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3551-343560 / 344,1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불감시대] (162) 제2부 : IMF시대 <3> 폭풍 후 (5)

    ... 리우데자네이루나 모스크바나 베이징이나 서울이나 그 어디나 말이지요. 여러분!" 진성호는 탁자 위에 널려 있는 햄버거를 쌌던 기름종이들을 손가락으로 가리켰다. "맛있었지요? 햄버거 고기를 불꽃에 돌려 구워 기름을 뺐기 때문이지요. 고기가 연하지요? 특별히 개발한 소스를 사용했기 때문입니다. 아무도 따라할 수 없는 비법이지요" 진성호는 M자가 선명한 기름종이를 들고 탁자 주위를 돌아 자신이 앉아 있던 반대편에 멈춰 섰다. 그러더니 기름종이를 탁자 위에 탁 펼쳐놓았다. "이것이 ...

    한국경제 | 2000.09.09 00:00

  • 모나미주가 바른손 닮아가나 .. 외국 문구社와 제휴설

    ... 올 반기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52% 감소한 10억원.회사측은 연말결산에서 30억원을 예상하고 있다. 이 경우 EPS(주당순이익)는 1천2백95원이며 PER(주가수익비율)는 이날 종가기준 14배로 다소 높은 편이다. 세력 개입설도 공공연하게 나돌고 있다. 한 투신사 펀드매니저는 "시세가 분출하기 직전에 대량 거래(90만주)가 터진 후 5일간 상한가를 친 뒤 다시 대량(65만주) 거래됐기 때문에 추가적인 대량 거래가 발생할 경우 급락할 개연성이 매우 높다"고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00.09.08 00:00

  • LA법원, 일체의 접촉 금지 명령.. 15년간 브룩쉴즈 스토킹 40대

    ... 것이다. 법원은 향후 5년간 보호관찰을 받고 매주 두 차례 정신과 진찰을 받은 뒤 그 결과를 보호관찰자에게 제출할 것 등도 베일리에게 명령했다. 쉴즈는 법원에 제출한 진술서에서 "베일리가 자신의 누드사진과 테러위협 편지를 보내는 등 지난 15년간 괴롭혀 왔다"며 "누구도 테러 공포를 안고 살아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그녀는 이날 법원에 나오지 않았다. 쉴즈는 지난 1997년 5년 연하의 테니스 스타 앤드리 애거시와 결혼해 화제가 된 바 있다.

    한국경제 | 2000.09.08 00:00

  • [2일 北送...또 다른 離散아픔 겪는 장기수들] '남는 23명'

    ... 내팽개치고 훌쩍 떠날 수는 없었다"고 털어놨다. 빨치산 및 지하활동을 했던 박정평(74)씨는 " 같이 가자는 권유도 있었다"면서 "하지만 이젠 늙고 당뇨병과 고혈압까지 있어 가족들과 함께 여생을 마치고 싶다"고 말했다. 올해 초 30세 연하인 이모(40·피아노강사),김모(36·약사)씨와 각각 늦깎이 결혼을 해 화제가 됐던 안학섭(70·서울 관악구 봉천7동·42년 복역)씨와 양희철(66·서울 관악구 봉천7동·36년 복역)씨도 신혼살림을 차린 아내를 두고 갈 수 없어 남기로했다고 ...

    한국경제 | 2000.09.02 00:00

  • [추석선물] 식품 : '이런 고기가 좋아요'..육류, 선홍색 바탕

    ... 의미한다. 한우와 수입육의 차이점도 알아두는 게 좋다. 한우의 경우 선홍색을 띄지만 수입육은 암적색을 띈다. 연한 한우일수록 지방이 적당히 분포돼 있다는 점도 알아두는 게 좋다. 지방질이 그물망처럼 퍼져 있을수록 고기가 연하고 맛있다. 또 색깔도 흰색이나 연노랑색이 정상이며 황색지방은 질긴 편이므로 잘 살펴야 한다. 생선 생선은 눈의 투명성과 볼록하게 튀어나와 있는 정도로 신선도를 판단한다. 내장이 있는 배 부분을 눌러봐 탄력이 있고 단단한 느낌이 ...

    한국경제 | 2000.08.31 00:00

  • 웃돈 요구하는 SO...PP는 '봉'인가..남인천SO, "7백만원 내라"

    ... 주무부서인 방송위원회의 행정2부는 지금까지 "구체적인 증거가 없어 조사에 들어가지 못하고 있다"며 PP들의 제보를 촉구했다. 이에 대해 PP사 관계자들은 "방송여부가 전적으로 SO손에 달려있는 상황에서 어느 간 큰 PP가 공공연하게 SO의 비위를 거스를 수 있겠느냐"며 방송위의 탁상행정을 비난했다. 행정2부 김영배 부장은 "이번 건은 독점적 지위를 남용한 불공정 거래혐의가 있는만큼 관련부처와의 협의를 거친 후 공정거래위원회에 이관해 조사를 촉구하겠다"고 ...

    한국경제 | 2000.08.30 00:00

  • 펀드매니저 '시황의견 입조심' .. 펀드매니저 내부통제

    앞으로 펀드매니저들은 자신의 시황관을 공공연하게 드러내지 못하게 될 전망이다. 21일 투신업계에 따르면 금융감독원과 투신협회는 오는 9월말까지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투신사 내부통제기준''을 조만간 확정,시행할 계획이다. 내부통제기준에 따르면 투신사 펀드매니저는 신문 방송 등 대중매체와 접촉할 때 반드시 회사내 준법감시부서의 사전 승인을 얻도록 규정하고 있다. 장진모 기자 j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8.22 00:00

  • [이 아침에] 8.15에 생각하는 일본 .. 안도현 <시인>

    ... 일본도,일본 사람도 잘 모른다. 일본은 나에게 여전히 모호하고,풀리지 않는 숙제 같은 나라일 뿐이다. 그것은 일본이 우리를 바라보는 태도가 모호한 데서 비롯된 것이다. 일본은 과거 자신들의 침략행위를 기회 있을 때마다 공공연하게 미화하는가 하면,얼토당토 않게 독도의 영유권을 주장하기도 한다. 그러한 극우적 발상이 버젓이 일본 내에 존재하는 한 일본은 여전히 우리에게 늦출 수 없는 경계의 대상이다. 또 정신대 문제에 대한 책임있는 사과와 배상을 기피하고 ...

    한국경제 | 2000.08.15 00:00

  • 반도체.IT 부품 역관세 심각 .. 8% 관세...경쟁력 저하 초래

    ... 따라 주요 부품을 수입해 완제품을 생산하는 국내 메이커들이 상대적으로 가격경쟁력을 잃게 되는 결과를 가져오고 있다는 지적이다. 특히 정보통신 기기에만 사용되는 전용부품의 경우 역과세 현상에 따른 피해가 적지 않다고 업계는 하소연하고 있다. 반도체 장비 메이커의 한 관계자는 "이같은 역관세 현상으로 수입품의 시장점유율이 높아질 경우 국내 반도체 장비업체들의 장비 국산화를 기대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익원 기자 ik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8.08 00:00

  • [문학가] 송건엽 장편 소설 '누드 러브' 펴내

    송건엽 장편 소설 "누드 러브"(문예춘추사)가 출간됐다. IMF로 직장에서 쫓겨난 유부남이 13세 연하의 여자와 사랑에 빠진다는 내용. 작가는 건설전문지 "월간 설비건설"편집장으로 창작집 "잃어버린 대가",장편소설 "대적"등을 펴냈다. 현재 주간지에 장편소설 "벼랑에 핀 꽃"등을 연재중.

    한국경제 | 2000.08.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