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8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유 사이클' 시작?…에쓰오일·GS 주목

    ... 9.64% 올랐다. 이날 4만7700원에 마감한 GS 역시 이달 들어 10.80% 올랐다. 12일(현지시간) 미국 증시에서도 정유사 주가가 전반적으로 상승세를 기록했다. 발레로에너지는 2.93% 오른 79.97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옥시덴탈페트롤리움은 2.41% 오른 25.12달러에 마감했다. 미국의 경기가 회복세를 보이는 데다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원유 재고가 줄어들고 있어서다. 국제에너지기구(IEA)는 월간 보고서를 통해 팬데믹 이후 생긴 원유 공급 과잉이 어느 ...

    한국경제 | 2021.05.13 17:46 | 구은서

  • thumbnail
    "10년 만에 정유사이클 시작"…S-오일·GS 상승

    ... 7% 올랐다. 4만7600원에 거래되고 있는 GS 역시 이달 들어 9.5%가량 올랐다. 앞서 지난 12일 미국 증시에서도 정유사 주가가 전반적으로 상승세를 기록했다. 발레로에너지는 2.93% 오른 79.97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옥시던텔페트롤리움은 25.12달러에, 필립스66은 85.34달러에 마감해 각각 2.41%, 2.04%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미국 경기 회복에다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원유 재고가 줄어들고 있어서다. 국제에너지기구(IEA)는 월간 보고서를 ...

    한국경제 | 2021.05.13 14:42 | 구은서

  • thumbnail
    미국증시, 인플레 공포에 3대 지수 2% 하락

    ... 애플이 모두 2% 이상 하락했고, 구글 모회사 알파벳은 3% 하락했다. 테슬라는 4.4% 급락해 주당 600달러 선이 무너졌고, 엔비디아(-3.8%)와 AMD(-2.9%) 등 반도체 기업들도 급락세를 보였다. 반면 인플레이션 환경에서 반사이익을 볼 수 있는 에너지주는 선방했다. 옥시덴털 페트롤리엄은 2.4%, 셰브런은 0.6% 각각 올랐다. (사진=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5.13 06:31

  • thumbnail
    뉴욕증시, 인플레 공포에 '털썩'…3대지수 2% 하락

    ... 영향을 크게 받는 기술주가 또다시 큰 폭으로 떨어졌다. 마이크로소프트, 넷플릭스, 아마존, 애플이 모두 2% 이상 하락했고, 구글 모회사 알파벳은 3% 하락했다. 테슬라는 4.4% 급락해 주당 600달러 선이 무너졌고, 엔비디아(-3.8%)와 AMD(-2.9%) 등 반도체 기업들도 급락세를 보였다. 반면 인플레이션 환경에서 반사이익을 볼 수 있는 에너지주는 선방했다. 옥시덴털 페트롤리엄은 2.4%, 셰브런은 0.6% 각각 올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3 06:18 | YONHAP

  • thumbnail
    다우지수, 3개월만에 최대폭 하락…나스닥은 '롤러코스터'

    ... 금리 영향을 많이 받는 기술주들이 전날 급락한 데 이어 이날은 금융·에너지·제조·여행업 등으로 여파가 확산했다. 에너지주의 경우 미 최대 송유관 운영사인 콜로니얼 파이프라인에 대한 해킹 사건의 영향도 받은 것으로 보인다. 옥시덴탈 페트롤리엄은 7.9%, 엑손모빌은 3.2%, 홈디포는 3.1%, 아메리칸익스프레스는 2.7%, 보잉은 1.7% 각각 하락했다. 성장주의 '바로미터'로 여겨지는 테슬라는 장 초반 600달러 선을 위협받았으나, 오후 들어 낙폭을 ...

    한국경제 | 2021.05.12 06:22 | YONHAP

  • thumbnail
    미국증시, 대형 기술주 부진 속 하락…나스닥 2.55% 급락

    ...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분석했다. 초대형 블루칩으로 구성된 다우 지수는 이날 한때 300포인트 이상 오른 35,091.56으로 사상 처음으로 장중 35,000선을 터치하며 신고점을 찍었으나, 대형 기술주들의 급락세에 짓눌려 장 막판에 하락 전환했다. 장중 1% 이상 오르던 마라톤오일, 옥시덴탈 페트롤리엄, 셰브런 등 에너지주도 소폭 하락 마감했다. (사진=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5.11 06:33

  • thumbnail
    대형 기술주 부진에 나스닥 2.6%↓…뉴욕증시 일제 하락

    ... 결국은 인플레이션으로 성장기업들의 미래 수익 가치가 떨어질 것이라는 우려 때문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분석했다. 초대형 블루칩으로 구성된 다우 지수는 이날 한때 300포인트 이상 오른 35,091.56으로 사상 처음으로 장중 35,000선을 터치하며 신고점을 찍었으나, 대형 기술주들의 급락세에 짓눌려 장 막판에 하락 전환했다. 장중 1% 이상 오르던 마라톤오일, 옥시덴탈 페트롤리엄, 셰브런 등 에너지주도 소폭 하락 마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1 05:59 | YONHAP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The Costs Are Up, Up, Up"…버핏도 가세한 인플레 논쟁 '

    ... 있습니다. 그러나 그렇지 않으면 스스로의 마진을 줄일 수밖에 없겠지요. CNBC에 따르면 골드만삭스는 이런 기업들로 액티비전블리자드, 엣시, 콜게이트-팜올리브, 조에티스 등을 꼽았습니다. UBS는 에스티로더와 비자, 뱅크오브아메리카는 옥시덴털페트롤리엄, 엑손 등과 같은 에너지회사와 마이크론 AMD 등 반도체 회사를 추천합니다. 이날 미 중앙은행(Fed)의 제롬 파월 의장을 포함해 많은 관계자가 발언에 나섰습니다. 토마스 바킨 리치몬드연방은행 총재는 CNBC에 출연해 인플레 ...

    한국경제 | 2021.05.04 08:10 | 김현석

  • thumbnail
    [홍순철의 글로벌 북 트렌드] '옥시콘틴 사건', 美 '새클러 가문'의 탐욕이 낳은 비극

    ... 암환자 등 중증환자를 위한 마약성 진통제 처방이 늘고 있다. 이에 따른 부작용 사례가 증가하면서 마약성 진통제를 둘러싼 논란도 거세지고 있다. 대표적인 사건이 미국 제약회사 퍼듀파마(Purdue Pharma)의 ‘옥시콘틴 사건’이다. 1990년대 후반 퍼듀파마는 마약성 진통제 중 하나로 중증환자에게만 처방해야 하는 오피오이드 성분 진통제(옥시콘틴)를 적극 홍보하면서 적용 범위를 대폭 늘렸다. 국민 건강은 안중에도 없고 오로지 자신들의 잇속을 ...

    한국경제 | 2021.04.29 17:39

  • thumbnail
    서울대 교수 '옥시 가습기살균제 허위보고서 혐의' 무죄 확정

    가습기 살균제 유해성과 관련해 옥시레킷벤키저(옥시) 측에 유리한 보고서를 작성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서울대 교수가 무죄를 확정 받았다. 대법원 3부(주심 노태악 대법관)는 서울대 수의대 조모 교수의 증거위조, 수뢰 후 부정처사 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29일 밝혔다. 다만 서울대 산학협력단으로부터 연구용역과 무관한 물품대금 5600만원을 가로챈 혐의(사기)는 원심대로 유죄로 인정해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확정했다. 대법원은 ...

    한국경제 | 2021.04.29 13:30 | 최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