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701-10710 / 11,1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제 금값 20년만에 최저치 .. 런던 온스당 272달러

    국제 금값이 20년만에 최저치로 떨어졌다. 이달초 영국 중앙은행이 보유금을 대량 매각키로 한데 이어 스위스와 국제통화기금(IMF)도 금을 국제시장에 내다팔 것이란 전망 때문이다. 19일 런던시장에서 금현물은 온스당 전날보다 1.80달러 떨어진 2백72.40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국제시세의 지표가 되는 뉴욕상품거래소에서 금 6월인도물은 18일 온스당 2백74.20달러에 마감, 전날보다 0.60달러 떨어졌다. 이는 지난 79년 6월이후 ...

    한국경제 | 1999.05.20 00:00

  • [국제면톱] 원자재시세 '하향 안정세'

    ... 최저치로 주저앉았다. 금값은 특히 코소보사태로 야기된 국제 정세의 불안에도 불구하고 약세를 보여 안전투자처로써의 매력을 잃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은 가격은 필름업계 등의 산업 수요가 늘어 올들어 지속적으로 상승, 이날 온스당 5백28.50센트에 거래됐다. 곡물 =올해 미국 농산물 작황이 좋을 것이라는 전망으로 하락세를 지속하고 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BOT)의 대두와 소맥 값은 각각 부셸당 4.7150달러, 2.5975달러로 연초보다 13%,8%씩 ...

    한국경제 | 1999.05.20 00:00

  • 국제금값 '20년만에 최저치'

    영국 중앙은행에 이어 스위스와 국제통화기금(IMF)의 금 매각 전망으로 국제금값이 20년만에 최저치로 떨어졌다. 뉴욕시장에서 금 6월물은 18일 온스당 2백74.20달러에 마감, 전날보다 0.6달러 떨어졌다. 이는 지난 79년 6월이후 최저가격이다. 이달초 영국중앙은행은 4백여t의 금을 매각하겠다고 발표, 최근의 금값 하락세를 촉발시켰다. 귀금속시장 관계자들은 연초부터 논란이 됐던 IMF와 스위스정부의 보유금 매각도 곧 발표될 것이란 ...

    한국경제 | 1999.05.19 00:00

  • 금값 하락세 지속 .. 외교통상부 장기 전망

    ... 약세를 면치 못할 것으로 전망됐다. 특히 지난 7일 영국 정부의 금 매각 방침 발표 이후 금값과 금관련 기업들 의 주가가 큰 폭으로 떨어진 것으로 분석됐다. 외교통상부는 13일 "지난 10일 런던 광물시장에서의 금가격은 온스당 278달러로 98년 9월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며 "영국 정부의 금매각 방침에 따라 하락세가 가속화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같은 추세를 반영, 미국 캐나다 등의 금 관련 기업들의 주가가 지난주 12%~14% 하락한데 이어 이번 ...

    한국경제 | 1999.05.13 00:00

  • 국제 금값 온스당 270달러대 급락 .. 20년만의 최저치 위협

    영국 정부의 대량 금매각 계획으로 국제 금값이 온스당 2백70달러대로 급락했다. 10일 뉴욕 상업거래소에서 6월물 금값은 전날보다 5.3달러(2%) 떨어진 온스당 2백78.4달러에 마감됐다. 이에따라 작년 8월의 20년만의 최저가 기록(온스당 2백71.6달러)이 이번주 안에 깨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앞서 영국 정부는 지난 7일 총 7백15t의 금보유량중 4백15t을 처분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영국은 우선 1백25t을 내년까지 다섯차례에 ...

    한국경제 | 1999.05.11 00:00

  • 영국, 10억달러어치 금 매각 .. 내년말까지

    ... 영국은 금을 판 대금으로 미 달러와 유로를 각각 40% 일본 엔을 20% 사들일 계획이다. 영국 정부의 금 매각 소식이 알려지면서 이날 국제시장인 런던 귀금속시장 에서 금값은 현물기준시세로 평소보다 1%(약 4달러)정도 떨어진 온스당 2백84달러대에 거래되는 약세를 보였다. 국제 분석가들은 "연초부터 국제통화기금(IMF)의 보유금 매각방안이 거론 되는 등 대량의 매물이 이어지는 추세여서 국제 금값이 장기적인 하락추세를 보일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

    한국경제 | 1999.05.08 00:00

  • 원자재값 발빠른 회복세 .. 유가 16개월만의 최고

    ... 1천5백84달러를 기록했다. 알루미늄 7월 인도물 가격도 t당 10달러 상승한 1천3백43.5달러에 거래가 이뤄졌다. 아연 주석 니켈 등 여타 비철 금속 가격도 좀처럼 상승세를 누그러뜨리지 않고 있다. 금 6월물은 온스당 3.2달러 오른 2백87.30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세계은행은 이날 발표한 원자재가격동향 보고서에서 "세계원자재 가격 폭락이 대부분 끝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보고서는 "아시아 등 세계경제가 완만하나마 회복되고 있는 ...

    한국경제 | 1999.04.30 00:00

  • [선물 주간전망대] CD금리 당분간 '강세행진'..외국인 입질

    ... 동시에 팔아놓는 것이다. 금선물 =거래 부진은 여전할 것이다. 첫날 거래량 1백4계약은 모두 선물회사들이 시장조성(Market Making)을 위해 인위적으로 체결시킨 것이다. 외국인 법인 개인등 다른 투자주체는 전혀 참가하지 않았다. 금의 현물가격이 해외에서 온스당 1백82~1백85 미국달러 수준에서 안정돼 있어 선물시장의 참가 메리트를 반감시키고 있다. 도움말 = 동양선물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4월 26일자 ).

    한국경제 | 1999.04.26 00:00

  • [비즈니스 앵글] 금광주변 식물에서 '금 추출'

    ... 겨자나무는 지하의 금성분을 흡수하면서 성장하기 때문에 나무 를 말려 태우면 재에서 금이 나온다는 것. 겨자나무 1톤에서 뽑아낼 수 있는 금은 약 10g. 1헥타르(약 3천평)의 겨자나무밭에서 1백13g의 금을 얻을 수 있다. 돈으로 1천73달러치다. 추출량이 적어 상업성은 낮다. 그러나 온스당 2백80달러선인 금값이 80년대초처럼 온스당 6백-8백달러로 오르면 경제성이 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4월 26일자 ).

    한국경제 | 1999.04.25 00:00

  • [선물시황] (23일) 금리 강세/달러 약세...'탐색전'

    ... 프리미엄은 소폭 올랐다. 거래대금은 콜과 풋을 합해 2천2백만원 수준이었다. 금선물 =거래가 극도로 저조했다. 현대선물 관계자는 "종합상사들의 경우 계좌를 많이 텄으나 탐색하는 정도에 그쳤다"고 말했다. 국제 금시세가 최근 1온스당 2백80미국달러 수준에서 큰 변동을 보이지 않는 것도 거래를 위축시킨 것으로 보인다. 거래량은 6월물과 8월물을 합해 1백4계약이었으며 거래대금은 11억5천만원 수준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4월 24일자...

    한국경제 | 1999.04.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