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8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허쉬' 황정민X임윤아, 뜨거운 변화 시작됐다

    ... 미소와 이지수의 붉어진 눈시울은 이들에게 찾아올 변화에 궁금증을 더한다. 지난 방송에서 ‘고인물’ 기자 한준혁이 다시 펜대를 들었다. 높은 현실의 문턱을 넘지 못하고 안타깝게 짧은 생을 마감한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에 대한 깊은 위로이자, 작별인사를 건네기 위해서였다. 6년 만에 바이라인에 제 이름을 올린 한준혁, 그의 부고 기사는 취업준비생부터 인턴사원들까지 수많은 청춘들에게 깊은 울림으로 번져 나갔다. 이는 한준혁의 가슴 한편에 ...

    스타엔 | 2020.12.19 18:47

  • thumbnail
    '허쉬' 황정민X임윤아, 뜨거운 변화 시작됐다…침묵 깨고 진실 밝힐까

    ... 포착했다. 한준혁의 의미심장한 미소와 이지수의 붉어진 눈시울은 이들에게 찾아올 변화에 궁금증을 더한다. 지난 방송에서 '고인물' 기자 한준혁이 다시 펜대를 들었다. 높은 현실의 문턱을 넘지 못하고 안타깝게 짧은 생을 마감한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에 대한 깊은 위로이자, 작별인사를 건네기 위해서였다. 6년 만에 바이라인에 제 이름을 올린 한준혁, 그의 부고 기사는 취업준비생부터 인턴사원들까지 수많은 청춘들에게 깊은 울림으로 번져 나갔다. 이는 한준혁의 가슴 한편에 ...

    한국경제TV | 2020.12.19 14:10

  • thumbnail
    '허쉬' 황정민 각성…윤아 본격 성장

    ... 미소와 이지수의 붉어진 눈시울은 이들에게 찾아올 변화에 궁금증을 더한다. 지난 방송에서 ‘고인물’ 기자 한준혁이 다시 펜대를 들었다. 높은 현실의 문턱을 넘지 못하고 안타깝게 짧은 생을 마감한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에 대한 깊은 위로이자, 작별인사를 건네기 위해서였다. 6년 만에 바이라인에 제 이름을 올린 한준혁, 그의 부고 기사는 취업준비생부터 인턴사원들까지 수많은 청춘들에게 깊은 울림으로 번져 나갔다. 이는 한준혁의 가슴 한편에 ...

    텐아시아 | 2020.12.19 13:40 | 김예랑

  • thumbnail
    '허쉬' 이도은, 진짜 취준생인 줄…현실감 넘치는 연기 '눈도장'

    ... ‘허쉬’에 취준생으로 첫 등장해 현실감 넘치는 연기로 눈도장을 찍었다. 지난 18일 방송한 JTBC 금토드라마 ‘허쉬’ 3회에서 이도은은 ‘뉴미디어와 저널리즘’ 수업을 들으며 오수연(경수진 분)이 쓴 유서를 보며 깊은 생각에 빠진 모습, 이후 사회초년생의 좌절감에 공감하며 눈물을 흘리는 연기로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적셨다. 또한 이도은은 현실의 고충에 공감한 여러 회사의 인턴들, 취준생들과 함께 오수연의 장례식장을 ...

    텐아시아 | 2020.12.19 10:42 | 김예랑

  • thumbnail
    '허쉬' 경수진, 공감이 만들어낸 묵직한 위로

    ... 배우 경수진의 진심을 다한 내레이션은 취준생에게 위로 그 자체였다. 지난 18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허쉬’ 3회에서 지방대 출신이라는 편견에 짓눌려 끝내 기자의 꿈을 이루지 못하고 극단적 선택을 한 오수연(경수진 분)은 스펙 사회를 향한 통렬한 메시지를 던졌다. 이 시대 청년들이 희망적인 미래를 기대할 수 없는 꿈이 미끼가 된 가혹한 현실을 꼬집은 수연의 ‘노 게인, 노 페인(No gain, no pain)’ ...

    스타엔 | 2020.12.19 10:20

  • thumbnail
    '허쉬' 김원해, 표준어와 사투리 오가는 명품 연기

    ... “본인 소감만 말씀해주시면 됩니다. 저도 의원님과 개인적인 사담 나눌 마음 없으니까요”라고 받아치며 고 의원과 팽팽한 기싸움을 펼쳤다. 이후 정세준은 한준현(황정민 분)을 포함한 회사 동료들과 함께 오수연(경수진 분)의 장례식장에 도착했다. 정세준은 오수연의 동생에게 “정말 면목이 없다”며 오수연의 죽음에 애도를 표했다. 빈 장례식장을 보며 말없이 소주잔을 들이키던 정세준은 “데스크는 어떻게 코빼기도 ...

    스타엔 | 2020.12.19 09:09

  • thumbnail
    '허쉬' 황정민의 각성, 침묵에 맞서 펜대 들었다

    ‘허쉬’ 황정민의 이유 있는 변화가 묵직한 울림을 선사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허쉬’ 3회에서는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의 죽음으로 거세게 요동치는 매일한국의 모습이 그려졌다. 한준혁(황정민 분)은 침묵을 강요하는 현실에 맞서듯 다시 펜대를 움켜쥐었다. 6년 만에 자신의 이름을 걸고 올린 한 페이지의 기사는 세상을 떠들썩하게 만들며 변화를 예고했다. 이날 방송에서 매일한국 곳곳에 ...

    스타엔 | 2020.12.19 08:59

  • thumbnail
    '허쉬' 황정민, 진솔한 이야기 담은 인터뷰 전격 공개

    ... 진실에 침묵하고 거짓과 타협하는 현실에 치이다 열정의 불씨를 스스로 꺼버린 한준혁. 하지만 끊임없이 자신을 자극하는 ‘생존형’ 인턴 이지수(임윤아 분)와 불합리한 현실에 극단적 선택을 한 ‘부장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의 죽음은 그를 다시 끓어오르게 했다. 여기에 6년의 세월이 흘러도 여전히 ‘침묵’을 강요하는 나성원(손병호 분) 국장의 모습은 한준혁을 더욱 분노케 하며 변화를 예고했다. 한준혁의 감정 변화에 공감의 ...

    스타엔 | 2020.12.18 14:56

  • thumbnail
    '허쉬' 황정민 "경수진 투신 사망, 대본 읽을 때도 힘들었다"

    ... 진실에 침묵하고 거짓과 타협하는 현실에 치이다 열정의 불씨를 스스로 꺼버린 한준혁. 하지만 끊임없이 자신을 자극하는 ‘생존형’ 인턴 이지수(임윤아 분)와 불합리한 현실에 극단적 선택을 한 ‘부장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의 죽음은 그를 다시 끓어오르게 했다. 여기에 6년의 세월이 흘러도 여전히 ‘침묵’을 강요하는 나성원(손병호 분) 국장의 모습은 한준혁을 더욱 분노케 하며 변화를 예고했다. 한준혁의 감정 변화에 공감의 ...

    텐아시아 | 2020.12.18 13:32 | 태유나

  • thumbnail
    '허쉬' 분노 폭발한 황정민X현실 직시한 임윤아 '각성', 변화 예고

    ‘허쉬’ 매일한국에 거센 변화의 바람이 분다. JTBC 금토드라마 ‘허쉬’ 측은 3회 방송을 앞둔 18일,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을 갑작스럽게 떠나보낸 한준혁(황정민 분)과 이지수(임윤아 분), 그리고 매일한국의 요동치는 분위기를 포착했다. 뜨겁게 들끓기 시작한 한준혁과 이지수의 각성은 두 사람의 ‘격변’을 예고하며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허쉬’는 시작부터 ...

    스타엔 | 2020.12.18 1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