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8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사]중부지방국세청 6급 이하 직원 전보

    ... 체납추적과 국세조사관 박희영 중부지방국세청 징세송무국 체납추적과 국세조사관 임혜영 중부지방국세청 징세송무국 송무과 국세조사관 김미나 중부지방국세청 징세송무국 송무과 국세조사관 남기현 중부지방국세청 징세송무국 송무과 국세조사관 오수연 중부지방국세청 징세송무국 송무과 국세조사관 임민경 중부지방국세청 징세송무국 송무과 국세조사관 조창국 중부지방국세청 징세송무국 송무과 국세조사관 하유정 중부지방국세청 조사1국 조사1과 국세조사관 마정훈 중부지방국세청 조사1국 조사1과 ...

    조세일보 | 2021.01.11 17:18

  • thumbnail
    '허쉬' 황정민X임윤아, 뜻밖의 후폭풍에 '동공지진→발만 동동'

    ... 자극한다. 지난 방송에서 한준혁과 이지수는 오랜 악연의 매듭을 풀고 ‘진짜 기자’가 되리라는 각오를 다졌다. 어느새 서로에게 성장과 각성의 자극제가 되어주고 있는 두 사람의 다짐은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을 기리는 SNS 추모 페이지에서 시작된 ‘나는 대한민국 언론을 믿지 않기로 했다’라는 문구는 이지수의 취중 포스팅을 통해 매일한국 사옥까지 가득 메우며 새로운 물결을 일으켰다. ‘격변’을 ...

    스타엔 | 2021.01.07 12:00

  • thumbnail
    '허쉬' 동공지진 황정민X임윤아, 뜻밖의 후폭풍에 발만 동동

    ... 등장도 포착돼 호기심을 자극한다. 지난 방송에서 한준혁과 이지수는 오랜 악연의 매듭을 풀고 '진짜 기자'가 되리라는 각오를 다졌다. 어느새 서로에게 성장과 각성의 자극제가 되어주고 있는 두 사람의 다짐은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을 기리는 SNS 추모 페이지에서 시작된 '나는 대한민국 언론을 믿지 않기로 했다'라는 문구는 이지수의 취중 포스팅을 통해 매일한국 사옥까지 가득 메우며 새로운 물결을 일으켰다. '격변'을 맞은 한준혁과 이지수, 매일한국의 ...

    한국경제TV | 2021.01.07 09:31

  • thumbnail
    '허쉬' 직장인 절대 공감 매일한국 월급쟁이 기자들의 유형별 캐릭터 분석

    ... 결성하며 기자 인생에 새로운 터닝 포인트를 맞은 두 사람은 중년 시청자들의 공감을 넘어 응원을 불러일으켰다. 그런가 하면 수습기자 3인방 중 강주안(임성재 분)은 청춘의 소신과 패기보다 자신의 생존과 안위를 지키려는 인물. 그는 오수연(경수진 분)을 위해 뭐라도 해보자는 이지수(임윤아 분)의 제안에 냉담한 반응으로 날을 세웠다. 하지만 강주안 역시 치열한 경쟁 속에서 겨우 버티고 살아남은 또 다른 청춘의 현실을 비추며 씁쓸한 공감을 안겼다. # 꼰대력 넘치는 ...

    스타엔 | 2020.12.30 14:53

  • thumbnail
    "나 진짜 기자 만들어줘요"…'허쉬' 임윤아의 변화 시작됐다

    ... 전 아버지 이용민(박윤희 분) PD가 매일한국이 보도한 가짜 뉴스로 억울하게 세상을 등졌고, 아직도 기억이 생생한 바이라인의 ‘한준혁’이라는 이름 세 글자는 그에게 매일한국 입성을 꿈꾸게 했다. 이지수는 절친했던 오수연(경수진 분)의 죽음으로 차가운 현실을 다시 직시했다. 한준혁을 향한 원망은 매일한국에 대한 분노로 옮겨갔다. 여기에 무엇하나 바꿀 수 없는 자신의 무참한 현실도 뼈저리게 느꼈다. 하지만 이지수는 꺾이지 않았다. 모두가 오수연의 죽음에 ...

    스타엔 | 2020.12.29 12:20

  • thumbnail
    '허쉬' 임윤아 변화 시작, '진짜 기자' 되나

    ... 전 아버지 이용민(박윤희 분) PD가 매일한국이 보도한 가짜 뉴스로 억울하게 세상을 등졌고, 아직도 기억이 생생한 바이라인의 '한준혁'이라는 이름 세 글자는 그에게 매일한국 입성을 꿈꾸게 했다. 이지수는 절친했던 오수연(경수진 분)의 죽음으로 차가운 현실을 다시 직시했다. 한준혁을 향한 원망은 매일한국에 대한 분노로 옮겨갔다. 여기에 무엇하나 바꿀 수 없는 자신의 무참한 현실도 뼈저리게 느꼈다. 하지만 이지수는 꺾이지 않았다. 모두가 오수연의 죽음에 ...

    연예 | 2020.12.29 09:59 | 김소연

  • thumbnail
    “나, 진짜 기자 만들어줘요” '허쉬' 임윤아의 변화 시작됐다

    ... 아니었다. 다만 6년 전 아버지 이용민(박윤희 분) PD가 매일한국이 보도한 가짜 뉴스로 억울하게 세상을 등졌고, 아직도 기억이 생생한 바이라인의 '한준혁'이라는 이름 세 글자는 그에게 매일한국 입성을 꿈꾸게 했다. 이지수는 절친했던 오수연(경수진 분)의 죽음으로 차가운 현실을 다시 직시했다. 한준혁을 향한 원망은 매일한국에 대한 분노로 옮겨갔다. 여기에 무엇하나 바꿀 수 없는 자신의 무참한 현실도 뼈저리게 느꼈다. 하지만 이지수는 꺾이지 않았다. 모두가 오수연의 죽음에 ...

    한국경제TV | 2020.12.29 09:30

  • thumbnail
    '허쉬' 6년 만에 악연의 매듭 풀고, 진짜 기자 향해 발맞춤

    ... 깊어졌다. 한준혁은 ‘H.U.S.H’ 멤버들에게 나국장이 고의원 명단이 거짓임을 알고 있었을 가능성, 그리고 회사 안팎으로 자신들의 행보를 감시하는 안테나가 있을지도 모른다며 날을 세웠다. 그런 가운데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을 기리는 SNS 추모 페이지에는 매일한국의 전 인턴 기자가 작성한 고발성 게시글이 올라왔다. ‘나는 대한민국 언론을 믿지 않는다’라는 문구가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했고, 매일한국을 향한 저격 글에 나국장은 ...

    스타엔 | 2020.12.27 09:54

  • thumbnail
    '허쉬' 임윤아 "선배 황정민, 모든 걸 아우르는 에너지"

    ... 차별화된 공감을 선사했다. 때로는 정의 구현보다 밥그릇 사수가 우선일 수밖에 없는 직장인 기자들의 갈등과 고뇌는 세대를 초월해 폭넓은 공감대를 형성했고, 팍팍한 현실에 건네는 담담한 위로가 진한 여운과 묵직한 울림을 안겼다.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의 죽음으로, 한준혁(황정민 분)과 이지수(임윤아 분)는 결정적인 터닝 포인트를 맞았다. 이지수는 아버지 이용민(박윤희 분) PD에 이어 절친한 동료 오수연까지 잃으며 뼈아픈 현실을 다시 직시했다. 이를 계기로 이지수는 ...

    텐아시아 | 2020.12.25 13:30 | 김소연

  • thumbnail
    '허쉬' 임윤아, 매일한국 사회부 기자로 데뷔?…생애 첫 취재 도전기

    ... 경찰서 동행부터 ‘양캡’ 양윤경(유선 분)의 혹독한 참교육까지, 이지수의 다이내믹한 하루가 그의 인생에 어떤 변화를 가져올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지난 방송에서 한준혁, 이지수는 결정적 전환점을 맞았다.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의 죽음조차 기회로 이용하는 매일한국의 처사는 두 사람을 죄책감과 분노로 들끓게 했다. 이에 한준혁은 세상 모든 ‘미숙이’들을 위해 공정한 기회와 대가를 지키겠다는 다짐으로 탐사보도 팀 &ls...

    스타엔 | 2020.12.25 1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