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011-8020 / 8,1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옐친, "러시아공 자체 군데 보유해야"...연정제의

    보리스 옐친 러시아 공화국 대통령은 22일 러시아 공화국이 자체의 공화국 군대를 보유해야 한다고 말했다. 옐친 대통령은 이날 공화국 의사당 건물주변에 모여 환호하는 10만명 이상의 모스크바 시민들에게 이같이 말하고 알렉산데르 루츠코이 부통령에게 이 문제를 검토 하도록 요청했다고 덧붙였다. 옐친은 이 자리에서 "쿠데타를 지지한 당간부들이 처벌을 받지 않고 교묘히 빠져 나가도록 허용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하고 소련연방내 정치권력의 개혁과...

    한국경제 | 1991.08.22 00:00

  • 네팔, 12일 첫 자유총선 실시

    ... 거센민주화 요구에 굴복, 다당제에 의한 자유총선을 약속함에 따라 11월공포된 새헌법에 의해 실시되는 이번 총선은 44개정당중 20개정당에서 1천3백45명이 후보로 출마한 가운데 2백5명의 의원을 뽑게 되는데 정당별로는 현과도 연정에 참여하고 있는 중도의 네팔의회당과 좌파의 네팔공산당이 각각 가장많은 2백4명과 1백77명의 후보를 내세웠다. 이번총선을 감시하기 위해 각계각층의 저명인사들로 구성된 국가선거감시위원회는 투표를 열흘 앞둔 2일 선관위에 등록된 ...

    한국경제 | 1991.05.03 00:00

  • 콜총리, 조각 착수.. 자민당 지분확대 요구로 진통

    58년만에 실시된 통일독일 총선에서 압도적 승리를 거둔 기민당의 헬무트 콜 총리는 3일 이번 승리에서 결정적 역할을 한 겐셔 외무장관의 자민당(FDP)등 연정 파트너 정당등과 함께 정부구성에 관한 협상을 시작했다고 밝혔으나 FDP의 만만찮은 요구에 부딪쳐 조각은 상당한 진통을 겪을 것으로 예상 되고 있다. 콜 총리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통일의 결과로 보다 증대된 지위를 갖게 된 독일이 그 지위에 걸맞는 세계적 책임을 지도록 보장하는데 역점을 ...

    한국경제 | 1990.12.04 00:00

  • 독일총선, 기민당 연정 55% 득표로 압도적 승리

    독일 통일의 주역인 헬무트 콜 총리가 이끄는 중도우파 기민당 (CDU) 연정은 2일 58년만에 처음으로 치러진 전독 총선에서 55%의 득표에 성공함으로써 동.서독 통일절차를 민주적으로 마무리짓고 새로운 통일독일의 역사적 새장을 열었다. 지난 1932년 아돌프 히틀러의 독재정권 수립 이후 처음으로 동.서독 전역에서 실시된 이날 선거의 결과를 컴퓨터로 예비집계한 ARD와 ZDF 양대 TV에 따르면 기민당이 약 44%, 연정 파트너인 자유민주연맹(FDP)이 ...

    한국경제 | 1990.12.03 00:00

  • 통일독일, 첫 자유총선 내일 실시

    ... 지닌다. 이번 선거에서는 헬무트 콜 총리를 다시 한번 총리후보로 추대한 집권 기민당과 기사당의 기독교우파연합이 오스카 라폰테느 총리후보의 사민당을 누르고 승리할 것이 확실시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자민당을 포함한 현재의 3당 연정체제가 그대로 유지될 전망이다. 최근까지의 여론조사에 의하면 기민.기사당과 사민당에 대한 지지도는 각각 45% 와 35%선으로 10%포인트라는 큰 격차를 보이고 있으며 이밖에 녹색당과 자민당이 79%의 지지를 받고 있는 것으로 ...

    한국경제 | 1990.12.01 00:00

  • 불가리아, 내년 3월 의회해산 5월 총선

    ... 젤레프 대통령 및 정당 지도자들과 회담한 후 전국 총 파업 4일째인 29일 사임했는데 이 회의에서 정치 지도자들은 사회당에도 소속하지 않고 제1야당인 민주세력연합(UDF)에도 소속하지 않는 총리를 수반으로 하는 새 과 도 연정을 곧 수립해야 한다는데 합의가 이루어졌다고 루카노프 총리가 밝혔다. 젤레프 대통령은 30일 노조기관지 트루드와의 회견에서 현 의회가 국영기업의 민영화,외국인 투자,금융.농업 개혁법률들을 표결하고 새 헌법을 채택한 후 내년 3 ...

    한국경제 | 1990.12.01 00:00

  • 불가리아정부 총파업속에 사퇴

    ... 정치지도자들이 최근 전후 최악의 경제위기를 해결하지 못하고 있는 정치적 교착상태를 타개하기 위한 일련의 회담을 열고 현정부의 사퇴를 종용키로 결정했기 때문에 루카노프 총리의 사임은 예상되었었다. 루카노프 총리의 사임으로 과도연정이 수립되고 조기총선으로 이어져 늦어도 내년 3월까지에는 선거가 실시될 것으로 보인다. 새 정부가 어떻게 구성될지 아직 알려지지 않았으나 정치소식통들은 사회당원도 아니고 제1야당인 민주세력연합(UDF) 인사도 아닌 총리가 새 ...

    한국경제 | 1990.11.30 00:00

  • 콜, 내달 2일 전독 총선서 압승 전망

    ... 통일의 대업을 이루어낸 독일 최장수 총리의 길을 향해 나아가게 될 것으로 보인다. 권위있는 알렌스바흐연구소가 선거를 1주일 앞두고 발표한 최신 여론조사 결과 에 따르면 콜 총리가 이끄는 기민당과 바이에른 사민당및 자민당등 연정 참여 정당 은 53.7%의 지지를 얻고있어 33.4%의 지지율에 그친 사민당을 20% 포인트 이상 크게 앞지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콜 총리는 또 개인적인 지지도 면에서도 라퐁탠 사민당수를 22% 포인트나 앞지르고있는 것으로 ...

    한국경제 | 1990.11.26 00:00

  • 폴란드, 오는 25일 대통령 선거

    폴란드는 오는 25일 사상처음으로 대통령 선출을 위한 직접선거를 실시한다. 자유노조 주도의 연정이 출범한 지 15개월만에 실시되는 이번 선거는 자유노조 지도자 레흐 바웬사와 타데우스 마조비에츠키 총리간의 치열한 각축전이 될 것으로 예상되나 폴란드 출신의 캐나다 기업인 스타니슬라프 티민스키의 도전도 만만치 않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2천7백만 유권자의 표를 놓고 6명의 후보가 출마한 이번 선거에서는 어느 후보도 과반수를 획득하지 못할 ...

    한국경제 | 1990.11.24 00:00

  • 인도 집권당 사실상 분당...싱총리 반대파 의원들, 새 당수선출

    ... 일부 의원들이 5일 현 당수인 싱 총리에 반기를 들고 별도 집회를 개최, 당내 반대파 세력의 지도자인 찬드라 센카르(63)를 새 당수로 선출함에 따라 자나타 달당은 집권 11개월만에 최대의 분당 위기에 처했으며 이에 따라 현 연정의 퇴진도 가속화될 것으로 보인다. 60명 이상의 자나타 달당 의원들은 이날 당의 공식 집회에 참석치 않고 데비 랄 전 부총리 자택에서 별도의 집회를 열어 싱 총리 반대파의 원로인 센카르를 새로운 당 지도자로 선출했다. 그러나 ...

    한국경제 | 1990.11.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