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집도 주식도 끊임없이 오르기만 하는 자산은 없다" [강영연의 인터뷰집]

    ... 많았다고 했다. 그만큼 집을 살 기회도 많았다. 집을 사지 않고 돈을 모을 방법도 많았다. 은행 금리는 높았고, 능력을 갖출 수록 받을 수 있는 월급도 높아졌다. 김 대표는 "어디든 취업을 할 수 있었고, 물가도 낮아서 외벌이를 해도 주택청약 등으로 집을 살 기회가 많았다"며 "지금은 이번에 못 사면 다음에 기회가 있을거란 생각을 못하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그는 "여러가지로 기회가 고갈되다 보니 적은 기회를 놓고 싸울 ...

    한국경제 | 2021.06.05 19:00 | 강영연

  • thumbnail
    칸타 월드패널, 가구특성 별 가정간편식 시장 트렌드 분석

    최근 3년 간 전국 5,000 가구 대상 샘플 조사 진행 여성 경제활동 참가 증가 따른 가정간편식 시장 성장 외벌이는 구매빈도, 맞벌이는 1회 구매금액 우위 글로벌 No.1 마케팅 리서치 기업 칸타(KANTAR) 월드패널이 가구 특성을 고려한 국내 가정간편식(HMR) 시장 트렌드 변화 분석결과를 6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최근 3년 간 전국 5,000가구가 매일 구매한 내역을 스마트폰 앱으로 스캔하는 방식을 ...

    한국경제 | 2021.05.06 11:07 | 권유화

  • "근로장려금 신청하세요"…국세청, 이달 말까지 접수

    ... 신청을 받을 계획이라고 3일 발표했다. EITC는 근로를 하고 있지만 소득이 적은 가구에 정부가 일종의 보조금을 지급하는 제도다. 가구 자산 합계액 2억원 미만의 기준을 충족하면서 소득이 △단독가구 연 4만~2000만원 미만 △외벌이 가구 연 4만~3000만원 미만 △맞벌이 가구 연 600만~3600만원 미만이면 지원 대상이 된다. 국세청은 지원 대상으로 예상되는 가구에 지난 1일부터 안내문을 발송했다. 안내문을 받았더라도 심사에 따라 지급받지 못할 수 있고, ...

    한국경제 | 2021.05.03 17:29 | 노경목

  • thumbnail
    대도시 40대, 생활·교육비에만 00% 지출

    ... 교육비가 61만원(13%), 그 외 지출이 282만원(60%)이었다. 저축과 투자에 쓴 돈은 126만원(27%)에 그쳤다. 혼인 상태별로 보면 미혼(월 342만원)일 때보다 기혼일 때 소득이 높고, 맞벌이 가구(월 615만원)는 외벌이(월 430만원)보다 1.4배 소득이 많았다. 40대 소득자의 65%는 `현재 소득이 생활비와 재테크 등을 하기에 부족하다`고 평가했다. 앞으로 10년간 소득 전망을 묻자 39%는 `증가할 것`이라고 예상했지만, 30%는 `감소할 ...

    한국경제TV | 2021.05.03 09:09

  • thumbnail
    40대 월 468만원 벌어 생활비·교육비에 73% 쓴다

    ... 교육비가 61만원(13%), 그 외 지출이 282만원(60%)이었다. 저축과 투자에 쓴 돈은 126만원(27%)에 그쳤다. 혼인 상태별로 보면 미혼(월 342만원)일 때보다 기혼일 때 소득이 높고, 맞벌이 가구(월 615만원)는 외벌이(월 430만원)보다 1.4배 소득이 많았다. 40대 소득자의 65%는 '현재 소득이 생활비와 재테크 등을 하기에 부족하다'고 평가했다. 앞으로 10년간 소득 전망을 묻자 39%는 '증가할 것'이라고 예상했지만, 30%는 '감소할 ...

    한국경제 | 2021.05.03 08:30 | YONHAP

  • thumbnail
    신혼부부 절반 이상, 5년 이내에 주택 소유

    ... 1년차에 34.4%에서 매년 상승해 5년차에는 미소유(46.1%)보다 높아졌다. 5년간 경제활동 변화별 현황을 살펴보면 5년간 맞벌이를 유지한 부부 비중이 가장 많았다. 5년차 초혼부부의 맞벌이 비중은 1년차에 51.6%로 외벌이보다 높았으나, 3년차(43.9%)까지 하락하다 4년 차(45.4%)부터 올라 5년차 46.6%를 기록했다. 혼인 1년차에 맞벌이로 시작한 부부 중 5년간 맞벌이 유지한 부부는 전체의 25.6%로 가장 많았다. 1년차에 맞벌이가 ...

    한국경제TV | 2021.04.25 12:01

  • thumbnail
    신혼부부 40% 결혼후 5년째 '무주택'…29%는 첫해부터 유주택

    ... 신혼부부를 상대로 조사를 벌였다. 당시 혼인신고를 한 신혼부부 중 약 30%는 결혼하면서 집을 샀고, 23%는 결혼생활 도중에 주택을 소유하게 됐으며 40%는 무주택자로 남은 셈이다. 결혼할 당시에는 맞벌이가 많았지만 시간이 흐르면서 외벌이가 앞지르는 모습도 나타났다. 결혼 1년 차인 2015년에는 맞벌이가 51.6%, 외벌이가 41.8%였으나 3년 차부터는 외벌이(49.2%)가 맞벌이(43.9%)를 앞질렀다. 5년 차인 2019년 기준으로는 외벌이가 47.6%, ...

    한국경제 | 2021.04.25 12:00 | YONHAP

  • thumbnail
    집 있는 40대 "현재 자산 6억원대…10년 뒤 8억5천만원 예상"

    ... 40대가 됐을 때 바라는 월 소득은 760만원, 보유 자산은 7억1천900만원이었다. 그러나 현재 40대 기혼자(월 소득 580만원, 자산 5억5천900만원)의 현실은 기대와는 차이가 컸다. 30대 기혼자 가운데 맞벌이 가구와 외벌이 가구의 현재 월 소득은 각각 580만원과 390만원이다. 자산은 5억4천100만원, 3억9천700만원씩이다. 30대 맞벌이 가구가 바라는 10년 뒤 소득은 790만원, 자산은 7억3천700만원이고, 외벌이의 경우 630만원, ...

    한국경제 | 2021.04.20 12:01 | YONHAP

  • thumbnail
    20대 주식투자자, 작년 마이너스통장 부채 75% 늘어

    ... 구입자와 자가 미보유자의 가구 소득을 비교해보면, 자가 구입자의 월평균 소득은 558만원으로 미보유자 소득 375만원의 1.5배에 달했다. 작년 기혼 가구의 77.7%는 맞벌이로 집계됐다. 월평균 근로소득은 맞벌이 가구는 579만원, 외벌이 가구는 450만원으로 나타났다. 고등학생 이하 자녀를 둔 가구의 월평균 자녀 교육비는 공교육비 17만원, 사교육비 52만원 등 총 69만원으로 조사됐다. 작년 강남3구의 월평균 자녀 사교육비는 미취학자녀는 34만원으로 수도권 평균(19만원)의 ...

    한국경제 | 2021.04.20 12:00 | YONHAP

  • thumbnail
    [법알못] 생활비 친정서 받아도, 남편만 돈 벌면 외벌이인가요?

    부부가 함께 돈을 벌면 맞벌이, 혼자 벌면 외벌이, 맞벌이와 외벌이에 대한 일반적인 인식이다. 하지만 노동 활동으로 돈을 벌지 않더라도 가족을 위한 생활비를 부담한다면 어떻게 바라봐야 할까. A 씨는 결혼을 하면서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전업주부가 됐다. 하지만 친정이 부유했던 A 씨는 부모님에게서 매달 생활비를 지원받고 있다. 때문에 A 씨는 자신이 직장에 다니지는 않지만 '맞벌이'를 하고 있다고 생각하고 있다. 반면 남편 B ...

    연예 | 2021.04.18 05:36 | 김소연/이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