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1-220 / 38,9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럼프 "재임시절 최고 업적? 남북한 새 길 구축 기여"

    ... 한반도가 가진 진정하고도 폭발적인 잠재력이 발휘될 수도 있다"면서 "이는 실로 놀라운 일"이라고 반겼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지난 수십 년간 미국의 지도자들은 점점 악화해 가는 한반도 분쟁의 위협을 해결하는 데 실패했다"며 "심지어 오바마 전 대통령은 한반도 문제가 전 세계를 통틀어 가장 큰 고민 중 하나라고까지 말한 바 있다"고 돌아봤다. 그러면서 "저는 다른 방법으로 이 문제에 접근하기로 마음먹었다"며 "많은 분이 기억하시는 것처럼 양 세력 간의 언쟁은 아주 ...

    한국경제TV | 2021.09.12 17:31

  • thumbnail
    트럼프 "재임시절 최고 업적은 남북한 새 길 구축에 기여한 것"

    ... 한반도가 가진 진정하고도 폭발적인 잠재력이 발휘될 수도 있다"면서 "이는 실로 놀라운 일"이라고 반겼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지난 수십 년간 미국의 지도자들은 점점 악화해 가는 한반도 분쟁의 위협을 해결하는 데 실패했다"며 "심지어 오바마 전 대통령은 한반도 문제가 전 세계를 통틀어 가장 큰 고민 중 하나라고까지 말한 바 있다"고 돌아봤다. 그러면서 "저는 다른 방법으로 이 문제에 접근하기로 마음먹었다"며 "많은 분이 기억하시는 것처럼 양 세력 간의 언쟁은 아주 ...

    한국경제 | 2021.09.12 17:21 | YONHAP

  • thumbnail
    9·11 20년 미국 전역서 조기·묵념…"결코 잊지 말자"

    ... 휩싸인 날이지만 모두가 도시(뉴욕)를 위해 뭉칠 수 있어서 좋았다. 멋진 게임이었다"고 말했다. 앞서 이날 오전 9·11 테러 현장인 뉴욕 맨해튼의 옛 세계무역센터(WTC) 자리인 '그라운드 제로'에서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버락 오바마·빌 클린턴 전 대통령 등이 참석한 추모식이 진행됐다. 전·현직 대통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생각해 마스크를 착용한 채 행사장에 입장했고 왼쪽 가슴에는 푸른색 추모 리본을 달았다. 9·11 테러 당시 ...

    한국경제 | 2021.09.12 16:22 | YONHAP

  • thumbnail
    9·11 20년 추모식 불참한 트럼프…하루종일 바이든 비난

    ... 트럼프는 이날 오전 9·11 테러 현장인 '그라운드 제로'에서 열렸던 공식 추모식에 참석하지 않았다. 또 다른 테러 장소인 펜실베이니아 섕크스빌과 워싱턴DC 인근 국방부에서의 추모식에도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바이든 대통령과 버락 오바마, 빌 클린턴 전 대통령은 뉴욕 추모식에,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은 섕크스빌 추모식에 각각 참석한 것과 대조된 행보다. WP는 "트럼프는 이날 어떤 추모식에도 참석하지 않았다"며 "96세인 지미 카터 전 대통령도 조지아주 ...

    한국경제 | 2021.09.12 06:18 | YONHAP

  • thumbnail
    9·11 20년 '단결' 강조한 美전현 대통령…트럼프는 바이든 비난

    바이든, 테러현장 3곳 모두 방문, 현장연설 안해…전날 "단결·통합" 메시지 부시·오바마·클린턴은 '단합' 한목소리…트럼프 "무능·망신" 비판 집중 미국을 충격에 빠뜨린 9·11 테러가 발생한 지 꼭 20년 되는 날인 11일(현지시간) ... 기념일이라는 점에서 특히 의미를 더했다. 9·11 테러는 2001년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 재임 당시 발생해 버락 오바마,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을 거쳐 바이든 대통령까지 후폭풍이 이어져 왔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재임 때 ...

    한국경제 | 2021.09.12 04:39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9·11 20주년 추모식 참석…뉴욕 비극 현장서 묵념

    아프간 철군 후 첫 추모식…뉴욕·섕크스빌·국방부 참사현장 3곳 모두 참석 현장연설 안해…오바마·클린턴 동석, 부시 섕크스빌 추모, 트럼프는 바이든 비난 미국을 충격으로 몰아넣었던 9·11 테러 20주년 기념행사가 뉴욕을 시작으로 ... 아프간을 장악하고 철군 과정에서 미군 13명 등 170여 명이 숨지면서 거센 비판론에 휩싸였다. 이날 추모식에는 버락 오바마, 빌 클린턴 전 대통령 부부도 함께했다. 테러 당시 현직이던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은 펜실베이니아주 ...

    한국경제 | 2021.09.11 23:33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9·11 추모 영상으로 바이든 맹폭…"무능·망신"

    ... 뭉뚱그린 것이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하지만 두려워하지 말라. 미국은 다시 위대해질 것"이라고 주장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이날 오후 9·11 테러 현장인 뉴욕 맨해튼의 그라운드 제로를 방문할 것이라고 미 언론은 전했다. 바이든 대통령과 버락 오바마·빌 클린턴 전 대통령이 참석한 오전 추모행사를 피해 오후에 별도로 방문하는 셈이다. 저녁에는 플로리다주에서 열리는 전 헤비급 챔피언 에반더 홀리필드의 복싱 경기에 해설자로 나선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1 23:13 | YONHAP

  • thumbnail
    9·11 테러 20주년…바이든 "우리의 최강점은 단결"

    ... 11일 세계무역센터가 있었던 뉴욕 로어 맨해튼과 테러에 사용된 비행기가 추락한 펜실베이니아 들판, 국방부(펜타곤) 등 3곳을 방문할 예정이다. 연설은 백악관이 공개한 영상 외엔 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9·11 테러 20주년 추모식에는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과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이 참석하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일부 현장에 방문해 희생자들을 추모할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11 21:28 | 김예랑

  • thumbnail
    트럼프 여전히 대통령 행세…아프간 전사자 유족들에 전화

    ... 활동은 역대 전직 대통령들의 사례와 비교할 때 확연한 차이가 있다. 최근 사례를 보면 대통령들은 현직에서 물러나면 일선과 거리를 두고 신중하게 처신하려는 모습이 역력했다.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은 고향 텍사스에 머물며 후임자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에게 긍정적이든 부정적이든 아무 논평도 하지 않았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지난 대선 때 민주당 선거운동에 가세하긴 했으나 후임자 트럼프 전 대통령을 비판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진보진영으로부터 많은 비판을 받기도 ...

    한국경제 | 2021.09.10 10:07 | YONHAP

  • thumbnail
    美 연방고법 판사에 첫 한국계 여성

    ... 법원이다. 캘리포니아와 워싱턴, 네바다, 애리조나, 알래스카, 하와이 등 미국 서부 지역을 관할한다. 고 판사는 2010년 당시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지명으로 캘리포니아 북부연방지법 판사에 임명됐다. 한국계로는 처음으로 연방지법 판사 자리에 올랐다. 삼성전자와 애플의 특허 소송 1심을 담당하기도 했다. 특허와 영업비밀, 상법 소송 전문가로 꼽힌다. 오바마 대통령은 2016년 고 판사를 제9연방고법 판사로 낙점했지만 당시 야당인 공화당이 장악한 상원에서 인준받지 못했다. 고 ...

    한국경제 | 2021.09.09 17:47 | 맹진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