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1-110 / 7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해외 주식형펀드 투자전략] '3년·100억 이상' 대표 펀드에 돈 맡겨라…환헤지 필수…연금저축 계좌로 절세 가능

    ... 관심사도 같다. 연 1%대 초저금리 시대다. 국내 시장에서 수익성과 안정성을 겸비한 상품을 찾기가 쉽지 않다. 자연스럽게 투자의 눈이 해외로 돌아가는 이유다. 우리보다 먼저 초저금리 시대를 경험한 이웃 일본도 ‘와타나베 부인’이란 이름이 붙여질 정도로 해외 투자에서 해법을 찾았다. 이제 글로벌 투자는 필수가 돼가고 있다. 어떤 펀드를 고르느냐가 성패 좌우 안정성을 감안하면 해외채권 투자가 좋은 투자 대안 중 하나다. 다만 채권투자는 ...

    한국경제 | 2015.05.13 07:01

  • thumbnail
    낭만적이면서도 중성적인…사카이, 더 자유로워졌다

    사카이는 겐조·꼼데가르송·이세이미야케·요지야마모토·준야와타나베 등 일본 디자이너 브랜드의 계보를 잇는 신흥 명품이다. 꼼데가르송과 준야와타나베를 모두 거친 디자이너 지토세 아베가 1999년 만들었다. 사카이는 아베가 꼼데가르송에서 익힌 낭만적이면서도 중성적인 스타일, 준야와타나베에서 배운 탄탄한 소재 감각을 토대로 한 독특한 브랜드다. 어떤 여성의 옷장에라도 들어가 있을 법한 옷, 계절을 타지 않는 ...

    한국경제 | 2015.05.04 07:02 | 김선주

  • thumbnail
    Premium AIIB 초대 총재 중국 재정부 차관출신 유력...국제금융기구 초대 수장들의 공통점

    ... 그는 2차대전후 벨기에 경제의 회복을 촉진시키는 통화개혁의 설계자로 알려져 있습니다.IMF는 초대부터 현 크리스틴 라가르드 총재까지 11명 모두 유럽계 인사가 맡아왔습니다.이가운데 5명이 프랑스 출신입니다. ADB는 초대 총재인 와타나베 다케시부터 지금까지 9명의 총재가 모두 일본인이었습니다.와타나베는 60세인 1966년 초대총재에 올라 1972년까지 일을 했습니다.그는 ADB를 '주치의'에 비유해 많은 환자(어려움에 처한 회원국)의 건강(경제 상황)을 ...

    모바일한경 | 2015.04.06 15:23 | 오광진

  • thumbnail
    마코토 와타나베 日치바대 부총장, 성균관대 특강

    [ 김봉구 기자 ] 마코토 와타나베 일본 치바대 부총장(사진)이 10일 성균관대를 찾아 이 대학 휴먼ICT융합학과와 협력방안을 논의한 후 ‘굿 디자인, 굿 서비스 디자인’을 주제로 특강한다. 와타나베 부총장은 특강에서 “창의적인 일본의 제조회사는 사내 제품 디자이너를 두고 있다. 디자인 분야 혁신은 이들에게서 나오는 것”이라며 “단순히 제품 디자인뿐 아니라 고객 요구를 반영한 디자인, 나아가 ...

    한국경제 | 2015.02.09 11:11 | 김봉구

  • thumbnail
    3분기 GDP 1.9% 감소…日 경제 더 악화

    ... 감소에서 0.9% 감소로 하향 조정됐다. 요미우리신문은 “예상을 뒤집는 결과로 소비세 인상 후 경기침체가 심각하다는 걸 보여줬다”고 평가했다. 다만 4분기는 GDP가 증가세로 돌아설 것이란 전망이 대부분이다. 와타나베 히로시 SMBC닛코증권 이코노미스트는 “유가 하락으로 물가 상승률이 둔화하면서 소비가 개선될 것”이라며 “개인소비와 수출 증가가 GDP 회복을 이끌 것”이라고 전망했다. 도쿄=서정환 특파원 c...

    한국경제 | 2014.12.08 21:39 | 서정환

  • thumbnail
    김효주로 시작해 유소연이 끝냈다

    ... 일본 대표팀은 이날 필승의 각오로 나섰다. 비록 김효주에게 패했으나 시호가 박빙의 승부를 펼친 것처럼 일본은 싱글 매치에서 대반격을 노렸다. 2조 이정민(22·비씨카드)과 3조 이민영(22)은 일본의 모리타 리카코, 와타나베 아야카와 각각 무승부를 기록해 일본의 초반 분위기는 좋았다. 하지만 승부의 추는 이미 기울어 있었다. 한국은 4~6조의 이미림(24·우리투자증권) 최운정(24·볼빅) 백규정(19·CJ오쇼핑)이 일찌감치 ...

    한국경제 | 2014.12.07 21:03 | 한은구

  • 한국, 한일여자프로골프서 일본 꺾어…3회 연속 우승

    ... 17번홀까지 1타 차로 뒤지던 김효주는 18번홀에서 오야마 시호가 보기를 적는 동안 버디를 잡아 역전승했다. 2조 이정민은 모리타 리카코와 나란히 1오버파 73타로 무승부를 기록하며 승점 1점씩 나눠 가졌다. 3조에서도 이민영과 와타나베 아야카가 5오버파 77타 동타를 적어내 승부를 가리지 못하며 한국과 일본에 승점 1점씩을 안겼다. 이후 한국은 4∼6조의 이미림, 최운정, 백규정이 나란히 류 리츠코, 사카이 미키, 스즈키 아이를 누르고 승점 2점씩 총 ...

    한국경제 | 2014.12.07 13:54 | 정형석

  • [모닝 브리핑] 무상급식 재원 '급증'…엔 캐리 자금 유입

    ... 문제는 해결되기 어려워 보인다. 무상복지에 대한 여야의 시각에 상당한 차이가 있기 때문이다. 일본 엔화 약세가 가속화하는 가운데 엔 캐리 트레이드가 부활하고 있다. 국내 채권시장에서 엔화 자금 유입이 확대되고, ‘와타나베 부인’(일본의 개인투자자)의 한국 주식 쇼핑도 늘고 있다. 엔 캐리가 국내 증시에 자금을 공급하는 것은 긍정적이지만 투기성이 강한 만큼 국내 금융 및 외환시장에 혼란을 줄 수 있기 때문에 면밀하게 살펴야 한다는 게 전문가들의 ...

    한국경제 | 2014.11.18 07:00

  • thumbnail
    [한국 재상륙한 엔 캐리 자금] '와타나베 부인' 한국 주식 쇼핑 중…日자금 4월이후 3조 몰려와

    일본 엔화 약세가 가속화하는 가운데 엔 캐리 트레이드가 부활하고 있다. 국내 채권시장에서 엔화 자금 유입이 확대되고, ‘와타나베 부인’(일본의 개인투자자)의 한국 주식 쇼핑도 늘고 있다. 엔 캐리가 국내 증시에 자금을 공급하는 것은 긍정적이지만 투기성이 강한 만큼 국내 금융 및 외환시장에 혼란을 줄 수 있기 때문에 면밀하게 살펴야 한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한국시장에 돌아온 엔 캐리 금융정보회사인 CEIC에 따르면 ...

    한국경제 | 2014.11.17 20:54 | 이태호 / 송형석

  • '와타나베 부인' 엔저 가속화 부채질

    ... 증가했다. 전달 거래대금(195조엔)보다 두 배 가까이 늘었다. 일본 개인투자자들이 주로 거래하는 엔·달러 fx거래대금은 266조엔으로 전달보다 2.1배 급증했다. 일본 fx시장의 개인투자자들은 일반 주부도 많아 ‘와타나베 부인’이라 불리곤 한다. 개인투자자들은 주로 엔고 국면에서 엔화를 팔고, 엔저 국면에선 엔화를 매수해 환율 변동을 줄여주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지난달에는 강한 엔저 흐름에 밀려 엔화를 사는 개인투자자가 ...

    한국경제 | 2014.10.21 21:43 | 서정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