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8181-148190 / 158,7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올림픽] <바이애슬론> 뵈른달렌, 통산 3개째 금메달

    올레 아이나 뵈른달렌(노르웨이)이 대회 2관왕에 오르며 바이애슬론 사상 처음으로 통산 3개의 금메달을 딴 선수가 됐다. 뵈른달렌은 14일(이하 한국시간) 솔져하로에서 열린 솔트레이크시티동계올림픽 바이애슬론 남자 10㎞ 스프린트에서 사격에서 한발의 실수도 없이 24분51초3만에 결승선을 통과해 스벤 피스체르(25분20초2.독일)를 따돌리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로써 12일 20㎞ 레이스에서 우승을 차지한 뵈른달렌은 대회 두번째로 2관왕에 올랐다. ...

    연합뉴스 | 2002.02.14 00:00

  • [올림픽] 대부분 선수들 약물검사 무사통과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에 출전한선수들이 대회 초반 약물 테스트를 무사히 통과했다. 올림픽조직위원회 도핑컨트롤센터의 더그 롤린스 국장은 스노보드를 포함해 100명에 대한 소변검사를 실시한 결과 양성반응을 보인 선수는 없었다고 14일(한국시간)발표했다. 지난 98년 나가노동계올림픽에서는 스노보드 대회전 금메달라스트 로스 레배글리아티(캐나다)가 마리화나를 흡입한 것으로 밝혀져 메달을 박탈당했다가 중재위원회에서 마리화나가 명확히 금지약물로 규정되지 ...

    연합뉴스 | 2002.02.14 00:00

  • [올림픽 쇼트트랙] 김동성.안현수 준결승 진출

    김동성(고려대)과 안현수(신목고)가 솔트레이크시티동계올림픽 남자 쇼트트랙에서 금메달을 향해 힘차게 출발했다. 금메달 후보 김동성은 14일(한국시간) 솔트레이크시티 아이스센터에서 열린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000m 6조 예선에서 1분32초901로 조 1위에 올라 2위인 아폴로 안톤 오노(미국.1분33초167)와 함께 준결승에 안착했다. 또 안현수도 8조 예선에서 1분30초252로 리자준(중국.1분30초447)을 따돌리고 조 1위로 ...

    연합뉴스 | 2002.02.14 00:00

  • [올림픽] 피겨 페어 판정시비 `새 국면'

    2002동계올림픽 피겨 스케이팅 페어에서 빚어진 판정 시비가 경기를 맡았던 심판의 이의제기와 심판에 대한 압력설 등으로 새로운 국면을 맞았다. 오타비오 신콴타 국제빙상연맹(ISU) 회장은 14일(이하 한국시간) 기자회견에서 문제의 페어 경기 심판인 로날드 펜닝(미국)씨가 경기 후 보고서를 통해 러시아에 금메달이 돌아간 판정에 대해 문제를 제기했다고 밝혔다. 신콴타 회장은 "의혹과 반론이 여러 건 접수됐다"며 "의혹이 없다고 말할 수 없으며 판정 ...

    연합뉴스 | 2002.02.14 00:00

  • [올림픽프로필] 여자 쇼트트랙 은메달 최은경

    솔트레이크시티동계올림픽 여자 쇼트트랙 1500m에서 은메달을 목에 건 최은경(18.세화여고)은 지금까지 쟁쟁한 선후배에 가려 빛을 못본 재목이다. 중학교 1학년인 지난 98년부터 태극마크를 달았지만 스포트라이트는 항상 안상미와 김윤미의 몫이었고 이들이 은퇴한 올시즌에는 후배인 고기현에게 에이스의 자리가 넘어갔던 것. 최은경은 초등학교 2학년때 언니가 스케이트를 타는 모습을 보고 재미있어 보여 처음으로 스케이트를 신었다. 초등부와 중등부의 각종 ...

    연합뉴스 | 2002.02.14 00:00

  • thumbnail
    올림픽 쇼트트랙 고기현, 1500m 금메달

    고기현(목일중)은 14일(한국시간) 솔트레이크시티 아이스센터에서 열린 2002년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1500m 결승에서 1위로 결승선을 통과, 한국 선수단에 첫 금메달을 안겼다. (솔트레이크시티=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2.14 00:00

  • [올림픽] 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 혼선 소동

    0...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에서 한국에 첫 금메달을 안긴 여자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 1500m 우승자를 놓고 국내외 언론의 '오보사태'가 빚어졌다. 한국 선수끼리 치열한 선두 다툼끝에 고기현(목일중)이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으나 생방송으로 이를 중계한 국내 방송사들은 최은경(세화여고)이 금메달리스트라고보도했다가 나중에 이를 바로 잡았다. 세계적 통신사 AFP도 경기 직후 최은경이 금메달을 획득했다고 '긴급(Urgent)'으로 전세계에 타전했다가 ...

    연합뉴스 | 2002.02.14 00:00

  • [올림픽프로필] 여자 쇼트트랙 금메달 고기현

    14일(한국시간) 솔트레이크시티동계올림픽 여자 1500m에서 부상을 딛고 금메달을 목에 건 고기현(16.목일중)은 한국 쇼트트랙의 미래를 짊어질 샛별. 쇼트트랙 뿐만 아니라 한국 선수단 전체에서도 막내인 고기현은 5살 때 롯데월드 아이스링크에 놀러갔다 처음으로 스케이트를 신은 지 10년만인 지난해 4월 정식으로 태극마크를 가슴에 달았고 곧바로 여자 쇼트트랙의 에이스로 급성장했다. 첫 국제 대회 출전인 지난해 1월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에서 준우승을 ...

    연합뉴스 | 2002.02.14 00:00

  • 올림픽 쇼트트랙 고기현, 1500m 금메달

    한국이 2002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첫날 여자 1500m에서 금, 은메달을 휩쓸며 4회 연속 톱 10 진입에 파란불을 켰다. 16세 여중생 고기현(목일중)은 14일(한국시간) 솔트레이크시티 아이스센터에서벌어진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1500m 결승에서 마지막 2바퀴를 남기고 선두로 나서며 2분31초581의 기록으로 우승, 한국에 첫 금메달을 선사했다. 최은경(세화여고)은 중학교 후배 고기현에 0.029초 뒤진 2분31초610을 ...

    연합뉴스 | 2002.02.14 00:00

  • [올림픽] 작전이 일군 쇼트트랙 금메달

    한국이 쇼트트랙에서 1.2위를 휩쓴 뒤 외신 기자들은 금메달리스트 고기현(목일중)보다도 전명규 감독에게 몰렸다. 88년 캘거리동계올림픽부터 한국 대표팀을 이끌며 통산 10번째 금메달을 일궈낸 명장에게서 승리의 비결을 듣기 위해서다. 하지만 쇼트트랙은 작전이 생명인지라 전 감독은 외신 기자들에게 "선수가 잘해서 이겼다"라고만 말할 뿐 좀처럼 작전 내용을 털어놓지 않았다. 이번 승리도 중국을 겨냥한 전 감독의 치밀한 작전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

    연합뉴스 | 2002.02.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