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6,1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욱제 사장 "신약파이프라인만 30개…창립 100년 되는 2026년 매출 4조 찍겠다"

    올 3월 취임한 조욱제 유한양행 사장(66·사진)이 사실상 ‘차기 대표이사’로 내정된 건 작년 7월이었다. 6년 전 이정희 전 사장에게 그랬던 것처럼 이사회가 그의 부사장 직함 앞에 ‘업무 총괄’을 붙여준 게 그 징표였다. 조 사장은 이때부터 유한양행의 미래를 자기 손으로 그려나가기 시작했다. ‘5년 뒤 세계 50대 제약·바이오기업으로 도약’은 그렇게 오...

    바이오인사이트 | 2021.06.16 15:32 | 오상헌/이선아

  • thumbnail
    쓰레기 늘수록 주가 뛰는 KG ETS

    코로나19 사태 여파로 쓰레기가 넘쳐나고 있다. 마스크 등 일회용품 사용이 급증했고, 택배와 음식 배달 포장에서 나오는 쓰레기도 많다. 백신 접종이 본격화되면 의료용 폐기물도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쓰레기가 급증하면 가치가 올라가는 기업이 있다. 폐기물 처리 전문업체인 KG ETS가 대표적이다. 쓰레기가 가장 많이 늘어나는 지역이 수도권인데, KG ETS의 처리 시설은 대부분 경기도에 있다. 하나금융투자는 지난해 191억원(별도 기준)이던...

    한국경제 | 2021.06.14 17:30 | 이태훈

  • thumbnail
    "작년 100대기업 총매출 전년보다 감소…업종별 영업익 격차↑"

    경총 '매출 100대 기업 영업실적 및 지출항목 특징 분석' 지난해 국내 상위 100대 기업의 총매출액이 전년 대비 감소했다는 분석이 나왔다. 또 업종별 영업이익 증감률 격차도 점차 뚜렷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경영자총협회는 이러한 내용을 담은 '매출 100대 기업 2020년 영업실적 및 지출항목 특징 분석' 보고서를 13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상위 100대 기업의 총매출액은 984조1천억원으로, 2019년(1천54조8...

    한국경제 | 2021.06.13 12:00 | YONHAP

  • thumbnail
    2030년까지 연매출 1조 '블록버스터 신약' 개발…임상인프라 지원

    ... 이상이 참여하는 데다 막대한 비용이 요구돼 신약 개발에서 가장 어려운 도전 과제로 꼽힌다. 이에 국내 제약사들은 보통 임상 1, 2상을 완료한 뒤 해외로 기술을 수출해 왔다. 국내 상위 제약사의 경우 연매출이 1조5천억원, 영업익이 1천억원 수준인데 2천억∼1조원이 들어가는 글로벌 임상 3상을 진행하기는 쉽지 않기 때문이다. 복지부는 이번 임상시험 인프라 확충방안을 통해 국내 임상시험이 활성화되면 우리나라가 '세계 5대 임상시험 및 신약 개발 강국'으로 ...

    한국경제 | 2021.06.10 15:18 | YONHAP

  • thumbnail
    "400만원짜리 명품백 '플렉스'…생필품은 10원 더 싼 최저가"

    ... 명품은 훨훨 날았다. 루이비통코리아의 지난해 매출액은 1조467억원으로 전년(7846억원) 대비 33% 증가했다. 영업이익 역시 전년 대비 177% 늘어난 1519억원을 기록했다. 에르메스코리아의 지난해 매출은 4190억원, 영업익은 1333억원으로 전년(각각 3618억원·1150억원) 대비 각각 15%, 15.9% 증가했다. 샤넬코리아도 지난해 영업익 1491억원으로 전년(1109억원) 대비 34.4% 뛰었다. 호황을 누린 건 명품업계만이 아니다. ...

    한국경제 | 2021.06.09 15:09 | 이미경

  • thumbnail
    D램 30년·낸드 20년째 1위…삼성 "V낸드 1000단 시대 우리가 연다"

    전 세계 반도체 기업 간 경쟁 격화로 삼성전자 위기론이 최근 불거졌지만 메모리반도체 시장에서 삼성전자의 지위는 여전히 굳건한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가 올해로 D램 시장 1위를 30년째 지키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플래시메모리 시장에선 20년째 1위다. 경쟁 기업의 견제와 추격 속에서도 메모리반도체 부문에서 초격차를 유지하고 있다는 평가다. SSD로 메모리반도체 영토 확장 8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1분기 D램 시장 점유율 40%를 ...

    한국경제 | 2021.06.08 18:03 | 박신영

  • thumbnail
    바디프랜드, 메디컬 R&D센터가 만든 세계 1위 안마의자…"초격차 기업 될 것"

    글로벌 안마의자 시장 1위 업체 바디프랜드는 각 분야 전문의가 직접 제품(공산품 안마의자)의 하드웨어·소프트웨어 개발에 참여한다는 점에서 다른 회사와 차별화된 강점을 보유하고 있다. 바디프랜드가 채용한 의사들은 신체에 가장 적합한 마사지 모듈 구조를 연구하고 전문 지식을 접목한 다양한 마사지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있다. 이를 통해 고객의 건강수명을 10년 연장하겠다는 것이 바디프랜드의 사명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84세...

    한국경제 | 2021.06.08 15:16 | 안대규

  • thumbnail
    2분기 실적 눈높이 '쑥쑥'…진짜 보석은 누구?

    국내 상장사들의 2분기 실적에 대한 기대가 계속 높아지고 있다. 증권사들은 당초 예상을 웃도는 실적을 기대하며 전망치를 상향 조정하고 있다. 코로나19 기저효과로 1년 새 많게는 수백~수천%까지 실적이 좋아질 것으로 보이는 기업도 적지 않다. 하지만 2분기 실적이 이미 주가에 선반영돼 있다는 진단도 있다. 옥석 가리기가 필요한 시점이다. 일각에서는 원자재 가격 상승, 반도체 부족 현상, 소비심리 둔화 등의 요인이 맞물리면서 이르면 3분기부터 ...

    한국경제 | 2021.06.07 17:43 | 박재원

  • thumbnail
    '코로나 직격탄' 홈플러스, 지난해 영업익 42% 감소

    ... 기록했다고 4일 공시했다.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4.6%, 41.8% 감소했으며 당기순이익은 흑자 전환했다. 홈플러스는 주력인 대형마트 사업부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부진했던 게 전사 매출과 영업익에 영향을 준 것으로 분석했다. 연중 최대 행사인 '3월 창립 기념행사'를 지난해 코로나19로 진행하지 못하는 등 매출에 큰 타격을 입었다는 설명이다. 사회적 거리두기로 영업시간이 단축되고,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사용처에서 ...

    한국경제 | 2021.06.04 18:19 | 이미경

  • 인건비 늘고 영업익 줄어든 게임사들

    소프트웨어 개발자의 임금 인상 러시가 지난 1분기 게임사 재무제표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나타났다. 작년 1분기에 비해 인건비는 두 자릿수 증가하고, 영업이익은 소폭 감소했다. 한국경제신문이 에프앤가이드에 의뢰해 국내 상장 게임업체 9곳의 2021년 1분기 실적을 분석한 결과다. 올 1분기 9개 게임사의 인건비 총액은 475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7.7% 증가했다. 사업보고서에 공시한 급여, 퇴직급여, 주식보상비용, 복리후생비를 더해 산출...

    한국경제 | 2021.06.02 17:54 | 구은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