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38,7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블랙핑크 리사, 미국 `팰런쇼`서 솔로 데뷔 진출

    ... 팰런`(이하 팰런 쇼)에 출연한다고 4일 밝혔다. 같은 날 발매되는 첫 솔로 싱글 `라리사`(LALISA)의 동명 타이틀곡 무대를 처음으로 공개한다. `팰런 쇼`는 코미디언 지미 팰런이 진행하는 미국 최고 인기 토크쇼 중 하나다. 버락 오바마, 힐러리 클린턴, 도널드 트럼프 등 정치인은 물론 방탄소년단(BTS), 레이디 가가, 아리아나 그란데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이 출연했다. 리사에 앞서 솔로 데뷔한 블랙핑크 로제 역시 지난 3월 이 프로그램에서 첫 무대를 ...

    한국경제TV | 2021.09.04 10:23

  • thumbnail
    블랙핑크 리사, 미국 '팰런쇼'서 솔로 데뷔 무대

    ... 팰런 쇼)에 출연한다고 4일 밝혔다. 같은 날 발매되는 첫 솔로 싱글 '라리사'(LALISA)의 동명 타이틀곡 무대를 처음으로 공개한다. '팰런 쇼'는 코미디언 지미 팰런이 진행하는 미국 최고 인기 토크쇼 중 하나다. 버락 오바마, 힐러리 클린턴, 도널드 트럼프 등 정치인은 물론 방탄소년단(BTS), 레이디 가가, 아리아나 그란데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이 출연했다. 리사에 앞서 솔로 데뷔한 블랙핑크 로제 역시 지난 3월 이 프로그램에서 첫 무대를 ...

    한국경제 | 2021.09.04 10:12 | YONHAP

  • thumbnail
    [공식]블랙핑크 리사 美 NBC '지미 팰런쇼'로 솔로 컴백

    ... 그런 그가 이제 오직 자신만의 힙한 매력으로 무대를 가득 채울 예정이어서 팬들의 기대가 크다. ' 지미 팰런쇼'는 배우 겸 코미디언 지미 팰런이 진행을 맡고 있는 미국 최고의 인기 토크쇼 중 하나다. 게스트로는 버락 오바마, 힐러리 클린턴, 도널드 트럼프 등 영향력 있는 정치인은 물론 레이디 가가,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브래드 피트, 아리아나 그란데 등 세계적인 슈퍼스타들이 출연했다. 리사의 솔로 싱글 앨범 ‘LALISA’는 ...

    텐아시아 | 2021.09.04 09:48 | 김순신

  • thumbnail
    '막말'로 진영에 충성하고 뜨고 보자는 정치판 [여기는 논설실]

    ... 만일 내 남편이라면 당신의 커피 잔에 독을 넣고 말겠다”고 했다. 처칠은 “만일 당신이 내 아내라면 나는 주저하지 않고 그 커피를 마셔 버리겠다”고 답했다. 공격한 에스터는 말을 잇지 못했다.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의 사례도 널리 알려져 있다. 임기 마지막 해 백악관 출입기자단과의 만찬에서 “공화당 일각에서 도널드 트럼프(대선 후보)에 대해 외교정책 경험이 없다고 주장하지만 트럼프는 미스 스웨덴, 미스 아르헨티나 ...

    한국경제 | 2021.09.03 08:53 | 홍영식

  • thumbnail
    힐러리X오바마가 연루된 '피자게이트'...'코멧 핑퐁'에서 들린 아이들의 비명소리, 진실은?('당혹사2')

    '당혹사2' 힐러리와 오바마가 연루된 '피자게이트' 음모론을 다뤘다. 2일 방송된 SBS '당신이 혹하는 사이(이하 당혹사)'에서는 미국 워싱턴 D.C의 피자가게 '코멧 핑퐁'에서의 음모론이 파헤쳤다. 2016년 12월 애드거 매디슨 웰치라는 남성은 감금에 고통받고 있는 아이들을 위해 총을 가지고 '코멧 핑퐁'으로 돌진했다. 웰치는 가게를 급습하기 전 두 딸에게 "너희와 같은 아이들이 고통받는 걸 두고 볼 수가 없다"라며 아이들이 갇혀있다고 생각된 ...

    텐아시아 | 2021.09.03 00:04 | 신지원

  • thumbnail
    북한 외무성 "유럽도 바이든 정부 대북정책 불신"…우회 비판

    ... 행정부가 '미친 전쟁 놀음'이라고 규정한 군사 연습에 계속 매달리며 조선과의 모든 협상 기회를 위험에 빠뜨렸다"며 "합동군사연습으로 조선 반도의 상황을 2017년 이전으로 되돌리며 악화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 해당 의원이 "오바마 행정부 시기의 '전략적 인내' 정책을 답습하고 있는 현 미 행정부를 비난"했다며 "미국이 아프가니스탄 사태로 거대한 압력에 직면한 지금까지도 조선이 붕괴되기를 초조하게 기다리며 어리석게 행동하고 있다고 조소했다"고 덧붙였다. 북한은 ...

    한국경제 | 2021.09.02 23:19 | YONHAP

  • thumbnail
    서방 "핵협상 빨리 재개" 압박에도 이란 "두세달 필요"

    ... 아미르압둘라히안 외무장관은 1일 국영방송과 인터뷰에서 "빈 회담은 이란의 외교 의제 중 하나일 뿐"이라면서 "새 정부가 정책을 수립하고 결정을 내리기 위해서는 2∼3달의 과정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앞서 이란 최고지도자는 2015년 버락 오바마 대통령 재임 시절 타결한 핵합의가 성급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란 고위 관리 2명은 최근 로이터에 "라이시 행정부는 이전 정부보다 핵협상에 있어서 강경한 입장을 취할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란은 2015년 미국과 핵 ...

    한국경제 | 2021.09.02 21:38 | YONHAP

  • thumbnail
    보복 다짐한 바이든…아프간 테러세력 겨냥 '드론전쟁' 나서나

    ... 유지 보수가 필요하고 이는 장비 자체를 저하시키는 중대한 자원 손실로 이어질 수 있다"고 했다. 미국의 공격용 드론 정책은 여러 행정부를 거치며 수 차례 바뀌었다.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한테서 테러와의 전쟁을 물려받은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은 드론 공습 수행 방식에 대한 기준을 강화했지만, 대테러 임무를 수행하는 미군의 위험을 감안해 전장이 아닌 곳에서는 드론 공습을 선호했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관련 규정을 대폭 완화해 현장 지휘관들에게 ...

    한국경제 | 2021.09.02 01:35 | YONHAP

  • thumbnail
    태영호 "文정부, 김정은 '쓰리쿠션'에 말리면 안 돼"

    ... 던져놓고 우라늄농축 핵심 시설은 영원히 은폐시켜 놓으려는 전통적인 핵 협상 수법"이라고 주장했다. 태 의원은 "클린턴 행정부 시절 영변 시설을 국제원자력기구의 감시에 놓고 식량과 중유를 받은 북한은 부시, 오바마 행정부를 거쳐 트럼프 시대에 와서도 '영변 카드'를 흔들어 보았지만 결국 하노이(2019년 2월 북·미정상회담)에서 다시 좌절의 고배를 마셨다"고 지적했다. 이어 태 의원은 "북한은 ...

    한국경제 | 2021.09.01 10:32 | 문혜정

  • thumbnail
    5월부터 아프간 대피 시작한 프랑스…미국과 대조

    ... 정부가 제공하는 정보에 상당 부분 의지해 막대한 자금을 투입하고도 탈레반에 대항할 정부군의 규모도 제대로 파악하지 못했다는 주장도 있다. 아프간 전쟁을 다룬 '유령과의 전쟁'으로 퓰리처상을 수상한 스티브 콜은 뉴요커와 인터뷰에서 "버락 오바마 행정부에서도 아프간에서 병력을 줄였지만 2천500명을 남겼고,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도 탈레반과 협상을 벌이는 동안 전임 행정부와 유사한 전략을 취했다"라며 "그러나 바이든 행정부는 너무 서둘렀다"라고 지적했다. /연합뉴

    한국경제 | 2021.09.01 10:2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