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2,5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림픽- 마룽, 판전둥 꺾고 탁구 남자 단식 2연패 달성…중국 4연패

    ... 세계 3위 마룽은 30일 일본 도쿄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남자 단식 결승에서 판전둥을 4-2(11-4 10-12 11-8 11-9 3-11 11-7)로 물리쳤다. 이로써 마룽은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대회 우승에 이어 올림픽 2연패에 성공했다. 반면 올림픽 무대에 데뷔한 판전둥은 첫 우승 시도가 마룽의 벽에 막혔다. 중국은 마룽의 우승으로 이번 대회에서 9연패 위업을 이룬 여자 단식과 함께 남녀 단식 금메달을 석권했다. 남자 단식에서는 2008년 베이징(마린)과 ...

    한국경제 | 2021.07.30 22:31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육상 첫 金은 바레가…체프테게이 제치고 男 10,000m 우승

    ... 늦은 15살(2008년)부터 육상 수업을 받은 하산은 도쿄올림픽에서 5,000m와 10,000m 우승을 노린다.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5,000m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고, 2017년 런던·2019 도하에서 세계선수권 2연패를 달성한 헬렌 오비리(케냐)는 14분55초77로 속도를 조절하며 10위로 결선에 진출했다. 혼성 1,600m 계주는 이날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데뷔했다. 남녀 2명씩 총 4명이 400m씩을 뛰는 혼성 계주에서는 주자 순서를 자유롭게 ...

    한국경제 | 2021.07.30 21:27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여자복싱 '희망' 오연지, 16강에서 충격적인 패배

    ... 16강에서 패한 데 이어 메달 기대주로 기대를 한 몸에 받았던 오연지까지 패해 한국 복싱은 노메달로 이번 대회를 조기에 마감했다.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대회에 이어 2회 연속 올림픽 노메달이다. 오연지는 2019년까지 전국체전 9연패를 달성한 한국 여자복싱의 간판이다.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는 한국 여자복싱 사상 첫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가 됐다. 명실상부 아시아 최고의 선수로서 이번 도쿄올림픽에서 최소한 동메달까지는 가능할 것으로 한국 ...

    한국경제 | 2021.07.30 18:40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안산, 슛오프 끝 극적 금메달…사상 첫 양궁 3관왕

    ... 남자 개인전은 31일 열린다. 대표팀은 앞서 혼성 단체전과 남녀 단체전 3종목에서 모두 우승했다. 이날 경기를 끝으로 여자 대표팀은 모든 일정을 마쳤다. 개인전 금메달을 한국 선수가 3개 대회 연속으로 가져가고, 단체전 9연패를 이뤄낸 데다 안산이 김제덕(경북일고)과 혼성전 첫 금메달까지 합작해 완벽하게 대회를 마무리했다. 여자 양궁은 지금까지 올림픽에서 나온 여자 개인전·단체전 금메달 22개 중 18개를 쓸어 담았다. 2세트까지 세트점수 3-1로 ...

    한국경제 | 2021.07.30 17:14 | YONHAP

  • thumbnail
    [태유나의 넷추리] 신유빈 황선우의 도쿄 올림픽 감동 그대로, 넷플릭스서 보는 실화 스포츠 영화

    ... 세계탁구선수권대회에 출전했던 최초의 남북 단일팀 현정화(하지원 분), 리분희(배두나 분) 선수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다. 냉전 종식과 함께 남북한의 관계 개선을 위해 결성된 팀이 46일간의 우여곡절 끝에 결승전에 진출, 대회 9연패를 노리는 중국을 꺾고 18년 만에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감동을 선사한다. 전개는 갈등과 화해, 위기, 결실 등 다소 익숙한 구조이며 결말 역시 뻔하지만, 배우들의 몸 사리지 않는 열연이 극의 몰입도를 높인다. 실제로 현정화 감독이 ...

    텐아시아 | 2021.07.30 16:25 | 태유나

  • thumbnail
    [올림픽] 끝내 눈물 삼킨 '에이스'…"파리에선 다시 강한 강채영으로"

    ... 안산(광주여대), 김우진(청주시청) 등 동료들을 향해서는 "자신 있게 해서 대한민국이 아직 살아 있다는 것을 보여줬으면 좋겠다"고 응원했다. 계속 눈물이 그렁그렁한 채 대답을 이어가던 강채영은 이내 씩씩하게 다음을 기약했다. "3년 뒤 파리올림픽에서는 다시 '강한 강채영으로 돌아와서 파리올림픽에서는 꼭 목표하던 것을 이루겠습니다. 금메달리스트로서…. (단체전) 9연패를 이뤘잖아요!"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30 15:37 | YONHAP

  • thumbnail
    日, 한국 조 선택했다 큰코…여자핸드볼, 한일전 승리 8강 희망

    ... 커클리는 “한국과의 맞대결 역시 흥미로울 것”이라고 낙관했다. 일본은 한국을 상대로 승점을 챙길 수 있으리라는 자신감을 내비쳤으나 결국 한국 여자 핸드볼팀에 덜미가 잡히고 말았다. 앞선 두 번의 경기에서 연패한 여자 핸드볼은 몬테네그로와 앙골라를 상대로 한 두 경기가 남아있다. 일본을 잡은 여자핸드볼팀이 남은 경기에서 승리를 거둘 경우 자력으로 8강 진출이 가능해졌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30 15:17 | 이미나

  • thumbnail
    [올림픽] 세계 유도계가 충격 받았다…최강자 리네르 8강전 패배

    ... 번도 우승하기 힘든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무려 10차례나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올림픽에서도 리네르의 적수는 없었다. 그는 2008 베이징올림픽에서 동메달을 목에 걸었고 2012 런던올림픽과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 2연패에 성공했다. 리네르는 2010년 9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승리한 뒤 지난해 2월 국제유도연맹(IJF) 파리그랜드슬램에서 질 때까지 9년 5개월 동안 무려 154연승을 기록하기도 했다. 리네르는 빅 테드, 테디 베어라는 별명을 얻으며 ...

    한국경제 | 2021.07.30 15:04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프레이저-프라이스, 10초84…전체 3위로 100m 준결선행

    ... 줄였다. 지난 23일 개회식에서 머리를 붉게 물들이고서 자메이카 기수로 나선 프레이저-프라이스는 다시 검은색으로 머리색을 바꾸고서 출발선에 섰다. 프레이저-프라이스는 2008년 베이징과 2012년 런던에서 여자 100m 올림픽 2연패를 달성했고,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는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2017년 8월 아들 지온을 얻은 프레이저-프라이스는 2019년 도하 세계선수권 100m에서 10초71로 우승하며 '엄마 스프린터'의 힘을 과시했다. 프레이저-프라이스는 ...

    한국경제 | 2021.07.30 13:41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 유도 銀 조구함에 "매너까지 빛난 경기"

    ... 조구함이 자신을 꺾고 금메달을 딴 일본 에런 울프의 손을 번쩍 들어준 것에 대해 "조 선수의 매너까지 빛난 경기"라고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금메달을 딴 남자 펜싱 사브르 남자 대표팀(김정환 구본길 김준호 오상욱)에게도 "대회 2연패의 쾌거이기에 더욱 뜻깊고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김정환에게는 "맏형으로 보여준 강인한 모습이 든든했다. 하늘에 계신 아버지가 더 기뻐하실 것"이라고 했고, 구본길에게는 "파이팅 넘치는 모습으로 중심선수 역할을 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7.30 12:1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