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0,7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뉴욕증시, 中 지표 둔화·아프간 우려로 혼조…테슬라 4.3%↓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 상승세를 지지했다. 경제 규모 세계 1위인 미국과 2위인 중국의 경제지표 부진과 이슬람 무장단체 탈레반이 순식간에 아프가니스탄 정권을 재장악한 것으로 알려지면서다. 현지시간 16일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물 금 선물은 0.7% 오른 온스당 1,789.8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 더 많은 글로벌투자 뉴스는 [한경 KVINA]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습니다. 권예림기자 yelimk@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8.17 06:41

  • thumbnail
    하워드 막스 "자산가격, 금리 대비 공정...인플레 대응 고려해야"[전문 독점공개]

    ... 금은 5.8% 하락, 2020년 3월13일로 종료된 주 이후 최악의 주간 성과를 기록했다. (월스트리트저널, 6월 19일)" 아마도 경제와 시장에 대한 연준의 엄청난 유동성 주입에 힘입어 금 가격은 2020년 8월6일에 온스당 2,067 달러까지 뛰며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습니다. 그 후 인플레이션 우려가 높아지고 있는 듯했던 2021년 6월 18일, 금 가격은 10개월 전에 도달한 최고점에서 14% 떨어진 1773 달러를 기록했습니다. (금 가격 골드허브 ...

    한국경제 | 2021.08.13 08:21 | 김종우

  • thumbnail
    뉴욕증시, 고용지표 호조·기술주 강세...애플 2.0%↑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 생산자물가지수(PPI)에 대한 우려 등으로 하락세로 돌아섰다. 미 국채 수익률이 물가 상승에 대한 압력을 반영하면서 오른 데다 달러화도 강세를 보였기 때문이다. 현지시간 12일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물 금 선물은 0.1% 내린 온스당 1,751.8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미 국채 수익률 상승은 금 가격 상승을 막는 요인 중 하나다. 이자를 지급하지 않는 금을 보유하는 데 따른 기회비용이 늘어난다는 이유에서다. * 더 많은 글로벌투자 뉴스는 [한경 KVINA] ...

    한국경제TV | 2021.08.13 06:50

  • thumbnail
    "美 증시 붕괴 온다…현금 비중 늘려라"

    ... 경제 상황은 인플레이션보다 디플레이션이 우려되는데 이 경우 현금의 가치는 더 높아진다"며, "무엇보다 증시 조정이 왔을 때 저가매수 들어갈 수 있는 기회를 키워준다"고 설명했다. 금 보유를 꾸준히 주장해 온 그는 금 가격이 온스당 15,000달러까지 상승할 것이라 전망하면서, 자산의 10% 정도 투자할 것을 추천했다. 또 주식 내에서 여러 업종에 투자하는 것은 분산투자가 아니라며, 우량 국채와 원자재 등으로 투자를 분산하라고도 말했다. 리카즈는 이어 ...

    한국경제TV | 2021.08.12 09:52

  • thumbnail
    뉴욕증시, 물가지표 안도 속 혼조세…모더나 15.6%↓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 1.2%↑ 금 가격이 시장 예상치에 부합한 미국 물가지표에 대한 안도감 등으로 이틀 연속 강세를 보였다. 미국 달러화 강세도 주춤해지면서 금 가격 상승을 지지했다. 현지시간 11일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물 금 선물은 1.2% 오른 온스당 1,753.3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2주 만에 최대 상승폭이다. * 더 많은 글로벌투자 뉴스는 [한경 KVINA]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습니다. 권예림기자 yelimk@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

    한국경제TV | 2021.08.12 06:56

  • thumbnail
    믿었던 金의 배신…수익률 곤두박질

    ... 여름을 보내고 있다는 평가다. 올 들어 금 가격과 S&P500지수, 10년 만기 국채, 집값 상승률을 비교한 결과 금이 가치가 가장 크게 하락한 투자 수단으로 꼽혔다. 11일 미국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물 금 가격은 트로이온스당 1734달러에 거래됐다. 올해 초(1902달러)에 비해 8.8% 하락했다. 같은 기간 S&P500지수는 3700.65에서 4436.75로 20% 뛰었다. 미국 대표 집값 지수인 S&P케이스-실러지수는 7.8% 상승했고 국채 지수는 ...

    한국경제 | 2021.08.11 17:43 | 이지현

  • thumbnail
    나스닥, 국채금리 상승세에 발목…모더나 5.7%↓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 달러화 강세와 미국 국채 수익률 상승세를 촉발하면서 지난 이틀동안 급락했다. 호전된 고용지표가 연준의 테이퍼링 조기 실시 등을 촉발할 것이라는 우려 때문이다. 현지시간 9일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물 금 선물은 0.3% 상승한 온스당 1,731.7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 더 많은 글로벌투자 뉴스는 [한경 KVINA]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습니다. 권예림기자 yelimk@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8.11 06:46

  • thumbnail
    뉴욕증시, 델타 변이 확산 우려에 혼조세…모더나 17%↑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 코로나19가 확산한 다수 도시와 베이징 간 항공·열차 노선 운행도 잠정 중단됐다. [금] ■ 고용 호전 여파에 2.1%↓ 금 가격이 호전된 고용지표에 따른 여진으로 지난 주말에 이어 또 떨어졌다. 금 가격은 아시아 장에서 한때 온스당 1천700달러 선이 무너지기도 했다. 현지시간 9일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물 금 선물은 2.1% 하락한 온스당 1,726.5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팩트셋 자료에 따르면 마감가 기준 지난 3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금 가격은 ...

    한국경제TV | 2021.08.10 06:41

  • thumbnail
    뉴욕증시, 물가지표·연준 위원 발언 수위 촉각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 고용지표 호조 등의 영향으로 2%대 떨어졌다. 비농업 부문 신규고용 등 고용지표가 매파적 행보를 강화한 연준 고위 관계자의 발언을 뒷받침한 것으로 풀이되면서다. 현지시간 6일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물 금 선물은 2.5% 하락한 온스당 1,763.1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팩트셋 자료 등에 따르면 금 가격은 지난달 28일 이후 처음으로 1,800달러를 하회했다. 지난 6월 중순 이후 최대 일일 하락폭을 기록한 것이다. 주간 단위로도 2.97%나 떨어졌다. 7월 비농업부문 ...

    한국경제TV | 2021.08.09 06:40

  • thumbnail
    뉴욕증시, 고용 회복에 최고치 경신...아메리카항공 7.5%↑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 금값이 하락했다. 은값도 하락했다. 위험자산인 미국증시가 사상 최고치 흐름을 보인 가운데 안전자산들의 가치가 고개를 숙였다. 블룸버그 집계에 따르면 이날 미국 동부시각 오후 4시 3분 기준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물 국제 금값은 온스당 1806.60 달러로 0.44% 하락했다. 미국 동부시각 오후 4시 2분 기준 9월물 국제 은값은 1트로이온스당 25.19 달러로 1.08% 하락했다. * 더 많은 글로벌투자 뉴스는 [한경 KVINA]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습니다. ...

    한국경제TV | 2021.08.06 06: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