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3541-343550 / 344,1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50대 부부 다양한 결혼생활 그려..MBC '결혼의 법칙'

    ... 고민한다. 두 쌍의 20대 부부도 나온다. 황원수(지성)와 송공주(이민영)는 서로의 조건에 충실하게 맞춰 결혼한 신세대 부부다. 또 다른 20대 커플은 고은새(박상아)와 송태주(김진). 이들은 최근 증가하고 있는 연상녀와 연하남의 결혼생활을 보여준다. KBS ''태조 왕건''에서 왕건의 첫째부인 부용으로 출연중인 박상아는 이 드라마에 전념키 위해 ''태조 왕건''출연을 그만 둘 계획이다. 40대 커플인 황달기(나한일)와 오미자(김해숙)는 각기 이혼의 상처를 ...

    한국경제 | 2001.04.13 00:00

  • "쉬는게 버는것" vs "싸게 살 기회" .. '혼조장세 투자 어떻게'

    "사야 하나 팔아야 하나" 주가가 일정한 방향 없이 오락가락하는 모습을 보이자 투자자들은 도데체 감을 잡을 수 없다고 하소연하고 있다. 증권사 시황 분석가들조차 향후 시장전망에 대해 뚜렷한 입장을 제시하지 못해 투자자들의 불안은 커져가는 양상이다. 지난 4일 500선 아래로 폭락했던 국내 증시는 6일 급상승,500선을 회복하며 일말의 안도감을 갖게 했다. 하지만 지난 주말 미국 증시가 다시 하락하자 9일엔 다시 500선 밑으로 주저앉았다. ...

    한국경제 | 2001.04.11 00:00

  • 유부녀가 벌이는 불륜행각 .. '불온한 날씨'

    불온한 날씨=2001년 여성동아 2천만원고료 장편소설 공모 당선작. 삼십대 유부녀가 연하의 남자와 벌이는 불륜행각을 세련된 필치로 써나갔다. 이 소설을 쓴 최순희씨는 수필가이자 번역문학가로 활동해 왔다. (동아일보사)

    한국경제 | 2001.04.10 00:00

  • [맛집탐방] '우면산버드나무집'..소스로 살짝 양념한 갈비맛 '일품'

    "국산쇠고기가 수입산보다 맛이 훨씬 뛰어납니다" 한식당 우면서버드나무집의 유명자 사장은 30여년간 고기집을 운영하며 얻은 노하우를 이렇게 밝힌다. 수입산 특등급 쇠고기는 한우고기에 비해 한결 연하고 고소하다는 속설을 뒤집은 말이다. 이 집은 양질의 한우고기로 미식가들의 명소가 됐다. 특히 일본 아사히 TV와 월간지 등에 소개되면서 일본인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유사장과 고기전문가들은 수입육을 오랫동안 연구했다. 수년전에는 세계적인 ...

    한국경제 | 2001.04.06 00:00

  • 메넴, 35세연하 미스유니버스와 5월말 재혼

    카를로스 메넴 전아르헨티나 대통령은 22일 미스유니버스 출신인 칠레의 TV사회자 세실리아 볼로코(35)와 오는 5월말 이전에 결혼하겠다고 발표했다. 올해 70세인 메넴 전대통령은 이날 칠레의 한 TV토크쇼에 출연,"세실리아를 사랑하고있다"고 고백한 뒤 "우리는 5월말 이전에 결혼식을 가질 예정이지만 정확한 날짜는 밝힐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또 결혼식은 자신의 고향인 아르헨티나 북부 라 리오하주의아니야코 마을에서 열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

    한국경제 | 2001.03.24 00:00

  • 코피 아난, 유엔사무총장직 10년 노린다..재출마 공식 선언

    ... 때문에 재출마여부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올랐었다. 유엔조직 내부에서는 지난 62년부터 유엔에서 잔뼈가 굵고 유엔직원 출신으로는 최초로 사무총장에 오른 아난의 재출마를 지지하는 분위기가 확산돼 왔으며 그의 재출마설 공식 발표 이전부터 공공연하게 이러한 말이 나돌았다. 96년 부트로스 갈리의 연임을 막고 아난을 내세웠던 미국은 아난이 사무총장 재출마 의사를 표명하자마자 콜린 파월 국무장관의 논평을 통해 "훌륭하게 업무를 수행해온 것으로 생각한다"며 찬사를 보냈다. 유럽연합(EU)과 ...

    한국경제 | 2001.03.24 00:00

  • [말레이시아 '체러팅 비치'] 열대해변의 '무한자유'

    아침 7시. 발코니쪽 커튼을 열어 젖히자 야자나무 너머로 백사장과 코발트색 바다가 선연하다. 바닷가로 나서면 해풍 한자락이 시원스레 얼굴을 스치고 아무도 걷지 않은 백사장에 발자국을 남기며 걷는 재미가 색다르다. 말레이반도 동쪽 해안에 위치한 콴탄시에서 북쪽으로 44km 떨어진 클럽메드의 말레이시아 휴양지 체러팅 비치(Cherating Beach). 원시정글과 바다가 맛닿은 곳에 자리잡은 천혜의 휴식처다. 지난 98년초 전면 개.보수한 3백25개의 ...

    한국경제 | 2001.03.23 00:00

  • '녹차돼지'등 기능성식품 판매 '불티' .. 할인점 등 고객잡기 경쟁

    ... 쑥갓 슈가르프 적근대 등 각종 채소류 가격이 1백g당 7백80~8백80원이다. 한화유통은 한화마트 잠실점,한화스토아 여의점.신동아점 등에서 전남 강진 지방에서 사육된 강진맥우를 팔고 있다. 한약재와 맥주보리를 발효시킨 사료를 먹고 마사지를 받은 한우를 도축한 것이라 육질이 연하고 맛이 담백하다. 가격은 등심 1백g에 3천8백원,양지 1백g에 2천3백원 등으로 한우 상품보다 10%이상 비싸다. 송종현 기자 screa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23 00:00

  • [시론] 농업담보 'FTA' 안될 일..김완배 <서울대 농업경제학 교수>

    ... 소득격차는 94년 99.5%에서 99년 83.6%로 급격하게 확대되고 있는 실정이다. 또 올 1월 쇠고기 시장이 개방됨으로써 쌀을 제외한 모든 농산물에 대한 수입개방이 이루어진 상태다. 개방속도 또한 농민들이 부채누적을 하소연하고 심지어 자살까지 택할 정도로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소비자 역시 99년 ''한국갤럽''의 도시민 여론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75%가 ''농산물시장은 이미 지나치게 개방됐다''는 의견을 보였으며, 84%는 ''UR 협상때와 달리 이번 ...

    한국경제 | 2001.03.22 00:00

  • [정주영 명예회장 별세] 한땐 동반자...한땐 악연 .. 대통령과의 인연

    ... 대우를 받았다. 그렇지만 이들 두 전직 대통령과의 관계는 후에 밝혀진대로 어디까지나 거래관계였다. 정치자금을 주는 댓가로 기업활동을 보장받았다. 정 명예회장은 92년 대선에 참가한 괘씸죄로 승자인 김영삼 전 대통령으로부터 공공연하게 핍박을 받았다. 대출 중단을 비롯 경영에 어려움을 느낄 정도의 전방위 압박을 받았다. 정 명예회장은 특유의 뚝심으로 버텼지만 이때 든 골병이 오늘날까지 이어져 현대그룹이 위기를 겪고 있다고 말할 정도다. 김대중 대통령과는 ...

    한국경제 | 2001.03.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