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9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판사, 피트니스강사, 병원 이사까지…미국서 '백신 새치기' 기승

    ... 규정을 악용해 주 경계를 넘어가 먼저 백신을 맞는 '백신 사냥꾼'들도 많다고 뉴욕타임스(NYT)가 보도했다. 예를 들어 조지아주는 65세 이상 고령자에게 백신 접종을 허용하고 있어 70세 또는 75세 이상에게만 허용하는 인근 다른 주에서 조지아주로 백신을 맞으러 오는 사람들이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오하이오주는 최소 2만1천501건이, 플로리다주에서는 최소 5만7천건이 각각 해당 주에 살지 않는 외지인들에게 투여된 것으로 집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07 00:47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제이알운용, 미국 콜럼버스 아마존 물류센터 인수한다

    ≪이 기사는 02월02일(04:21) 자본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제이알투자운용이 미국 오하이오주의 콜럼버스에 있는 아마존 물류센터의 인수 우선협상자로 선정됐다. 도심 인근에 위치한 라스트 마일(Last Mile‧상품을 소비자에게 배송하기 전 최종적으로 보관하는 시설) 물류센터로 아마존과 10년 장기 임대차 계약이 체결돼 있다. 2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제이알투자운용은 최근 미국 현지 부동산개발업체인 ...

    마켓인사이트 | 2021.02.03 09:25

  • thumbnail
    일진전기, 500kV급 초고압 변압기 미국 첫 수출

    일진그룹의 종합 중전기 계열사 일진전기는 500kV급 초고압 변압기를 미국에 수출했다고 3일 밝혔다. 일진전기는 충남 홍성 공장에서 생산한 500kV(킬로볼트)·350MVA(메가볼트암페어)급 변압기 한 대를 미국 오하이오주 전력청 '퍼스트에너지'에 수출했다. 일진전기가 500kV급 변압기를 미국에 수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황수 일진전기 대표는 "500kV급 변압기 수출을 시작으로 해외 수주와 매출 확대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친환경 신제품 ...

    한국경제 | 2021.02.03 08:48 | YONHAP

  • thumbnail
    날개 돋친 듯 팔려나가는 총기들…미국 판매 급증세 지속

    ... Valley Shooting Range)을 운영하는 마크 글래빈은 "조 바이든 대통령 취임식을 앞둔 지난달 14일부터 17일까지 나흘간, 이전에 경험해보지 못한 수량의 총기 판매가 이뤄졌다"고 전했다.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와 오하이오주 털리도, 유타주 오럼 등 미국 곳곳에서 최근 총기류와 탄약 수요가 공급을 수개월 분씩 초과해 점포의 선반이 비어있는 상태라고 지역 언론들은 전했다. 연방수사국(FBI)은 작년 한 해 동안 미국인들이 총기 구매를 위해 신청한 신원조회 ...

    한국경제 | 2021.02.02 16:02 | YONHAP

  • thumbnail
    "남극 얼음 일관되게 녹는 것 아냐"…해수면 모델 수정 필요

    그레이스 위성 중력장 20년치 자료 분석결과 오르내림 존재 남극의 얼음이 녹으며 해수면을 끌어올리고 있지만 이런 해빙이 과학자들이 예측해온 것만큼 선형적이거나 일관되지는 않은 것으로 지적됐다. 미국 오하이오주립대학에 따르면 이 대학 토목·환경공학 조교수 왕레이 박사가 이끄는 연구팀은 미국 항공우주국(NASA)의 쌍둥이 위성 '그레이스'(GRACE)가 측정한 20년 치 중력장 자료를 토대로 이런 주장을 폈다. 연구팀은 남극의 얼음이 일관된 속도로 ...

    한국경제 | 2021.02.02 13:18 | YONHAP

  • thumbnail
    미 대선결과 엎겠다고 의사당 공격한 사람들 정작 투표안해

    ... 전했다. 초기에 체포된 사람 대부분은 공화당원이었으며 민주당원도 소수 있었다고 한다. 의사당 난입에 가담했지만, 대선에서 투표는 하지 않은 사람 중에는 특수부대원 복장과 비슷한 옷과 장비를 착용했던 도너번 크롤(50)이 있다. 오하이오주의 한 극우성향 자경단 회원인 그에 대해 오하이오 카운티 선거관리위원회 직원은 "2013년에 유권자 등록을 했지만 한 번도 투표한 적이 없으며 유권자 등록 유지에 필요한 절차에도 전혀 응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결국 크롤은 작년 ...

    한국경제 | 2021.02.02 09:43 | YONHAP

  • thumbnail
    미 의사당 난동…FBI, 9·11 테러 후 최대 사건 규정

    ... 폭력을 써야 한다. 이를 행진, 시위라 부르지 말라. 가서 전쟁을 준비해라. 우리는 대통령을 모시거나 죽거나 둘 중 하나다"라는 글을 올린 것으로도 조사됐다. 민병대를 모으려 한 사람도 수사선상에 올랐다고 WP는 전했다. 오하이오주에서 바텐더로 일하는 제시카 마리 왓킨스는 지난해 11월부터 `작전`을 위해 사람들을 모집하려 했고, 지난해 11월 대통령 선거 며칠 뒤에는 `오하이오주 정규 민병대`를 모은다면서 이에 관심을 보인 여러 사람에게 문자를 보냈다. ...

    한국경제TV | 2021.01.31 20:38

  • thumbnail
    "FBI, 의사당 난동 우발사건 아닌 사전기획에 무게"

    ... 폭력을 써야 한다. 이를 행진, 시위라 부르지 말라. 가서 전쟁을 준비해라. 우리는 대통령을 모시거나 죽거나 둘 중 하나다"라는 글을 올린 것으로도 조사됐다. 민병대를 모으려 한 사람도 수사선상에 올랐다고 WP는 전했다. 오하이오주에서 바텐더로 일하는 제시카 마리 왓킨스는 지난해 11월부터 '작전'을 위해 사람들을 모집하려 했고, 지난해 11월 대통령 선거 며칠 뒤에는 '오하이오주 정규 민병대'를 모은다면서 이에 관심을 보인 여러 사람에게 문자를 보냈다. ...

    한국경제 | 2021.01.31 20:08 | YONHAP

  • thumbnail
    GM, 2035년 전기차 회사로 바뀐다

    ... 5년간 전기차와 관련 제품 R&D에 270억달러를 투입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배터리 가격을 60%까지 낮추고 자율주행 기술을 개발할 계획이다. 배터리는 전기차 가격의 약 40%를 차지한다. GM은 한국 LG에너지솔루션과 미국 오하이오주에 23억달러를 투입해 공장을 짓고 있다. GM의 이번 발표는 다른 자동차 기업의 전기차 전환도 부추길 전망이다. 지금까지는 독일 폭스바겐이 2030년까지 전 차종에 전기차 모델을 도입하고, 메르세데스벤츠의 모회사인 독일 다임러가 ...

    한국경제 | 2021.01.29 17:09 | 선한결

  • thumbnail
    올빼미족, 암 발생 확률 높아진다고?

    ... 명의 환자 데이터를 분석해 기상 시간과 일출 시간의 차이가 클수록 암 발생률이 높아진다는 것을 확인했다. 경도가 서쪽으로 5도씩 움직이면 일출 시간이 20분가량 늦어진다. 같은 시간대에 살고 있지만, 동쪽에 있는 보스턴주와 서쪽의 오하이오주는 일출 시간이 최대 1시간가량 차이 난다. 카포라소 박사는 “햇빛은 생체리듬을 관장하는 가장 중요한 외부 요인”이라며 “활동을 시작하는 시간과 일출 시간의 차이가 커지면 생체리듬이 망가진다”고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1.29 16:52 | 최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