠다고 언급하는 등 팀장의 권한을 부적절하게 행사했다. ...

    한국경제 | 2022.07.31 14:00 | 곽용희

  • thumbnail
    “우유 엎지르고 나서…”

    “우유 엎지르고 나서 울어봐야 소용없다” 우리에게 잘 알려진 속담이다. 일단 잘못을 저지르면 끝이라는 의미다. 과연 그럴까? 필자의 지인은 오래 전 동료 여직원에게 잘 보이려고 커피를 건네 주다가 긴장한 나머지 하얀 원피스에 엎지르는 실수를 했다. 그런데 “정말 미안하다, 사과하는 의미로 저녁을 사겠다”고 제안하며 두 사람의 만남이 시작되었다. 결국은 둘이 결혼해 지금 애 둘 낳고 잘 살고 있다. 산통 ...

    한국경제 | 2022.07.29 10:39 | 장경영

  • thumbnail
    여직원만 편애하는 임원, 괴롭힘으로 신고할 수 있나요?

    <사례> A는 1000인 이상 주류회사에 20여년간 몸을 담은 마케팅부문 신임 임원으로서, 남성 위주로 구성된 영업부문과 제조관리 분야 경험까지 두루 갖춘 재원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A는 남성 중심적인 주류회사의 문화 속에서 보이지 않는 유리천장에 도전해 왔습니다. 역량에 대한 의혹들을 성과로 증명하며 여성 최초의 임원이 되었고, 여성 후배들의 롤모델로 불리었습니다. 회사에는 남성 직원들이 더 많았으나, A가 맡게 된 마케팅부문...

    한국경제 | 2022.07.26 17:44 | 백승현

  • thumbnail
    'WWE 최대주주' 맥마흔, 불륜 입막음 위해 192억 썼다

    ... 맥마흔 WWE 전 회장이 불륜 관계를 입막음하기 위해 당초 알려진 금액보다 더 많은 비용을 쓴 것으로 드러났다. 25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WWE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맥마흔 전 회장이 불륜 관계와 관련해 여직원들의 침묵을 요구하는 대가로 1460만달러(약 192억원)를 썼다”고 보고했다. 이 금액은 이달 초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던 금액보다 260만달러(약 34억원) 늘어난 것이다. 당시 월스트리트저널은 “맥마흔 전 회장이 사내 ...

    한국경제 | 2022.07.25 23:47 | 이주현

  • thumbnail
    울주군시설관리공단 이사장 또 성희롱 발언…해임 처분

    올해 초 부하 여직원에게 성희롱했다는 의혹으로 감봉 3개월 처분을 받은 울주군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이 최근 또다시 성희롱 발언을 했다는 이유로 해임 처분됐다. 23일 울주군에 따르면 울주군시설관리공단은 지난 20일 이사회를 열어 이사장 A씨에 대한 해임을 의결했다. A씨는 지난달 24일 시설관리공단 노조위원장 이·취임식에 참석해 여자 신체와 관련해 부적절한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문제 삼은 시설관리공단 노조가 A씨의 행위를 울주군에 신고했고, ...

    한국경제 | 2022.07.23 09:53 | YONHAP

  • thumbnail
    초등학교 여교사 화장실에 카메라 설치한 교장 징역 2년

    자신이 교장으로 근무하는 학교 여직원 화장실에 카메라를 설치한 사실이 드러나 재판에 넘겨진 초등학교 교장이 상고를 포기하면서 징역형이 확정됐다. 그는 2심에서 징역 2년을 선고받았다. 20일 법조계에 따르면 경기 안양지역 초등학교 교장이었던 A(57)씨는 지난달 22일 자신의 항소심에서 항소기각 판결을 받은 뒤 상고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검찰도 형사재판의 상소(항소 및 상고) 기한인 7일 내 상고장을 내지 않아 항소심 판결이 그대로 확정됐다. ...

    키즈맘 | 2022.07.20 10:44 | 김주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