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091-8100 / 8,1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칠레대사관 여직원 피살보도부인

    외무부는 1일 칠레주재 한국대사관의 여직원 조주은씨(23)의 피살 보도에 대해 "전혀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다. 외무부 당국자는 최근 칠레경찰이 사망한지 3개월이 된 것으로 추정되는 피살체의 신원을 조회했으나 동양인이 아닌 것으로 확인했으며 행방불명된 조씨의 부모들도 딸의 시신이 아닌 것으로 확인했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1.11.01 00:00

  • 롯데월드에 건물폭파 협박 전화 걸려와

    ... 입금시키지 않으면 롯데월드 주변 7곳에 폭발물을 설치,폭파 시키겠다"고 협박했다고 경찰과 회사측이 밝혔다. 범인은 하루 전인 18일 오전 11시에 이어 이날 두번째로 같은 내용의 협박전화 를 걸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비서실 여직원 오미경씨(26)에 따르면 범인이 전화로 "사장을 바꿔달라"고 해 "외출중"이라고 답변하자 이와 같은 협박전화를 한뒤 끊었다는 것이다. 경찰조사결과 범인은 지난 9일 제일은행에 ''김철희'' 명의로 자유저축예금 계좌 를 개설했으며 ...

    한국경제 | 1991.10.20 00:00

  • 외환은, 기업체근무 경력여직원 채용

    외환은행은 감량경영에 따른 인력부족에 대처하기 위해 시간제근무 여직원의 채용범위를 일반기업체 사무직경력사원까지 확대하여 오는 10월부터 시행키로 했다. 외환은행은 그동안 시간제근무 여직원(파트타이머)의 자격기준을 금융기관퇴직 여직원으로 제한해 왔으나 우수직원을 확보키 위해 채용대상을 이같이 확대했다. 보수는 8시간 근무를 기준으로 월 43만원이며 월중 일정기간 근무자나 오전 오 후 택일근무자 및 특수업무종사자는 일정금액을 시간급에 가산지급하는 ...

    한국경제 | 1991.09.26 00:00

  • < 금융계단신 > 한국조폐공사 / 외환은행 / 장기신용은행

    ... "40년사"및 공사기업이념을 담은 "선진조폐기업의 창조"발간기념회를 갖는다. 외환은행(은행장 홍재형)임직원들은 19일 천호동소재 명진보육원등 5개 사회복지단체를 방문하여 위문금을 전달. 장기신용은행(은행장 김연수)은 19일 경기도안양시소재 양로원 "사랑의 선교회"를 방문,생활용품2백여점을 증정하고 위로. 한미은행(은행장 이상근)은 19일 임직원들이 종로경찰서를 방문,금일봉을 전달하고 여직원모임인 백합회도 상암동소재 삼동소년촌에 위문품을 전달.

    한국경제 | 1991.09.19 00:00

  • 카드대금 연체에 보증인은 일부만 책임

    ... 통보하지 않아 보증인이 필요한 조치를 취할 기회를 가질수 없도록 했으며 카드회사 스스로 대금연체에 대한 채권확보노력을 장기간(6개월)미뤄왔기 때문에 보증인에게 전적으로 책임을 지울수 없다고 설명했다. 보증인 안씨는 지난 87년4월24일 부하여직원 윤종실씨(당시 20세.집계원)의 카드발급보증을 서주었는데 윤씨는 발급후 6개월동안 2백여만원의 카드대금을 연체해오다 퇴직했으며 퇴직후 3개월이 지난이후 카드회사로부터 처음 통보를 받았었다.

    한국경제 | 1991.08.30 00:00

  • 소련상의. 항공사에 문의전화 빗발쳐

    서울 강남구 삼성동 공항터미널 601호 소련상공회의소에는 나자로프소장이 휴가중인 상태에서 소련인 직원 4명이 모두 자리를 비운채 여직원 홍정현 양 (24) 혼자서 전화를 받고 있었다. 홍양은 "오전까지 평소대로 일해오다 고르바초프 실각 소식이 이날 낮 12시30분께 장문의 텔렉스로 입전된뒤 직원들이 일손을 놓고 어디론가 나가버렸다"며 "K상사에서 거래가 계속될 지 여부에 대한 문의전화가 왔다"고 말했다. 이날 소련과의 한약재 수출입관계로 ...

    한국경제 | 1991.08.19 00:00

  • 직장인 저축 월급의 40%, 용돈은 30%

    ... 계산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17일 삼성생명보험이 본사와 전국의 각 지점에 근무하는 직원 5백2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이들의 월급 가운데 저축이 차지하는 비중은 평균 39.6%로 남자직원은 33.1%인 반면 여직원은 47.5%에 달해 남자보다는 여직원의 저축률이 높다는 것. 이들은 돈을 모으는 목적으로 주택장만이 전체의 29.8%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결혼자금 마련 27.7% 만일의 경우에 대비 18% 노후준비 7.4% 등의 ...

    한국경제 | 1991.08.16 00:00

  • 새마을금고 2인조 강도 2천만원 털어

    25일 상오 9시45분께 대전시 동구 중동 30의3 대전건어물상연합회 새마을금고(이사장 오을수)에 20대 강도 2명이 들어 장종순씨(27.여)등 여직원 2명을 흉기로 위협해 현금 2천만원을 털어 달아났다. 장씨에 따르면 동료 김은희씨(23.여)와 함께 사무실을 비워놓고 인근 상업은행에서 현금 3천만원을 3개의 꾸러미로 나눠갖고 사무실로 들어오는 순간 미리 숨어있던 20대 2명이 돈꾸러미 2개를 낚아채 달아났다는 것.

    한국경제 | 1991.07.25 00:00

  • 부산항 3단계부두 오는 26일 준공...해운항만청

    ... 냉각탑 2개를 태우고 10여분만에 진화됐다. 경찰은 이날 불이 날 당시 옥상에서 용접작업을 하고 있었던 점으로 미뤄 용접 과정에서 튄 불꽃이 돌솜에 옮겨붙어 일어난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인을 조사중이다. 이 은행 영업부의 한 여직원은 "10시50분께 ''동요하지말라''는 내용의 구내 안내 방송을 들었으나 옥상에 불이난 줄은 전혀 몰랐다"고 말했다. 은행측은 "옥상에는 화재 감지기가 설치돼 있지 않아 자동경보기가 울리지 않았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1.06.13 00:00

  • 은행여직원과 통정뒤 협박,65억원 공금 유용

    수원지검 수사과는 22일 은행여직원과 정을 통한뒤 이 사실을 폭로하겠 다고 협박해 지하철공채와 은행돈 65억7천8백만원을 유용한 성일갑씨(30 지하철공채 할인대행업.서울시 송파구 잠실동 주공아파트340동104호)를 간통및 공갈 등 혐의로 구속하고 상업은행 S동지점 행원 송모씨(31.여. 의왕시 내손동)를 업무상 배임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검찰에 따르면 성씨는 지난 87년 2월18일 평소 업무관계로 알고 지내던 서울자 동차관리사무소 공채판매 ...

    한국경제 | 1991.04.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