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9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고평가 기술주 추락' 숨은 두 가지 이유

    ... 않았습니다. 월가 관계자는 "실업급여 청구건수가 예상보다 적게 나왔지만 지난달 24일로 끝난 주간의 실업급여 청구건수가 기존 55만3000건에서 59만 건으로, 3만7000건 상향 조정됐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오하이오주에서 지난달부터 대대적으로 실업급여 부정 수급자를 단속하면서 신청자가 대폭 감소한 게 영향을 줬다는 분석도 나왔습니다. 어쨌거나 이런 요인들은 4월 신규고용이 예상보다 더 많게 나올 수 있다는 전망을 뒷받침합니다. 4월 신규고용이 100만 ...

    한국경제 | 2021.05.07 08:13 | 김현석

  • thumbnail
    '아메리칸 팩토리' 주인공 차오더왕, 중국에 과기대 세운다

    ... 부상했다. 홍콩 증시에 상장된 푸야오유리도 미중 기술 전쟁의 영향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메리칸 팩토리는 2019년 스티븐 보그너와 줄리아 레이처트 감독이 2019년 공동으로 메가폰을 잡은 다큐멘터리 영화다. 미국 오하이오주 모레인에 위치한 중국계 기업 푸야오유리 공장을 배경을 하고 있다. 영화는 2014년 푸야오유리가 2008년 금융위기로 문을 닫은 미국의 제너럴 모터스(GM) 공장을 인수한 뒤 벌어지는 중국 자본과 미국 노동자 사이의 갈등과 미중 양국 ...

    한국경제 | 2021.05.06 10:50 | YONHAP

  • thumbnail
    1조7000억원 공매도 물량 쏟아낸 외국인, 이 종목은 담았다 [이슈+]

    ... 나선다. 배터리 수요 급증에 대응하기 위해서다. 미국 지역 신규 거점 배터리 생산 공장 설립에 약 5조원을 투자해 현재 5기가와트시(GWh)인 배터리 생산 규모를 2025년 145GWh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GM(제너럴모터스)과의 합작법인이 오하이오주에 짓고 있는 1공장과 최근 착공을 발표한 테네시주 2공장에서 총 70GWh 이상의 생산능력을 갖출 것을 고려하면 미국에서만 200GWh 이상의 생산능력을 확보하는 셈이다. 윤재성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핵심 수익원(캐시카우)인 ...

    한국경제 | 2021.05.06 08:36 | 김수현

  • thumbnail
    '초특급 쿼터백' 로런스, 잭슨빌에 NFL 전체 1순위 지명

    역대 최고의 대학 쿼터백으로 불린 트레버 로런스(22)가 잭슨빌 재규어스의 품에 안겼다. 잭슨빌은 30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에서 열린 미국프로풋볼(NFL) 신인 드래프트 첫날 행사에서 전체 1순위로 로런스를 지명했다. 미국 대학 풋볼에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는 팬들이라면 질리도록 들어봤을 로런스는 일찌감치 1순위 후보로 꼽혔다. 2021 NFL 신인 드래프트가 '로런스 드래프트'라는 말이 나올 정도였다. '10년에 한 번 나올까 ...

    한국경제 | 2021.04.30 17:18 | YONHAP

  • thumbnail
    자동차 회사들이 배터리 직접 만드는 이유

    ... 것"이라며 자체 생산 가능성을 언급한 바 있다. 포드의 배터리 자체 개발은 완성차 회사들이 앞다퉈 배터리 공장을 짓겠다고 밝힌 추세를 따르기 위한 것으로 분석된다. 미국계 라이벌인 GM은 1년 앞서 LG와 합작법인을 세우고 오하이오주에 연 30GWh 규모 배터리 1공장을 세우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최근에는 테네시주에 23억달러(한화로 약 2조5,000억원)를 들여 제 2공장을 설립 계획도 발표했다. 유럽 브랜드의 공세도 만만치 않다. 폭스바겐은 지난 ...

    오토타임즈 | 2021.04.29 09:40

  • thumbnail
    GM·폭스바겐 이어 포드도…車업계 잇단 배터리 독립 선언

    ... 2057억원)가 투입될 예정이라는 설명이다. 포드의 이 같은 움직임은 최근 GM, 폭스바겐 등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의 배터리 내재화 선언을 뒤따르는 행보다. GM은 지난해 5월 LG와 합작법인 '얼티엄셀즈'를 세우고 미국 오하이오주에 연 30GWh 규모 배터리 1공장을 짓고 있다. 최근에는 테네시주에 23억달러를 들여 제 2공장을 설립하겠다는 계획도 발표했다. 폭스바겐은 2030년까지 유럽 내 배터리 공장 6곳을 증설하고 연간 240GWh 규모 배터리 셀을 ...

    한국경제 | 2021.04.28 07:53 | 신현아

  • thumbnail
    포드, 전기차 배터리 자체개발 한다…`K 배터리` 영향은

    ... "포드는 많은 배터리 공장을 필요로할 것"이라며 자체 배터리 생산 가능성을 시사한 바 있다. 배터리 자체 개발은 경쟁사인 제너럴모터스(GM)와 독일 폭스바겐의 뒤를 따르는 움직임이라고 신문은 분석했다. GM은 LG와 손잡고 오하이오주에 합작 배터리 공장을 짓는 데 이어 테네시주에도 역시 LG와 23억달러를 들여 제2 공장을 짓는다는 계획을 최근 발표했다. 폭스바겐은 유럽에서만 6개 배터리 공장에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이 투자 계획에는 스웨덴의 배터리 기업 ...

    한국경제TV | 2021.04.28 06:32

  • thumbnail
    포드, 2천억원 들여 전기차 배터리 자체개발 선언

    ... "포드는 많은 배터리 공장을 필요로할 것"이라며 자체 배터리 생산 가능성을 시사한 바 있다. 배터리 자체 개발은 경쟁사인 제너럴모터스(GM)와 독일 폭스바겐의 뒤를 따르는 움직임이라고 신문은 분석했다. GM은 LG와 손잡고 오하이오주에 합작 배터리 공장을 짓는 데 이어 테네시주에도 역시 LG와 23억달러를 들여 제2 공장을 짓는다는 계획을 최근 발표했다. 폭스바겐은 유럽에서만 6개 배터리 공장에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이 투자 계획에는 스웨덴의 배터리 기업 ...

    한국경제 | 2021.04.28 05:10 | YONHAP

  • thumbnail
    미국서 경찰이 쏜 총에 흑인 남성 사망…과잉진압 논란

    ... 유족과 변호인은 당국이 다른 경찰관들의 보디캠 영상을 넘겨주지 않는다면서 "무언가를 숨기려 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번 사건이 알려지자 엘리자베스 시티에서는 아프리카계 미국인 1만8천 명이 모여 집회를 열고 항의하고 있다. 앞서 버지니아주에서도 비무장 흑인이 경찰의 총에 맞아 중상을 입고, 오하이오주에서는 경찰이 16세 흑인 소녀에게 총을 쏴 숨지게 한 사건이 알려져 흑인에 대한 경찰의 과잉진압 논란이 더욱 커지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7 09:45 | YONHAP

  • thumbnail
    새벽에 무선전화기 들고 통화하던 미 흑인, 경찰 총격에 중상

    ... 1시간 전에 브라운의 차가 고장나 주유소에서 집까지 그를 태워줬던 인물이라고 미 언론은 전했다. AP통신에 따르면 로저 해리스 보안관은 해당 부보안관이 휴직에 들어갔으며 주 경찰이 사건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사건은 오하이오주 콜럼버스에서 경찰이 16세 흑인 소녀에게 총을 쏴 숨지게 하고 노스캐롤라이나주 엘리자베스시티에서도 흑인이 경찰의 총에 맞는 등 흑인들에 대한 일련의 총격으로 법집행 기관이 조사를 강화한 시기에 발생했다고 CNN은 전했다. ...

    한국경제 | 2021.04.26 04: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