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8591-38600 / 38,7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美 대선 아이오와 코커스] 오바마 "절대 오지 않을것 같은 날이 왔다"

    미국 대통령 선거 레이스가 초반부터 '바꿔 열풍'에 휩싸였다. 변화의 상징인 민주당의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이 2004년 대선에서 부통령 후보로 나섰던 존 에드워즈 전 상원의원과 '대세론'을 등에 업은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을 ... 아직 이르다. 3일 오후 7시(현지시간) 실시된 아이오와 코커스의 주인공은 단연 최초의 흑인 대통령을 꿈꾸는 오바마다. 초선의 상원의원에 불과한 그는 37.6%의 지지율로 각각 29.7%와 29.5%에 그친 에드워즈와 힐러리를 ...

    한국경제 | 2008.01.04 00:00 | 하영춘

  • [美아이오와 선택] 오바마 '힐러리 대세론' 딛고 날개 펴나

    미국 민주당의 대선 주자인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이 아이오와 코커스에서 승리를 거머쥠으로써 대선 경선사(史)를 새롭게 장식했다. 오바마 상원의원은 '희망과 변화'를 무기로 초반 기선 제압의 관문인 아이오와 코커스에서 경륜과 대세론으로 ... 표를 다져온 관록의 존 에드워즈 상원의원을 제치는 돌풍을 일으켰다. 그것도 예상치 못한 큰 승리를 거뒀다. 오바마 의원은 38%의 지지를 얻어 에드워즈(30%)와 힐러리(29%) 후보를 크게 앞지른 것이다. 그동안 여론조사에서 ...

    연합뉴스 | 2008.01.04 00:00

  • [美 대선 아이오와 코커스] 흑인 역사 새로쓰는 오바마(민주)는 …

    돌풍의 주역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47)은 미국 인구의 10%에 불과한 흑인인 데다 초선의 상원의원이라는 짧은 정치경력에도 불구하고 차세대 정치인으로 급부상하는 저력을 과시했다. 케냐 출신 흑인 아버지와 캔자스 출신 백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어머니의 재혼으로 의붓아버지를 따라 인도네시아에서 살다가 하와이에서 중·고등학교를 다녔다. 아프리카 미국 아시아를 넘나드는 문화적.인종적 다양성 속에서 청소년기를 보낸 셈이다. 이 기간에 세상의 편견과 ...

    한국경제 | 2008.01.04 00:00 | 서기열

  • thumbnail
    오바마 첫 흑인 대통령 될까?

    미국 대통령선거가 초반부터 돌풍에 휩싸였다. 민주당에서는 최초의 흑인 대통령을 꿈꾸는 버락 오바마 일리노이주 상원의원이,공화당에선 무명의 마이크 허커비 전 아칸소 주지사가 아이오와주 코커스(당원대회)에서 각각 압도적 1위를 차지하는 ... 이어지는 대선 레이스에서 유리한 고지를 차지했다. 3일 오후 7시(현지시간) 실시된 아이오와 코커스에서 민주당의 오바마 후보는 37.6%의 득표율을 기록,전국 지지도 1위를 달리던 힐러리 클린턴 뉴욕주 상원의원(득표율 29.5%)을 ...

    한국경제 | 2008.01.04 00:00 | crispy

  • thumbnail
    오바마 첫 흑인 대통령 될까

    미국 대통령선거가 초반부터 돌풍에 휩싸였다. 민주당에서는 최초의 흑인 대통령을 꿈꾸는 버락 오바마 일리노이주 상원의원이,공화당에선 무명의 마이크 허커비 전 아칸소 주지사가 아이오와주 코커스(당원대회)에서 각각 압도적 1위를 차지하는 ... 이어지는 대선 레이스에서 유리한 고지를 차지했다. 3일 오후 7시(현지시간) 실시된 아이오와 코커스에서 민주당의 오바마 후보는 37.6%의 득표율을 기록,전국 지지도 1위를 달리던 힐러리 클린턴 뉴욕주 상원의원(득표율 29.5%)을 ...

    한국경제 | 2008.01.04 00:00 | 하영춘

  • thumbnail
    [Global Issue] 막 올린 미국 대선 레이스…어떻게 치뤄지나

    ... 기나긴 여정이 이같이 뜨거운 관심 속에서 막을 올렸다. 영부인이었던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이 현재의 우세를 계속 유지한다면 미국 처음으로 여성 대통령이 탄생하게 된다. 미국 최초의 흑인 대통령을 노리고 있는 같은 당의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도 만만치 않은 지지율을 보이고 있다. 민주당에서는 이들과 존 에드워즈 전 상원의원이 3파전 양상을 보이고 있다. 공화당에서는 롬니 전 매사추세츠 주지사와 허커비 전 아칸소 주지사가 경합을 벌이고 있다. 베트남전의 ...

    한국경제 | 2008.01.04 00:00 | 김유미

  • [美아이오와 선택] 태풍 몰고온 허커비 누구인가

    ... 매케인 상원의원 등 쟁쟁한 경쟁자들을 꺾고 이변을 연출하자 미 언론들은 허커비에 대한 인물 재조명에 나섰다. 뛰어난 유머감각과 화려한 언변을 자랑하는 침례교 목사인 허커비는 올해 52세로 이번 승리를 계기로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버락 오바마에 대적할 공화당의 기대주로 급부상했다. 특히 반(反) 조지 부시 여론 때문에 한때 재집권을 포기할 정도였던 핵심 보수층에겐 구세주나 다름없는 인물로 부상했다. 보수층으로서는 두 번 이혼하고, 낙태와 동성애를 지지하는 줄리아니와 ...

    연합뉴스 | 2008.01.04 00:00

  • thumbnail
    돌풍‥또 돌풍

    미국 대통령선거의 개막전인 3일 아이오와주 코커스에서 민주당의 버락 오바마 일리노이주 상원의원(왼쪽 사진)과 공화당의 마이크 허커비 전 아칸소 주지사가 대승,돌풍을 일으켰다. /디모인로이터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1.04 00:00 | 최인한

  • thumbnail
    힐러리냐 오바마냐…날씨가 '막판 변수'로

    ... 있는 것으로 나타나 섣부른 예측을 불허하고 있다. 현재까지 여론조사 결과는 민주당에선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과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존 에드워즈 전 상원의원이 치열한 3파전을 벌이고 있다. 공화당에선 마이크 허커비 전 아칸소 주지사와 ... 주지사의 선두 다툼이 치열하다. 이날 발표된 로이터통신과 C-스팬,조그비의 아이오와주 공동 여론조사 결과 힐러리와 오바마는 각각 28%의 지지율을 얻었다. 에드워즈도 26%로 오차범위 내 혼전을 지속하고 있다. 공화당에선 허커비와 ...

    한국경제 | 2008.01.03 00:00 | 하영춘

  • [Briefing] 美대선 아이오와주 승자는?

    미국 대선의 향방을 읽을 수 있는 아이오와주 코커스(당원대회)가 3일 오후 6시30분(한국시간 4일 오전 8시30분) 실시된다. 민주 공화 양당의 후보들은 치열한 유세전을 마치고 서로 승리를 장담했다.투표 결과는 한국시간으로 4일 오전 10시30분께 나온다.민주당에서는 힐러리 클리턴 뉴욕주 상원의원과 버락 오바마 일리노이주 상원의원이,공화당에선 마이크 허커비 전 아칸소 주지사와 미트 롬니 전 매사추세츠 주지사가 1,2위를 다투고 있다.

    한국경제 | 2008.01.03 00:00 | 고광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