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8361-38370 / 38,6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오바마-힐러리 '텍사스 접전' ‥ 오하이오선 힐러리 앞서

    ... 판도에 결정적 영향을 미칠 3월4일 '미니 슈퍼화요일'을 앞두고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이 오하이오주에선 경쟁자인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에게 강세를 보이고 있으나 최대 전략지인 텍사스주에선 초접전 양상인 것으로 조사됐다. 워싱턴포스트와 ... 프라이머리(예비경선)를 당장 실시한다면 누구에게 표를 던지겠느냐"는 질문에 유권자들로부터 50%의 지지를 얻어 43%의 오바마를 큰 차이로 눌렀다.그러나 228명의 대의원이 걸려 있는 텍사스에서는 힐러리가 48%,오바마가 47%로 오차범위 ...

    한국경제 | 2008.02.24 00:00 | 신동열

  • "힐러리 오하이오 강세, 텍사스 혼전"

    혼전 양상인 미국 민주당 대선의 향후 경선판도에 큰 영향을 줄 3월 4일 '미니 슈퍼화요일'을 앞두고 힐러리 상원의원이 오하이오주에선 경쟁자인 오바마 상원의원에게 강세를 보이고 있으나 최대 전략지인 텍사스주에선 초접전 양상인 것으로 조사됐다. 워싱턴 포스트와 ABC 방송이 실시해 22일 공개한 여론조사에서 2.5 '슈퍼 화요일' 이후 11연패의 수렁에 빠진 힐러리 클린턴 의원이 총 161명의 대의원이 걸린 오하이오주에서 "오늘 프라이머리(예비경선)를 ...

    연합뉴스 | 2008.02.23 00:00

  • 오바마, 글로벌프라이머리서도 힐러리 눌러…11연승

    미국 민주당 대통령 후보 경선과 관련,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이 해외거주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글로벌 프라이머리(예비선거)'에서도 경쟁자인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을 이긴 것으로 21일 발표됐다. 이로써 오바마는 지난 5일 `슈퍼화요일'이후 실시된 경선에서 힐러리에게 11연승을 거뒀다. 민주당이 공식 인정한 기구로 세계 30여개국에 거주하는 미 민주당원들로 구성된 `해외민주당원모임'은 지난 5일부터 12일까지 인터넷, 우편, 직접투표를 통해 `글로벌 ...

    연합뉴스 | 2008.02.22 00:00

  • 오바마 11연승…글로벌 프라이머리도 이겨

    미국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사진)이 해외 거주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민주당 대통령 후보 경선의 '글로벌 프라이머리(예비선거)'에서 경쟁자인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을 이겼다.이로써 오바마는 지난 5일 '슈퍼 화요일' 이후 실시된 경선에서 힐러리에게 11연승을 거뒀다. 세계 30여개국에 거주하는 미 민주당원들로 구성된 '해외 민주당원 모임'은 지난 5일부터 12일까지 인터넷 우편 및 직접 투표를 통해 '글로벌 프라이머리'를 실시한 결과 오바마 후보가 ...

    한국경제 | 2008.02.22 00:00 | 최인한

  • thumbnail
    '텍사스 결투'를 앞두고…

    미국 민주당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과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이 21일 텍사스대학에서 열린 대선후보 토론회에서 논쟁을 벌이고 있다. 이날 오바마는 해외거주자를 대상으로 한 '글로벌 프라이머리(예비선거)'에서 승리해 지난 5일 '슈퍼화요일' 이후 11연승을 올렸다. /오스틴 로이터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2.22 00:00 | 김유미

  • 오바마 금고는 `화수분'…하루 100만달러 뿌려

    미국 대선전이 `돈잔치' 속에서 치러지고 있다. 민주당 경선에서 치열한 접전을 벌이고 있는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과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은 초반 기선을 잡기 위해 지난달 하루에만 100만달러(약 9억4천만원)에 가까운 선거자금을 쏟아부었다고 뉴욕타임스 인터넷판이 21일 보도했다. 오바마 의원이 지난 1월 한달간 뿌린 선거자금은 무려 3천만달러가 넘는다. 이는 밀물처럼 끝없이 쏟아져 들어오는 풍족한 선거자금 덕분. 오바마 의원은 지난달 3천610만달러에 ...

    연합뉴스 | 2008.02.21 00:00

  • "오바마 1천178명, 힐러리 1천24명 대의원 확보"

    힐러리, 14개주 압도적 승리해야 오바마 제쳐..힘들듯 미국 민주당 대통령후보 경선에서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이 위스콘신주에 이어 하와이주에서도 승리해 '파죽의 10연승'을 이어감에 따라 대의원 확보 경쟁에서도 오바마 의원이 힐러리 클린턴 의원을 점점 더 앞서고 있다. 20일 AP통신의 집계에서 오바마 의원을 지지할 민주당 대의원 수는 1천178명, 클린턴 의원의 손을 들어줄 대의원은 1천24명으로 각각 나타났다. 아직 예비선거를 치르지 않은 ...

    연합뉴스 | 2008.02.21 00:00

  • "고유가 시대 지나친 비관론은 경계..돌파구는?"

    ... 대신증권은 "상품시장의 고공 행진이 당분간 지속될 가능성이 커 유가 및 원자재 가격 상승의 수혜 업종이 당분간 불안한 시장 흐름을 헤쳐갈 대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1500억 달러를 친환경 에너지 자원개발에 투자하겠다는 오바마 美 대선 후보의 공약이나 국내 석유 자주개발률 확대 등 차기 정부의 목표 등을 감안할 때 중기적으로 자원개발주 및 신재생에너지주에 시장의 관심이 부각될 것으로 내다봤다. 한화증권은 고유가 수혜주로 SK에너지와 한화석화를 추천했다. ...

    한국경제 | 2008.02.21 00:00 | ramus

  • thumbnail
    美 대선 앞두고 '보호주의' 확산 조짐

    ... 추세다.공화당 지지자를 상대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59%가 '자유무역이 미국 경제에 해가 된다'고 응답했다.'미국 경제에 도움이 된다'고 답한 비율은 32%에 그쳤다. 이런 분위기를 반영하듯 민주당의 유력 후보로 떠오르고 있는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은 최근 상원 외교위원회에 출석해 "한ㆍ미 자유무역협정(FTA)이 자동차와 쇠고기 등 무역 핵심산업 보호와 환경과 노동 등 신 통상정책 기준에 맞지 않는다"며 부정적인 입장을 피력했다.힐러리 클린턴 후보도 "중국이 ...

    한국경제 | 2008.02.21 00:00 | 유병연

  • [다산칼럼] 취임사서 '녹색메시지' 듣고싶다

    ... 2020년에 이르면 이른바 녹색 산업이 독일 최대의 고용 창출 업종인 기계 및 자동차 산업보다 많은 일자리를 만들 것으로 전망된다. 셋째,전 세계의 지도자들이 환경 문제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강력한 환경 정책 시행은 존 매케인,버락 오바마,그리고 힐러리 클린턴 등 미국의 차기 대권 주자들의 핵심 공약이기도 하다.그 뿐이 아니다.독일의 메르켈 총리는 지난해 G8 정상회의에서 환경 문제를 중심 의제로 만들어 브라운 영국 총리와 사르코 프랑스 대통령으로부터 열띤 호응을 ...

    한국경제 | 2008.02.21 00:00 | 이익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