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5,1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AZ백신 예약률 80% 넘은듯…상반기 잔여백신 고령자에 우선 배정

    ... 백신 접종 대상자만도 100만명이다. 미국 정부가 제공하는 얀센 백신은 총 101만2천800명분으로, 추진단은 일부 예비 물량을 남겨놓고 89만2천407명에 대한 사전 예약을 받았다. 접종 대상은 30세 이상 60세 미만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국방·외교 관련자들이다. 접종 시기는 이달 10∼20일이다. 이런 가운데 사전예약이 마감된 이날부터 아스트라제네카 '잔여백신'은 주로 60세 이상이 맞게 된다. 지금까지는 만 30세 이상이면 누구나 위탁 의료기관의 ...

    한국경제 | 2021.06.04 04:30 | YONHAP

  • thumbnail
    김진호 재향군인회 회장 "안보는 이념·세대 넘어선 생존의 문제"

    ... ‘추모의 벽’ 착공식에서 감사를 표한 것은 한·미 동맹을 한층 강화하는 계기가 됐다”고 했다. 향군은 3년 전 추모의벽 건립 모금 활동에 앞장서 미국 측에 6억3000만원을 전달한 바 있다. 예비군·민방위·향군회원과 일반국민 을 대상으로 호국정신 함양을 위한 다양한 활동도 벌여온 향군은 지난달 유튜브 방송을 처음 시작했다. 회원 절반이 50~60대인 점을 감안하면 파격적인 시도다. 김 회장은 최근 ...

    한국경제 | 2021.06.03 18:33 | 문혜정

  • 'AZ 잔여백신' 지침 번복에 혼선

    ...신 접종 지침 변경을) 사전에 안내해드리지 못해 혼란이 초래됐다”며 “앞으로 미리 준비하고 충분히 소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얀센 백신 접종도 혼선을 빚고 있다. 정부는 지난 1일 예비군·민방위 등을 대상으로 얀센 백신 예약을 받았지만 일부 의료기관에서 “우리는 얀센 백신 접종 기관이 아니다”며 예약 취소를 통보했다. 양 반장은 “얀센 백신에 대한 접종계획이 다소 급하게 ...

    한국경제 | 2021.06.03 18:14 | 이선아

  • thumbnail
    NSC 상임위 "美제공 백신 이송·접종 철저히 준비"

    ... 미국은 최근 한미 정상회담을 계기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한국에 제공하기로 약속했다. 이에 따라 오는 5일 새벽 존슨앤드존슨사의 얀센 백신 100만명 분이 한국에 도착한다. 30세 이상 60세 미만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국방·외교 관련자 중 사전 예약자들이 오는 10∼20일 얀센 백신을 맞는다. NSC 상임위는 또 한미 정상 간 합의 이행을 위한 후속 조치 추진 상황을 점검했다고 청와대가 전했다. 아울러 NSC 상임위는 최근 ...

    한국경제 | 2021.06.03 17:26 | YONHAP

  • thumbnail
    '이미 예비명단 취소 통보했는데…' 잔여백신 지침 혼선 가중(종합)

    ... 추진단의 '오락가락' 지침과 관련해선 "공무원 입맛에 지침을 관계자와 아무 협의 없이 바꾸려다가 기존 예약자들 민원이 무서워서 9일까지 유예"라는 비판이 제기됐다. 한편 아스트라제네카 잔여백신을 맞으려던 60세 미만 접종자 중에서는 예비군, 민방위 대원 등 얀센 백신 접종 대상이라는 이유로 순번이 왔음에도 접종받지 못한 사례도 확인됐다. 이 사례의 당사자는 얀센 백신 접종 사전예약도 하지 않았다. 양 반장은 이 사례에 대해서는 "시스템을 통해 확인해 보고 정확한 ...

    한국경제 | 2021.06.03 16:32 | YONHAP

  • thumbnail
    [고침] 사회(미국 공급 얀센백신 100만명분 5일 새벽 1시…)

    ... 이번이 처음이다. '바이러스 벡터' 계열의 제품으로 1회만 접종하는 얀센 백신은 긴급 사용 승인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자체적인 품질 검사를 거쳐 오는 10∼20일 각 위탁의료기관에서 접종된다. 30세 이상 60세 미만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국방·외교 관련자 370만명 중 사전예약한 89만2천407명이 대상이다. 질병관리청은 미국이 제공하는 물량인 101만2천800명분에서 12만여명 분을 남기고 지난 1일 사전예약을 조기에 마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3 16:30 | YONHAP

  • thumbnail
    미국 공급 얀센백신 100만명분 6일 새벽 1시께 한국 도착

    ... 이번이 처음이다. '바이러스 벡터' 계열의 제품으로 1회만 접종하는 얀센 백신은 긴급 사용 승인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자체적인 품질 검사를 거쳐 오는 10∼20일 각 위탁의료기관에서 접종된다. 30세 이상 60세 미만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국방·외교 관련자 370만명 중 사전예약한 89만2천407명이 대상이다. 질병관리청은 미국이 제공하는 물량인 101만2천800명분에서 12만여명 분을 남기고 지난 1일 사전예약을 조기에 마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3 16:18 | YONHAP

  • thumbnail
    당국 "국내서 AZ 1차-화이자 2차 '교차접종' 임상은 이미 시작"

    ... 접종할 고등학교 3학년과 초·중·고 교사 외에 우선 접종 대상자가 될 집단에 대해서는 현재 검토 중"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추진단은 오는 7월에 일반 성인 중 50대가 먼저 접종을 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김 반장은 올해 상반기 접종이 일단락되는 오는 19일 이후의 접종 일정에 대해서는 "예비군 등을 위한 얀센 백신 접종, 군 장병과 30세 미만인 상반기 접종 대상자를 위한 화이자 백신 접종은 이달 말까지 진행된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3 16:13 | YONHAP

  • thumbnail
    1차접종 38만1천551명↑ 접종률 13.1%…60∼74세 예약률 77.6%(종합)

    ... 출생자) 사회필수인력, 취약시설 입소·종사자 등 약 19만명도 이달 15∼26일 화이자 백신을 맞는다. 사전예약은 누리집이나 모바일에서 7일부터 시작된다. 모더나와 얀센 백신도 이달 중 접종이 시작된다. 30세 이상 60세 미만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국방·외교 관련자 중 사전예약자 89만6천138명은 오는 10∼20일 동네 병·의원 등 위탁의료기관에서 미국 정부가 제공하는 얀센 백신을 맞는다. 지난 1일 국내에 도착한 모더나 백신 초도물량 5만5천회(2만7천500명)분은 ...

    한국경제 | 2021.06.03 14:31 | YONHAP

  • thumbnail
    백신 1차접종 38만명 늘어 총 674만1천993명…인구대비 13.1%

    ... 출생자) 사회필수인력, 취약시설 입소·종사자 등 약 19만명도 이달 15∼26일 화이자 백신을 맞는다. 사전예약은 누리집이나 모바일에서 7일부터 시작된다. 모더나와 얀센 백신도 이달 중 접종이 시작된다. 30세 이상 60세 미만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국방·외교 관련자 중 사전예약자 89만6천138명은 오는 10∼20일 동네 병·의원 등 위탁의료기관에서 미국 정부가 제공하는 얀센 백신을 맞는다. 지난 1일 국내에 도착한 모더나 백신 초도물량 5만5천회(2만7천500명)분은 ...

    한국경제 | 2021.06.03 10: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