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7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확산되는 중국발 쇼크] 일본 엔화값 치솟고 주가 급락…'중풍(中風)' 맞은 아베노믹스

    ... 117.23엔) 이후 11개월 만의 최고다. 올 들어서만 3엔가량 상승했다. 연초 중국발(發) 금융시장 불안과 글로벌 경제에 대한 불확실성 등으로 엔화에 매수세가 몰렸기 때문이다. 일본 개인 외환투자가를 뜻하는 ‘와타나베 부인’이 엔화를 대거 사들이고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정미영 삼성선물 리서치센터장은 “일본은 세계에서 가장 많은 해외 자산을 보유한 나라”라며 “요즘처럼 신흥국 시장이 불안정할 때는 해외 ...

    한국경제 | 2016.01.14 17:39 | 도쿄=서정환

  • 중국 현지생산 줄이는 일본 기업 는다 … 중국 단위노동 비용, 일본 추월

    ... 2013년에 역전됐고 2014년에도 중국이 계속 일본을 앞서고 있다. 단위노동비용에서 중·일의 역전은 아베 신조 총리의 2기 정권 출범 이후 엔화가 위안화에 대해 약 40%의 약세를 보인 영향이 크다. SMBC닛코증권의 와타나베 히로시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근로자의 생산성이 요구되는 고부가가치 제품은 일본에서 생산하는 것이 유리하다"고 지적했다. 양국의 단위노동비용은 당분간 다시 역전되지 않을 것이란 견해가 우세하다. 다이치이생명경제연구소의 호시노 ...

    한국경제 | 2015.12.07 09:32

  • thumbnail
    세계 최고 실력에도 '팀 플레이'서 진 한국 여자골프

    ... 굴러갔다. 하지만 스핀량이 너무 많았다. 공은 오히려 3m 이상을 더 굴러 홀컵 아래쪽으로 내려왔다. 그래도 버디 기회. 실낱같던 역전의 기대는 그러나 금세 깨지고 말았다. 상대인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대표팀의 아야카 와타나베(22)가 7m짜리 긴 버디 퍼팅을 먼저 성공시켰기 때문이다. 남은 경기와 상관없이 일본의 종합우승을 확정짓는 쐐기 퍼팅이었다. 무승부를 노렸던 조윤지는 고개를 숙였다. ◆믿었던 ‘필승 카드팀’ 무기력 KLPGA팀은 ...

    한국경제 | 2015.12.06 18:08 | 이관우

  • thumbnail
    이보미, 시즌 7승…일본 남녀투어 상금 신기록

    ... 이로써 이보미는 일본 남녀 골프를 통틀어 단일 시즌 최다 상금 신기록을 세우며 일본 프로골프 역사를 다시 썼다. ○2억2500만엔 돌파 3라운드에서 3타 차 단독 선두로 나섰던 이보미는 최종일에도 선두를 한 번도 내주지 않고 와타나베 아야카(일본)를 5타 차로 따돌리며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 상금 1800만엔(약 1억7000만원)을 받은 이보미는 이번 시즌 2억2581만7057엔(약 21억2000만원)의 상금을 쌓아 남녀를 통틀어 일본 골프 사상 한 시즌에 가장 ...

    한국경제 | 2015.11.22 18:36 | 최만수

  • thumbnail
    [글로벌 금융리포트] 일본 보험사, 잇단 미국·유럽 기업 '사냥'…"미래성장 '보험'은 해외 M&A로"

    ... 일본생명 등 일부 생보사는 연금보험 등 저축성 상품의 신규 판매를 중지하는 것도 검토 중이다. ○“여전히 배고프다” 최근의 잇단 M&A에도 불구하고 일본 보험사들은 추가 인수에 대한 의지를 보이고 있다. 와타나베 고이치 다이이치생명 사장은 니혼게이자이신문과의 인터뷰에서 “덩치를 키워 2020년 글로벌 5대 보험사 순위에 진입할 것”이라며 “2020년 순이익을 3000억엔으로 늘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15.09.13 18:57 | 도쿄=서정환

  • 이보미, 일본 투어 시즌 3승

    ... 8000만엔)에서 우승했다. 이보미는 30일 일본 홋카이도 오타루CC(파72·6483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4개로 1언더파 71타를 기록했다. 합계 7언더파 209타를 기록한 이보미는 와타나베 아야카(일본)를 2타 차로 제치고 정상에 올라 시즌 3승째를 챙겼다. 우승 상금 1440만엔(약 1억4000만원)을 추가한 이보미는 시즌 상금총액을 1억3669만엔으로 늘려 상금 선두 자리를 지켰다. 이관우 기자 leebro2...

    한국경제 | 2015.08.30 18:45 | 이관우

  • thumbnail
    이보미, JLPGA 니토리 레이디스 우승…시즌 3승

    ... 투어 니토리 레이디스 우승을 차지했다. 이보미는 30일 일본 홋카이도 오타루CC(파72)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4개로 1언더파 71타를 기록했다. 3라운드 합계 7언더파 209타의 성적을 낸 이보미는 와타나베 아야카(일본)를 2타 차로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5월 호켄 마도구치 레이디스와 6월 어스 먼다민컵에서 우승한 이보미는 시즌 3승과 함께 우승 상금 1440만엔(약 1억4000만원)을 받았다. 2라운드까지 1타 차 단독 선두였던 ...

    한국경제 | 2015.08.30 15:39

  • thumbnail
    수애, 일본에서 연예 활동 개시 … 와타나베 켄과 연기?

    인기 여배우 수애가 일본에서 연예 활동을 시작했다. 27일 일본 언론에 따르면 수애는 와타나베 켄(55) 등 일본 유명 배우들이 소속된 대형 연예기획사인 '케이닷슈'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수애는 계약 체결 후 "세계적인 남성 배우인 와타나베 켄의 팬으로 같은 소속사에서 일하게 돼 큰 영광" 이라며 "주어진 역할에 최선을 다해 연기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일본에서 활동을 위해 일본어를 ...

    한국경제 | 2015.08.27 09:49

  • thumbnail
    [천자칼럼] '천황과 군대'

    ‘천황과 군대(天皇と軍隊)’라는 다큐멘터리 영화가 일본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프랑스에 살고 있는 일본인 영화감독 와타나베 겐이치(渡邊健一)가 만들었다. 주로 자료 영상을 통해 일왕과 군부를 중심으로 벌어진 2차대전 전후의 역사를 되짚어보는 작품이다. 철저히 중립적 자세로 다큐멘터리를 만들었다지만 일본이 안고 있는 모순을 여과없이 보여준다는 평을 듣고 있다. 히로히토(裕仁) 일왕이 종전 2년 뒤인 1947년 히로시마에서 2만명의 ...

    한국경제 | 2015.08.17 18:09

  • thumbnail
    헤지펀드 '하락'에 베팅…"연내 130엔 갈 것"

    ... 말했다. 최근의 가파른 엔화 가치 하락에 대해 아무런 구두 개입이 없자 시장은 사실상 추가 하락을 용인한 것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헤지펀드도 추가 하락 베팅 최근의 엔화 약세는 일본 내 개인 외환투자자를 지칭하는 ‘와타나베 부인’들이 손절매성으로 엔화를 팔고 있기 때문이란 분석도 나온다. 와타나베 부인은 엔화 가치가 120엔 아래로 떨어졌을 때 다시 반등할 것으로 예상해 달러를 매도(엔화 매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의 4대 외환거래회사에 ...

    한국경제 | 2015.06.02 22:00 | 서정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