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8,4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몰락했던 보수의 재건축"…전문가들이 보는 이준석

    ... 있다. 기존 정치권이 변했으면 좋겠다는 것이다. 여당도 4·7 재보선 이후에 변화한 것이 거의 없지 않나. 여야 양쪽에 모두 보내는 신호탄으로 봐야 한다. 두 번째로, 정치권의 세대교체는 여러 나라에서 목격된 바 있다.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이나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등장 때도 그랬다. 2030 세대가 정치에 적극 참여하면서 나온 현상이라고 볼 수 있다. 자기들의 미래에 불안을 느끼는 2030 세대가 '내가 참여하면 세상을 바꿀 수 있다'며 ...

    한국경제 | 2021.06.11 17:02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법무부, '러 스캔들' 색출 위해 민주당 의원도 뒤져"

    ... 이달 초 미 법무부가 취재원 색출을 위해 NYT 등 언론사 기자의 통화, 이메일 기록을 수집하려고 했다는 사실이 드러난 데 이어 전례 없는 일이 추가로 확인된 것이다. NYT는 당시 조사에 정통한 관계자를 인용, 법무부가 오바마 전 행정부의 국가안보 담당자들을 광범위하게 수사하는 데 이어 시프 등 2명의 야당 의원과 보좌진, 그 가족에 대한 통신 정보를 애플 등에 요청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애플은 사진, 이메일, 콘텐츠가 아닌 메타데이터와 계정 정보를 ...

    한국경제 | 2021.06.11 16:30 | YONHAP

  • thumbnail
    첫 만남에 일단 웃은 미-영 정상…"특수관계·청량제"

    ... 바이든 대통령은 굿프라이데이협정(벨파스트 평화협정)이 북아일랜드 평화에 기반이 된다는 확고한 믿음을 갖고 있으며, 북아일랜드 협약이 굿프라이데이 협정을 위협한다고 보고 있다. 또 개인적으로 껄끄러운 과거도 있었다. 존슨 총리는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이 케냐인 자손이라서 영국 제국에 조상이 물려준 혐오를 품고 있다고 2016년 주장해 파문을 일으킨 적이 있다. 바이든 대통령은 브렉시트에 반대했으며 존슨 총리를 트럼프 전 대통령의 '복제인간' 같다고 비판하기도 ...

    한국경제 | 2021.06.11 05:34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효과' 미국 호감도 1년새 급상승…한국서 가장 높아

    ... 응답은 전년보다 18%포인트 오른 한국이 77%로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이탈리아(74%), 일본(71%), 프랑스(65%), 영국(64%) 순이었다. 한국은 버락 오바마 미 행정부 출범 이후 조사 대상에서 빠진 해를 제외하면 이 문항에서 항상 1위를 기록했다. 역대 최고치는 오바마 집권기이던 2015년 84%였다. 이번 조사에서 미국 대통령이 세계 현안에 옳은 일을 하고 있다고 확신한다는 응답은 더욱 극적으로 상승했다. 이 문항에서 긍정 답변율은 ...

    한국경제 | 2021.06.10 23:41 | YONHAP

  • thumbnail
    키스톤XL 송유관 사업 결국 중단

    ... 운송할 수 있는 대형 송유관을 건설하기 위해 2008년 시작됐다. 사업 초기만 해도 국제유가가 높았기 때문에 미국이 키스톤XL을 통해 캐나다 원유를 들여오려는 유인이 있었다. 하지만 환경 파괴 우려를 내세운 반대 여론이 거세지면서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이 2015년 사업 불허 결정을 내렸다가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2017년 재개시켰다. 그러나 조 바이든 대통령은 공약 중 하나로 키스톤XL 중단을 내걸었고 올 1월 취임 직후 행정명령을 통해 사업 취소 결정을 ...

    한국경제 | 2021.06.10 14:31 | 이고운

  • thumbnail
    미국-캐나다 송유관 사업 '키스톤XL 프로젝트' 완전중단

    환경오염 우려에 정치 쟁점화…오바마·바이든 불허, 트럼프 승인 캐나다와 미국을 잇는 송유관 추가건설 사업인 '키스톤 XL 프로젝트'가 미국 정부의 단호한 입장에 따라 전면 폐기됐다.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키스톤 송유관 운영사인 TC 에너지는 9일(현지시간) 이 사업을 완전히 철수한다고 밝혔다. 키스톤 송유관은 캐나다 앨버타주에서 미 텍사스주를 잇는 초대형 파이프라인으로, 현재 3단계 구간까지 건설돼 운영되고 있다. 키스톤 XL 프로젝트는 ...

    한국경제 | 2021.06.10 14:26 | YONHAP

  • 바이든 기술 보좌관, 최대 56억원 상당 비트코인 보유

    ... 인해 비트코인을 사용해 일상적인 구매 비용을 지불할 수 있는 실제 가치에 의문을 던지며 다만 “판매(매매)할 수 있는 가치저장소의 역할은 가능하다”고 일부 긍정적인 입장을 나타내기도 했다. 한편 그는 오바마 행정부에서 ‘망 중립성’이라는 신조어를 만들며 모든 국민의 동등한 망 접근 기회를 제공하자는 운동을 전면에서 펼치기도 했다. 비트코인의 현재 가격 3만4000달러를 기준으로 그가 보유한 비트코인은 29~146개가량으로 ...

    조세일보 | 2021.06.09 11:54

  • thumbnail
    조 바이든은 '인종 차별 근절' 외치는데…아들은 "깜둥이" 발언 [박상용의 별난세계]

    ... 상점에 버려진 노트북에 담겨 있던 문자 메시지 내용을 확보했다는 것이다. 노트북에 저장된 사진 중에는 인종 차별적인 농담이 포함된 밈(meme·인터넷에서 유행하는 사진이나 동영상)도 있었다. 예컨대 바이든 대통령이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과 포옹하며 "나의 니가 버락"이라고 말하는 상황을 가정해 만든 밈이 대표적이다. 데일리메일은 이 사진들에 대해 헌터와 메자이어에게 문의했지만, 답변을 듣지 못했다고 했다. 헌터는 바이든 대통령 ...

    한국경제 | 2021.06.09 07:56 | 박상용

  • 상회담'… 동학개미는 설레고 서학?코인개미는 불안? [한상춘의 지금세계는]

    ... '그린성장' 키워드 -기업, '그린 글로벌 스탠더드' 맞추는 일 중요 -'에너지 청정형'으로 생산구조 바꾸는 것 급선무 -원자력·풍력 등으로 에너지원 다변화시킬 필요 -바이든 시대, 성장정책에서 '그린성장' 키워드 -각국, 오바마 정부 당시 추진했던 정책으로 복귀 -바이든, 오바마 정부의 '아폴로 프로젝트' 재추진 -일본 '뉴 21세기 플랜' 추진 -한국 '2050 탄소 제로' 추진 Q.이번 G7 정상회담 결과는 중국을 비롯한 각국과 기업뿐만 아니라 우리 ...

    한국경제TV | 2021.06.09 07:47

  • thumbnail
    美, 대만과 무역회담 재개시사…中 "잘못된 신호 발신말라"(종합)

    ... 범위의 양자 무역협정까지 추진할지는 결정하지 못했을 것이라고 해석했다. 통상 TIFA는 자유무역협정(FTA)의 전 단계라는 평가를 받는다. 미국은 대만과 1994년 TIFA에 서명한 뒤 관련 무역 회담을 진행해 왔지만, 버락 오바마 행정부를 뒤이은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중국과 무역 협상에 초점을 맞추면서 TIFA 회담은 교착 상태를 맞았다. 중국 입장에선 미국이 TIFA 회담을 재개하면 결국 FTA로 이어질 수 있고 영국 등 다른 나라도 대만과 무역협상을 ...

    한국경제 | 2021.06.08 17: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