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8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허쉬' 황정민X임윤아 뜨거운 눈맞춤 포착 '변화 예고'

    '허쉬' 매일한국에 거센 변화의 바람이 분다. JTBC 금토드라마 '허쉬' 측은 3회 방송을 앞둔 18일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을 갑작스럽게 떠나보낸 한준혁(황정민 분)과 이지수(임윤아 분), 그리고 매일한국의 요동치는 분위기를 포착했다. 뜨겁게 들끓기 시작한 한준혁과 이지수의 각성은 두 사람의 '격변'을 예고하며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허쉬'는 시작부터 차원이 다른 공감으로 시청자들을 웃기고 울렸다. 우리와 별반 다를 것 없는 매일한국 월급쟁이 ...

    한국경제TV | 2020.12.18 09:10

  • thumbnail
    황정민X임윤아 '허쉬', 곱씹을수록 가슴 울리는 명장면&명대사

    ... 하니까”라는 한준혁의 내레이션은 진한 울림을 남겼다. 시련과 슬픔 속에서도 살아내기 위해 밥을 한술 떠 넣고야 마는 이들의 모습은 어떠한 위로의 말보다 깊게 와닿았다. 그렇게 각자의 시간을 버텨낸 두 사람은 매일한국에서 만났다. 오수연(경수진 분)의 죽음 앞에서 또다시 침묵을 강요하는 나성원(손병호 분)을 보며 “그들이 말하는 진실은 언제나 침묵이라는 그릇 속에 담겨 있다”라고 되뇌는 한준혁, 그의 변화에도 궁금증을 더했다. # “밥은 ...

    스타엔 | 2020.12.17 13:34

  • thumbnail
    '허쉬' 황정민X임윤아, 이토록 강렬하고 압도적인 귀환

    ... 과몰입을 유발했다. 냉혹한 현실을 마주한 인턴들에게 “뜨겁게 끓었으면 좋겠다”라는 허울 좋은 말밖에는 할 수 없는 자신에게 부끄러워하고, 곰탕 한 그릇에 위로를 얻는 그의 모습은 우리의 현실을 대변했다. 고단했던 청춘의 생을 마감한 오수연(경수진 분)과 여전히 '침묵'을 강요하는 현실은 한준혁의 들끓는 마음에 불을 지폈다. “한준혁은 대단히 나약하지만, 나약하지 않으려고 애쓰는 인물”이라는 황정민의 말처럼 그에게 찾아온 변화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공감캐'를 입고 ...

    한국경제TV | 2020.12.15 14:00

  • thumbnail
    '허쉬' 황정민 선택은 옳았고, 임윤아의 변신은 완벽했다

    ... 냉혹한 현실을 마주한 인턴들에게 "뜨겁게 끓었으면 좋겠다"라는 허울 좋은 말밖에는 할 수 없는 자신에게 부끄러워하고, 곰탕 한 그릇에 위로를 얻는 그의 모습은 우리의 현실을 대변했다. 고단했던 청춘의 생을 마감한 오수연(경수진 분)과 여전히 '침묵'을 강요하는 현실은 한준혁의 들끓는 마음에 불을 지폈다. "한준혁은 대단히 나약하지만, 나약하지 않으려고 애쓰는 인물"이라는 황정민의 말처럼 그에게 찾아온 변화에 이목이 집중되고 ...

    텐아시아 | 2020.12.15 13:40 | 서예진

  • thumbnail
    '허쉬' 경수진 '허탈 눈빛+저릿 눈물' 연기로 눈물샘 자극

    ... 높은 취업의 장벽에 안타깝게 꺾인 청춘을 열연해 안방극장에 충격과 슬픔을 안겼다. 경수진은 지난 12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허쉬’ 2회에서 결국 꿈을 이루지 못한 채 생을 마감하는 매일한국 인턴기자 오수연 역을 맡아 극의 폭풍 전개를 이끌었다. 오수연은 이날 온라인으로 기사 형태의 ‘노 게인, 노 페인(No gain, no pain)’ 유서를 배포하고 극단적인 선택을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앞서 수연은 식당에서 ...

    스타엔 | 2020.12.13 18:21

  • thumbnail
    '허쉬' 임윤아, 소신있는 청춘 열연 "함부로 말하면 안돼"

    ... "기자가 확인된 사실도 아닌 걸 함부로 말하면 안 되죠"라고 차갑게 일갈하는 모습이 시선을 끌었다. 또한 이지수는 인턴 정규직 전환과 관련 지방대 출신 차별 발언을 듣게 되자 분노하고, 그 말에 상처받아 눈물 흘리는 오수연(경수진 분)을 안아주며 홀로 남은 그녀에게 직접 싼 김밥을 가져다 주는 등 따뜻하게 위로를 건네는 장면으로 관심을 모았다. 방송 말미에는 오수연이 온라인 기사로 유서를 송고한 후 투신, 나성원 국장(손병호 분)이 인턴들에게 오수연의 ...

    텐아시아 | 2020.12.13 10:25 | 신소원

  • thumbnail
    '허쉬' 황정민, 인턴 경수진의 극단적 선택에 '충격'

    ...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허쉬’ 2회에서는 매일한국 대표 ‘고인물’ 한준혁(황정민 분)이 기자 인생의 결정적 터닝 포인트를 맞았다. 차가운 현실에 마지막 끈을 놓아버린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의 극단적인 선택은 충격과 함께, 한준혁의 식어서 굳어버린 마음에 불씨를 거세게 당겼다. 이날 방송에서 한준혁과 이지수(임윤아 분)의 ‘으르렁’ 관계는 여전했다. 이지수의 제안으로 술자리를 갖게 된 ...

    스타엔 | 2020.12.13 09:46

  • thumbnail
    '허쉬' 경수진, 투신 사망…지방대 출신 인턴의 '절망'

    ... 시작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허쉬’ 2회에서는 매일한국 대표 ‘고인물’ 한준혁(황정민 분)이 기자 인생의 결정적 터닝 포인트를 맞았다. 차가운 현실에 마지막 끈을 놓아버린 인턴 오수연(경수진 분)의 극단적인 선택은 충격과 함께, 한준혁의 식어서 굳어버린 마음에 불씨를 거세게 당겼다. 이날 방송에서 한준혁과 이지수(임윤아 분)의 ‘으르렁’ 관계는 여전했다. 이지수의 제안으로 술자리를 갖게 된 ...

    텐아시아 | 2020.12.13 08:32 | 태유나

  • thumbnail
    '허쉬' 황정민 VS 손병호 심상치 않은 분위기 포착

    ... 측은 2회 방송을 앞둔 12일, ‘6년 전’ 사건으로 묘하게 얽혀있는 한준혁(황정민 분)과 편집국장 나성원(손병호 분)의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포착했다. 여기에 ‘수수자매’ 이지수, 오수연(경수진 분)의 눈부신 미소는 이들의 생존기를 더욱 궁금하게 만든다. ‘허쉬’는 우리와 별반 다르지 않은 월급쟁이 기자들의 밥벌이 라이프를 유쾌하고 리얼하게 그려내며 시청자들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정규직 전환의 ...

    스타엔 | 2020.12.12 19:37

  • thumbnail
    '허쉬' 황정민vs손병호, 심상치 않은 분위기 포착

    ... 금토드라마 '허쉬'(극본 김정민 연출 최규식) 측은 2회 방송을 앞둔 12일, 6년 전 사건으로 묘하게 얽혀있는 한준혁(황정민 분)과 편집국장 나성원(손병호 분)의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포착했다. 여기에 수수자매 이지수, 오수연(경수진 분)의 눈부신 미소는 이들의 생존기를 더욱 궁금하게 만든다. '허쉬'는 우리와 별반 다르지 않은 월급쟁이 기자들의 밥벌이 라이프를 유쾌하고 리얼하게 그려내며 시청자들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정규직 전환의 부푼 ...

    텐아시아 | 2020.12.12 15:14 | 신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