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5,1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차접종 38만6천223명↑ 총 1천180만2천287명…인구대비 23.0%

    ... 60∼64세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은 동네병원 등 지정 위탁의료기관에서, 30세 미만 군 장병에 대한 화이자 백신 1차 접종은 전국 91개 군 접종기관에서 각각 진행되고 있다. 지난 10일 시작된 30세 이상 60세 미만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국방·외교 관련자 89만4천133명(6일 0시 기준)에 대한 얀센 백신 접종은 전국 8천여 개 지정 위탁의료기관에서 오는 16일까지 진행된다. 한편 아스트라제네카와 얀센 잔여 백신은 60세 이상 고령층에 우선 배정되고 ...

    한국경제 | 2021.06.13 09:44 | YONHAP

  • thumbnail
    1차접종 1천138만7천256명-접종률 22.2%…잔여백신 7만9천810명↑(종합)

    ... 60∼64세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은 동네병원 등 지정 위탁의료기관에서, 30세 미만 군 장병에 대한 화이자 백신 1차 접종은 전국 91개 군 접종기관에서 각각 진행되고 있다. 전날 시작된 30세 이상 60세 미만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국방·외교 관련자 89만4천133명(6일 0시 기준)에 대한 얀센 백신 접종은 전국 8천여 개 지정 위탁의료기관에서 오는 16일까지 진행된다. 이달 중순부터는 2분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대상 가운데 '희귀 혈전증' ...

    한국경제 | 2021.06.12 14:51 | YONHAP

  • thumbnail
    김해 사업체·식당 연쇄감염 등 부산 13명 확진

    ... 접촉자 2명과 감염 원인이 불분명한 2명이 각각 확진됐다. 그 외 가족, 지인 간 감염 사례가 다수 나왔다. 전날 코로나19 예방백신 접종자는 1차 6만1천402명, 2차 1만4천330명 등 7만5천732명이었다. 30세 이상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등을 대상으로 한 얀센 백신 접종자는 1만1천528명이었다. 부산시는 14일부터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를 3주간 연장할 예정이다. 현재 오후 11시까지인 유흥시설 5종 등 야간 영업은 한 시간 연장된 자정까지 ...

    한국경제 | 2021.06.12 13:35 | YONHAP

  • thumbnail
    FDA, 얀센 백신 폐기 명령…당국 "국내 얀센, 오염 위험 없다" [종합]

    ... 일부는 평가 중이라는 설명이다. 지금까지 미국에 공급된 얀센 백신은 이머전트가 아닌 네덜란드의 공장에서 생산된 것으로 전해졌다. 국내 들여온 얀센 백신, 해당 공장 생산분 아니다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은 이날 현재 예비군 접종 등에 쓰이고 있는 얀센 백신은 볼티모어 공장 생산분이 없다고 밝혔다. 국내 도입된 물량은 오염 위험이 없다는 것이다. 중수본은 국내 도입 시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품질검사를 시행했고 '적합'으로 판명됐다고 덧붙였다. ...

    한국경제 | 2021.06.12 11:16 | 이송렬

  • thumbnail
    당국 "국내 얀센백신, 혼합사고 난 美볼티모어 공장생산분 아냐"

    ... 국내에서 쓰이고 있는 얀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백신은 '성분 혼합 사고'로 미국 당국의 제재를 받았던 메릴랜드주(州) 볼티모어 공장에서 생산된 제품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는 12일 현재 예비군 접종 등에 쓰이고 있는 얀센 백신의 생산지와 관련해 "이번에 미국이 공여한 얀센 백신 101만회분 중 볼티모어 공장 생산분은 없다"며 "국내에 도입된 물량은 오염 위험이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수본은 이어 "국내 ...

    한국경제 | 2021.06.12 10:41 | YONHAP

  • thumbnail
    1차접종 79만2천835명↑ 총 1천138만7천256명…인구대비 22.2%

    ... 60∼64세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은 동네병원 등 지정 위탁의료기관에서, 30세 미만 군 장병에 대한 화이자 백신 1차 접종은 전국 91개 군 접종기관에서 각각 진행되고 있다. 전날 시작된 30세 이상 60세 미만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국방·외교 관련자 89만4천133명(6일 0시 기준)에 대한 얀센 백신 접종은 전국 8천여 개 지정 위탁의료기관에서 오는 16일까지 진행된다. 이달 중순부터는 2분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대상 가운데 '희귀 혈전증' ...

    한국경제 | 2021.06.12 09:56 | YONHAP

  • thumbnail
    5명중 1명 백신 1차 접종…지역별 접종률 전남 71%, 대구 54.4%

    ... 차지한다. 또 아스트라제네카(AZ)·화이자 백신을 2차례 다 맞았거나 1회만 맞아도 되는 얀센 백신을 접종한 '접종 완료자'는 누적 263만6천135명으로, 국내 인구의 5.1% 수준이다. 60세 이상, 경찰·소방 등 사회필수인력, 예비군·민방위 등 상반기 접종대상 총 1천734만2천986명 가운데는 60.9%가 1차 접종을 마쳤다, 접종 완료자는 15.2%다. 지역별로 보면 1차 접종률에 다소 차이가 난다. 전남(71.0%), 전북(70.0%), 광주(68.4%), 충북(65.8%), ...

    한국경제 | 2021.06.12 04:30 | YONHAP

  • thumbnail
    얀센백신 예약자에 AZ 맞힌 진주 의원…"필요한 조치 하겠다"

    보건당국 "황당했을 것…질병청과 교차접종 등 혜택 협의" 경남 진주의 한 의원이 예약한 코로나19 백신과 다른 백신을 접종해 관리가 허술하다는 지적을 받았다. 여성 예비군으로 얀센 백신 대상자인 50대 여성 A씨는 11일 오전 한 의원에서 백신을 맞았다. 그런데 병원 측의 실수로 예약한 얀센 백신이 아닌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맞은 사실을 확인했다. A씨와 가족들은 "질병청에서 백신 관리에 대한 정확한 지시를 내렸을 것인데 병원에서 안일하게 ...

    한국경제 | 2021.06.11 17:31 | YONHAP

  • thumbnail
    전남지역 2만4천여명 얀센백신 접종 시작

    전남도는 도내 위탁의료기관 355곳에서 30세 이상 60세 미만 도내 예비군·민방위 대원 2만4천여명을 대상으로 얀센 백신을 접종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전날 하루동안 얀센 백신 접종자는 예비군·민방위 대원 6천589명, 예비자 551명, 잔여백신 277명 등 7천417명이 접종했다. 얀센은 아스트라제네카·화이자·모더나에 이어 국내에 4번째로 들어온 백신이다. 다른 백신과 달리 1차례만 접종하면 되기 때문에 간편하다는 장점이 있어 희망자가 ...

    한국경제 | 2021.06.11 15:45 | YONHAP

  • thumbnail
    1차접종 1천56만5천404명-접종률 20.6%…3천145명 AZ대신 얀센 접종(종합)

    ... 하루 73만3천67명 1차 접종…얀센 백신 첫 접종 11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전날 1차 신규 접종자는 73만3천67명으로, 직전일 접종자 수(56만2천87명)보다 30% 이상 증가했다. 전날 예비군, 민방위 대원 등에 대한 얀센 백신 접종이 시작되면서 속도가 붙은 것으로 보인다. 이 가운데 40만6천782명은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7만4천498명은 화이자 백신을 각각 맞았고 25만1천787명이 얀센 백신 접종자다. ...

    한국경제 | 2021.06.11 15:1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