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160 / 38,8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네타냐후 전 이스라엘 총리, 정상외교 선물 사유화 논란

    ... 휩싸였다. 30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이스라엘 총리실은 이날 네타냐후 전 총리에게 재직 중 외국 정상들로부터 받은 10여 점의 선물을 반납하라는 요청을 했다. 총리실이 반납을 요청한 선물 목록은 총 42개로, 여기에는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이 준 나뭇잎 모양의 금장식 유리 상자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선물한 성경도 포함된다. 또 영국과 독일 지도자와 교황 그리고 다수의 후원자와 대사들이 준 선물도 총리실의 반환 요청 품목에 들어 있다. ...

    한국경제 | 2021.08.31 00:09 | YONHAP

  • thumbnail
    카불테러 희생 13명 미군 유해 귀환…바이든 직접 나가 맞았다(종합2보)

    ... 20∼31세이고 이 중 다섯 명이 20세다. 2001년 9·11 테러 즈음에 태어난 셈인데 WP는 '9·11의 아이들이 9·11로 시작된 전쟁에서 스러졌다'고 추모했다. 백악관 공동취재단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네 차례,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은 두 차례 이러한 행사에 참석한 적이 있다. 2009년 이후로 도버 기지를 통해 2천 명이 넘는 미군 유해가 귀환했다고 한다. 바이든 대통령이 대통령으로서 미군 유해 귀환식에 참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지만 그가 ...

    한국경제 | 2021.08.30 15:00 | YONHAP

  • thumbnail
    미, IAEA 북핵 보고서에 "대화·외교의 긴급한 필요성 강조"(종합)

    ... 영변 원자로 가동을 통한 플루토늄 생산 가능성을 제기한 IAEA의 보고서인데도 관련 활동을 규탄하는 언급 없이 외교와 대화에 초점을 맞춰 입장을 낸 점이 주목된다. 바이든 행정부는 지난 4월 말 도널드 트럼프식 일괄 타결도, 버락 오바마식 전략적 인내도 아닌 실용적 외교로 대북정책의 가닥을 잡고 북한에 접촉을 시도했으나 아직 답을 받지는 못했다. 미국이 이런 입장을 낸 데는 상황 관리의 측면도 있어 보인다. 아프가니스탄 사태로 최대 위기에 봉착한 바이든 대통령은 ...

    한국경제 | 2021.08.30 11:52 | YONHAP

  • thumbnail
    카불테러 희생 13명 미군 유해 귀환…바이든 직접 나가 맞았다(종합)

    ... 실으며 나라를 위한 희생을 기렸다. 이들 13명은 20∼31세이고 이 중 다섯 명이 20세다. 2001년 9·11 테러 즈음에 태어난 셈인데 WP는 '9·11의 아이들이 9·11로 시작된 전쟁에서 스러졌다'고 추모했다. 백악관 공동취재단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네 차례,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은 두 차례 이러한 행사에 참석한 적이 있다. 2009년 이후로 도버 기지를 통해 2천 명이 넘는 미군 유해가 귀환했다고 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30 03:47 | YONHAP

  • thumbnail
    "美, IS 보복에 닌자 미사일 사용"…6개 칼날로 표적만 처리

    ... 목표물 공격을 감행했다. 앞서 조 바이든 대통령은 테러 이후 "우리가 선택하는 방식으로 우리가 선택한 시기와 장소에서 강하고 정확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보복을 예고한 바 있다. 보복에 사용된 것으로 추정되는 R9X는 버락 오바마 행정부 때 개발됐다. R9X를 개발한 이유는 공습 시 민간인 사상자를 줄이기 위해서다. R9X는 폭약이 든 탄두가 없고 대신 표적에 충돌하기 직전 6개 칼날이 펼쳐진다는 점이다. 폭발이 일어나지 않는 만큼, 민간인 사상 등 ...

    한국경제 | 2021.08.29 16:51 | 고은빛

  • thumbnail
    민간피해 제로…미, IS에 '복수의 칼날' 초정밀타격 미사일 썼나

    ... 이번 미국의 공습으로 살해된 IS-K 대원은 조력자와 함께 자동차에 타고 있었다고 군 관계자를 인용해 보도했다. 국방부는 사망자는 표적으로 삼은 대원 1명밖에 없었으며 민간인 피해는 전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R9X는 버락 오바마 행정부 때 개발됐다. 미국이 알카에다 수괴 오사마 빈 라덴 제거작전을 벌이려고 할 때 R9X와 비슷한 미사일이 작전 수단 후보 중에 있었던 것으로도 전해진다. R9X 개발이유는 대(對)테러전 공습 시 민간인 사상자를 줄이기 ...

    한국경제 | 2021.08.28 16:20 | YONHAP

  • thumbnail
    다카 출신 첫 로즈장학생 한인 학생, 2년 만에 옥스퍼드행 승인

    ... 2019년 뉴욕타임스(NYT) 기고문을 통해 당시 다카 수혜자로서 불안정한 상황에 대해 목소리를 높이기도 했다. 다카는 부모를 따라 어린 시절 미국에 와 불법체류 하는 이들에게 추방을 면하고 취업을 허용한 제도로 2012년 버락 오바마 전 행정부 때 만들어졌다. 프로그램 수혜자를 '드리머(Dreamer)'라고 부른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다카 수혜자들의 해외여행을 불허하는 등 프로그램 폐지를 추진했지만, 대법원이 지난해 6월 다카가 불법이라는 그의 주장을 ...

    한국경제 | 2021.08.28 10:09 | YONHAP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파월, 뭐라고 했길래…기술주 날고, 지수 또 사상 최고

    ... 가르는 건데요. 일시적 인플레이션을 가르키는 지표는 벌써 역사적으로 가장 높은 100에 달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최근 지속적 인플레이션을 가르키는 지표도 90까지 올라왔습니다. 지난달만 해도 75였는데 더 높아진 겁니다. 버락 오바마 행정부 당시 백악관의 경제자문회의(CEA) 의장이었던 제이슨 퍼먼 하버드대 교수는 이날 트위터에 "파월은 인플레이션이 일시적이란 주장에 대한 휼륭하고 일관성 있는 논거를 제시했다. 하지만 이를 반박하는 상대방의 어떤 주장도 ...

    한국경제 | 2021.08.28 06:47 | 김현석

  • thumbnail
    최악 악몽 마주한 바이든…"가장 멍청한 선택" 비판 고조

    ... 지적했다. 폭스 뉴스에 따르면 미 해군 특수부대인 네이비실 출신인 댄 그랜쇼 공화당 하원의원은 "우리를 죽이려는 이들이 저곳에 있다는 사실을 인정해야 한다"면서 "이들은 우리 고국에 대한 공격을 계획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그는 "오바마와 트럼프 등 부시 이후 모든 대통령은 매우 어려운 결정을 내려야 했지만, 바이든은 가능한 한 가장 멍청한 선택지를 택한 유일한 사람"이라며 "우리는 지금 피로써 그 대가를 치르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랜쇼 의원은 "(미군과 미국민 ...

    한국경제 | 2021.08.27 11:29 | YONHAP

  • thumbnail
    野 선관위 닻 올리자마자…역선택 놓고 '룰의 전쟁'(종합)

    ... 주자들 가운데 민주당 등 진보진영 지지층 상대적으로 지지율이 높게 나타나고 있다. 이를 야권의 다른 유력 주자들을 견제하기 위한 여권 지지층의 '전략적 역선택'이라는 주장을 본선 경쟁력으로 맞받은 것이다. 유 전 의원은 미국의 '오바마 리퍼블리카'와 '레이건 민주당원'을 예시로 들었다. 그는 "오바마가 민주당이지만 공화당 내에 지지자들이 있었고, 반대로 민주당원 중에서도 '레이건이 좋다'라고 지지하기도 했다"라며 "우리나라도 똑같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대선은 ...

    한국경제 | 2021.08.26 18: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