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7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윤일록 빠진 몽펠리에, 프랑스컵 4강서 PSG에 승부차기 패배

    ... 페널티지역 왼쪽으로 파고든 뒤 현란한 헛다리 짚기로 수비수를 속이고 오른발슛으로 멀티골에 성공했다. 몽펠리에도 쉽게 무너지지 않았다. 후반 38분 역습 과정에서 엔디 델로가 극적인 동점골에 성공하며 2-2를 만들었다. 연장전 없이 곧바로 승부차기에 들어간 몽펠리에는 5-5 상황에서 6번째 키커 주니오 삼바이의 오른발슛이 크로스바를 훌쩍 넘어가며 탈락을 직감했다. PSG는 마지막 키커를 맡은 모이스 킨의 오른발슛이 몽펠리에 골문 왼쪽 구석에 꽂히면서 ...

    한국경제 | 2021.05.13 07:53 | YONHAP

  • thumbnail
    호턴 터커, 역전 결승 3점포…LA 레이커스, 연장전서 뉴욕 제압

    LA 레이커스가 경기 종료 21초 전에 나온 탤런 호턴 터커의 역전 결승 3점포에 힘입어 플레이오프 직행 희망을 이어갔다. LA 레이커스는 1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 2020-2021 미국프로농구(NBA) 정규리그 뉴욕 닉스와 홈 경기에서 101-99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39승 30패가 된 LA 레이커스는 서부 콘퍼런스 공동 5위인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 댈러스 매버릭스(이상 40승 2...

    한국경제 | 2021.05.12 14:32 | YONHAP

  • thumbnail
    유도 기대주 류승환, 양구평화컵 남자 66㎏급 우승

    유도 기대주 류승환(KH그룹 필룩스)이 2021 양구평화컵 전국유도대회에서 금메달을 차지했다. 류승환은 10일 강원도 양구체육관에서 열린 남자 일반부 66㎏급 결승에서 홍문호(용인시청)를 연장전(골든스코어) 승부 끝에 업어치기 절반으로 꺾고 우승했다. 남자 60㎏급은 최인혁(국군체육부대), 남자 73㎏급은 서동규(제주도청)가 1위에 올랐다. 송민기(양평군청)는 남자 81㎏급, 홍석웅(용인시청)은 남자 90㎏급, 원종훈(양평군청)은 남자 100㎏급에서 ...

    한국경제 | 2021.05.10 17:03 | YONHAP

  • thumbnail
    이번엔 홈 코스에서 우승 자축한 쭈타누깐 자매 "늘 자랑스럽다"

    ... 1위에도 오르며 세계 정상급 선수로 성장했고, 9일 끝난 혼다 LPGA 타일랜드 정상에 기어이 오르며 8년 전 악몽을 씻어냈다. 우승을 차지한 뒤 쭈타누깐은 '언니가 우승 확정 후 무슨 얘기를 해줬느냐'는 물음에 "내가 언니에게 '연장전에 갈 것 같다'고 했더니 언니가 '어떤 결과가 나와도 항상 네가 자랑스럽다'고 말해줬다"고 소개했다. 이날 22언더파로 먼저 경기를 마친 쭈타누깐은 1타 차 2위에 오른 아타야 티티쿨(태국)의 경기가 끝날 때까지 마음을 졸이며 기다려야 ...

    한국경제 | 2021.05.09 19:40 | YONHAP

  • thumbnail
    웨스트브룩, 통산 181번째 트리플더블…NBA 역대 최다 타이기록(종합)

    ... 하치무라 등이 차곡차곡 점수를 쌓으며 인디애나를 추격하기 시작했다. 쿼터 종료 21.4초를 남기고는 웨스트브룩의 레이업으로 124-122 역전에 성공했으나, 인디애나가 카리스 르버트의 득점으로 124-124, 균형을 맞추면서 승부는 연장전으로 이어졌다. 연장에서도 팽팽하게 이어진 줄다리기 끝에 결국 워싱턴이 미소를 지었다. 131-132로 뒤처진 워싱턴은 경기 종료 1초 전 웨스트브룩이 자유투 2개를 성공하면서 133-132로 전세를 뒤집었다. 이후 인디애나가 ...

    한국경제 | 2021.05.09 17:16 | YONHAP

  • thumbnail
    웨스트브룩, 통산 181번째 트리플더블…NBA 역대 최다 타이기록

    ... 하치무라 등이 차곡차곡 점수를 쌓으며 인디애나를 추격하기 시작했다. 쿼터 종료 21.4초를 남기고는 웨스트브룩의 레이업으로 124-122 역전에 성공했으나, 인디애나가 카리스 르버트의 득점으로 124-124, 균형을 맞추면서 승부는 연장전으로 이어졌다. 연장에서도 팽팽하게 이어진 줄다리기 끝에 결국 워싱턴이 미소를 지었다. 131-132로 뒤처진 워싱턴은 경기 종료 1초 전 웨스트브룩이 자유투 2개를 성공하면서 133-132로 전세를 뒤집었다. 이후 인디애나가 ...

    한국경제 | 2021.05.09 11:36 | YONHAP

  • thumbnail
    스승 꺾고 올림픽 나가는 유도 김민종 "김성민 형 몫까지 할 것"

    ... 알려줬다"고 말했다. 대한유도회는 올림픽 출전 선수를 가리기 위해 최종 선발전 자리를 마련했고, 두 선수는 8일 강원도 양구체육관에서 올림픽 티켓을 놓고 3판 2승제로 대결했다. 결과는 김민종의 승리. 김민종은 첫 번째 경기에서 골든스코어(연장전) 승부 끝에 발목 받히기 공격 되치기 절반 승을 거뒀다. 두 번째 경기에선 안뒤축걸기 절반으로 승리했다. 김민종은 경기 후 김성민을 향해 90도로 인사했다. 김민종은 9일 오전 통화에서 "도쿄올림픽을 준비하면서 (김)성민이형과 ...

    한국경제 | 2021.05.09 10:16 | YONHAP

  • thumbnail
    '황희찬 리그 첫 도움'에도 도르트문트에 석패…뮌헨 우승 확정

    ... 분데스리가 첫 공격포인트다. 이번 시즌 라이프치히 유니폼을 입고 분데스리가에서 뛰게 된 황희찬은 그동안 충분한 출전 시간을 보장받지 못한 채 공격포인트도 독일축구협회(DFB) 포칼에서 기록한 3골 2도움이 전부였다. 지난 1일 연장전까지 치른 베르더 브레멘과의 DFB 포칼 준결승에서 교체 출전해 1골 1도움을 올리며 2-1 승리와 함께 대회 결승 진출을 이끌었던 황희찬은 2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로 기록하게 됐다. 다만, 황희찬의 활약에도 라이프치히는 제이든 산초에게 ...

    한국경제 | 2021.05.09 00:38 | YONHAP

  • thumbnail
    유도 막내 김민종, 대선배 김성민 꺾고 도쿄올림픽 출전권 획득

    ... 획득했다. 김민종은 8일 강원도 양구체육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파견 국가대표 최종평가전 남자 100㎏ 이상급 경기(3전 2승제)에서 김성민을 2-0으로 꺾었다. 두 선수는 첫 번째 경기에서 4분 동안 승부를 가리지 못하고 골든스코어(연장전)에 돌입했다. 상대적으로 체력이 좋은 김민종은 골든스코어 55초에 다리걸기를 시도하는 김성민을 상대로 발목 받히기 공격 되치기 기술을 시도했다. 김성민은 그대로 고꾸라졌고, 김민종은 절반을 획득해 승리를 거뒀다. 김민종은 두 ...

    한국경제 | 2021.05.08 16:31 | YONHAP

  • thumbnail
    유도 100㎏급 간판 조구함, 카잔 그랜드슬램 동메달

    ... 조구함(KH그룹 필룩스·올림픽랭킹 7위)이 국제유도연맹(IJF) 카잔 그랜드슬램 대회에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조구함은 8일(한국시간) 러시아 카잔 타트네프트 아레나에서 열린 남자 100㎏급 동메달 결정전에서 알렉산다르 쿠콜리(세르비아)를 연장전(골든스코어) 승부 끝에 업어치기 한판승으로 눌렀다. 도쿄올림픽은 국제유도연맹(IJF) 올림픽 랭킹 기준 체급별 상위 18위에 들거나 대륙별 올림픽 랭킹 체급별 1위를 차지해야 출전할 수 있다. 조구함은 랭킹포인트를 쌓으며 일찌감치 ...

    한국경제 | 2021.05.08 10: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