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4,2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하이브랜드,베트남 하노이에 주상복합 '라카스타' 개발

    ... 반푸신도시에 확보한 9만2400㎡ 부지에 짓고 있는 522가구 규모의 주상복합아파트다. 이 가운데 100가구가 외국인 대상 분양 물량으로 배정됐다. 베트남은 개발업체들이 신규 아파트를 지을 때 전체 가구의 30% 이내에서 외국인 ... 지속되면서 라카스타 단지의 해외 물량 50%가 이미 현지에서 판매됐다. 외국인 배정 아파트는 매입 이후, 언제든지 외국인들에게 자유롭게 매매할 수 있다. 하이브랜드는 2006년 ‘하이브랜드비나'라는 현지 법인을 설립, ...

    한국경제 | 2021.04.20 11:12 | 박영신 전문기자

  • thumbnail
    토요타, 수십억 세금 피하려다…태국서 뇌물 혐의로 수사

    ... 법무부와 증권거래위원회에 태국 자회사와 관련된 `뇌물방지 위반 가능성`을 보고했다고 밝힌 데 따른 것으로 관측된다. 토요타는 태국에서 가장 큰 외국인 투자기업 중 하나로, 태국은 동남아시아 지역 내 토요타의 최대 생산지다. 태국 법원에 따르면 토요타는 프리우스 하이브리드 모델의 부품 수입을 놓고 토요타 현지 법인과 세무 당국 사이에 319만 달러 상당의 세금 분쟁을 겪고 있다. 토요타는 2015년 관세청의 고율 관세 부과 결정에 불복해 항소했지만 ...

    한국경제TV | 2021.04.20 10:55

  • thumbnail
    서학개미 활동에 3월 거주자 외화예금 한달새 26.7억 달러↑

    ... 외화예금이 지난달 폭증했다. 한국은행이 19일 발표한 `3월 중 거주자 외화예금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외국환은행의 거주자 외화예금 잔액은 927억달러로 집계됐다. 증가폭이 2월(6억5천만달러)보다 무려 4배 가까이 늘어난 ... 위안화(17억8천만달러) 예금도 각 1천만달러, 1억달러 증가 전환했다. 한은 관계자는 "달러화 예금은 주로 증권사 등 법인 위주로 늘었다"며 "증권사가 투자자예탁금이나 신탁 등 고객 관련 자금을 달러로 은행에 예치했기 때문인데 이 투자자예탁금 ...

    한국경제TV | 2021.04.19 12:01

  • 외국계 한국GM·에쓰오일, 자산 5조 넘지만 총수 지정 안해

    ... 규정은 없다. 다만 2조2항에선 동일인을 회사와 회사가 아닌 경우로 구분하고 있다. 이 때문에 동일인은 내국인, 외국인, 법인 등 누구라도 대상이 될 수 있는 것으로 해석돼 왔다. 공정위 관계자는 “외국인이라고 동일인 지정이 ... 모기업이 사우디아라비아의 아람코이고 아람코의 최대주주가 사우디 왕실이지만 에쓰오일의 동일인이 아니다. 공정위 안팎에선 외국인을 동일인에서 배제하는 것을 관례라고 부른다. 업계에서는 공정위가 외국과의 관계, 그리고 자유무역협정(FTA) ...

    한국경제 | 2021.04.18 17:37 | 이지훈

  • thumbnail
    '알리바바' 어떤 잘못 했길래…역대급 3조 벌금 때린 중국 정부 [강현우의 차이나스톡]

    ... 1조원이었습니다. 퀄컴은 스마트폰에 핵심 칩인 AP를 공급하는 미국 기업입니다. 중국은 그동안 반독점 규제를 주로 외국 기업에 적용했었습니다. 이렇게 큰 벌금을 자국 기업에 부과한 것은 상당히 이례적입니다. 중국 당국에 어떤 변화가 ... 보입니다. 벌금 180억위안은 알리바바의 상반기 순이익인 729억원의 4분의 1 수준입니다. 알리바바는 3월 결산법인이라서 지난 회계연도인 2021회계연도가 작년 4월에 시작해서 이번 3월에 끝났고요. 알리바바는 이번 벌금을 지난 ...

    한국경제 | 2021.04.17 10:00 | 강현우

  • thumbnail
    단순해진 '투자세액공제'…이젠 '통 큰' 결단 필요

    ... '그림의 떡'이라 불려오기도 했다. 하지만 기업 입장에선 공제율이 상당하기 때문에 쉽게 포기할 수 없던 제도. 매년 법인세 신고 기간이 되면 공제요건에 해당하는 지 여부가 기업들의 관심사가 되곤 했다. ■ 투자세액공제 어떻게 바뀌었나 ... 이월할 수 있도록 해주는 이월공제 기간도 5년에서 10년으로 연장됐다. 국제거래에 대한 이중과세 조정 지원을 위해 외국납부세액공제 이월공제 기간도 5년에서 10년, 기업 결손금에 대한 이월공제 기간은 10년에서 15년으로 확대됐다. ...

    조세일보 | 2021.04.17 09:37

  • 금주(4월9일~4월15일)의 신설법인

    ... 7대 도시에서 새로 설립된 기업 수는 713개로 조사됐다. 16일 한국경제신문과 나이스신용평가정보가 조사한 신설법인 현황에 따르면 이번 주 서울에서 새로 설립된 법인은 438개다. 나머지 지역에선 부산(85개) 대구(55개) 인천(48개) ... ▷건축사사무소로그(신민철·10·건축설계업) ▷경기(강경미·20·외국어 번역업) ▷고성마(윤원식·5·광고기획, 광고매체운영, 광고판매, 광고대행 등 광고사업) ...

    한국경제 | 2021.04.16 13:20 | 민경진

  • thumbnail
    씨티은행, 카드 양수도 가능성…인수 후보군 다양

    ... 전체 신용카드 구매실적 705조3천억원의 1%에 조금 못 미친다. 씨티카드의 회원수는 작년 말 기준으로 개인과 법인이 각각 104만8천좌(계좌)와 4만8천좌로 집계됐다. 씨티은행은 지난해 신용카드 부문 실적으로 ▲ 매출 11조5천329억원 ...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는 카드사, 수도권 위상 강화를 노리는 지방은행, 사업 다각화를 모색하는 저축은행, 다른 외국계 금융기관 등이 다양하게 거론된다. 다만 카드사업권까지 매각하려면 씨티은행이 카드사업을 분사해야 하는 등 절차가 ...

    한국경제 | 2021.04.16 11:26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알짜' 가스전 어쩌나…'군부와 결별' 포스코의 딜레마

    ... 등 포스코 자회사들이 현지에서 추진하는 사업의 수익 일부가 미얀마 군부에 흘러가고 있다는 의혹을 제기해 왔다. 외국 투자자와 인권단체도 미얀마 군부와의 관계를 끊으라고 포스코를 압박하고 있다. 군부와의 합작 관계를 청산하면 포스코가 ... MEHL(Myanmar Economic Holdings Ltd.)은 직역하면 미얀마경제지주사로, 일종의 군인복지법인이다. 국제앰네스티에 따르면 MEHL은 현지에서 광업, 통신, 금융, 관광 등 다양한 부문에서 사업을 벌이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4.16 09:43 | 강경민

  • thumbnail
    코스피 3200 찍어도…'매도 의견' 없는 증권사 리포트

    ... 애널리스트가 담당하는 수많은 종목 중 리포트를 쓸 정도면 통상 유망한 종목으로 꼽은 것이라는 설명이다. 하지만 외국계 증권사들은 매도 의견을 담은 리포트를 꾸준히 내고 있다. 리포트를 통해 매수 의견을 냈다가 시장이나 기업 상황이 ... 뒤 기업들이 애널리스트의 탐방을 거부하거나 연락을 피하는 등 리서치 활동에 불이익 받은 사례들도 영향을 미쳤다. 법인 자금 운용이나 인수합병(M&A), 상장 업무 등을 따내야 하는 만큼 리서치센터 입장에서는 기업이나 타 부서의 ...

    한국경제 | 2021.04.15 17:59 | 구은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