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5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혼부부 특별공급 당첨되려면 월급 얼마 받아야? [정연일의 청약ABC]

    ... 75%는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의 100%(맞벌이 120%) 이하, 나머지 25%는 120%(맞벌이 130%) 이하가 대상이다. 통계청이 고시하는 기준에 따라 올해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은 3인 이하 가구일 경우 약 555만원이다. 외벌이 3인 가구의 경우 특별공급에 청약하려면 평균 월급이 120%인 666만원을 넘겨서는 안 된다. 맞벌이인 경우 약 721만원으로 기준이 올라간다. 민영주택의 경우 월급이 555만원 이하이면 당첨 확률이 높아진다. 정부는 지난...

    한국경제 | 2020.09.11 13:23 | 정연일

  • thumbnail
    3기 신도시 사전청약 낭패 안보려면…소득·자산 기준 꼼꼼히 살펴야

    ... 가족 구성원 모두 무주택자이고 주택을 소유한 이력이 없다 해도 소득 기준을 초과하면 안 된다. 통계청에 따르면 가구 구성원이 3인 이하일 때 소득액은 555만4983원, 4인일 때 622만6342원이다. 이 기준은 신혼부부 특공(외벌이)에도 적용된다. 신혼부부가 맞벌이일 경우 소득 기준이 올라간다.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의 120% 이하가 된다. 노부모부양과 다자녀 특공도 120% 이하를 적용한다. 3인 이하 666만5980원 이하, 4인 747만1610원 ...

    한국경제 | 2020.09.09 17:42 | 최진석

  • thumbnail
    여성 국회의원 19.0%·장관 33.3%…역대 최고치

    ... 비교하면 1시간 35분이 더 많다. 분 단위로 환산하면 여성이 남성보다 2.9배 더 많이 가사노동을 하는 셈이다. 맞벌이 가구에서 여성의 가사 시간은 지난해 기준 3시간 7분으로 남성(54분)보다 2시간 13분이 더 많았다. 외벌이 가구 중 남편 외벌이일 경우 여성은 하루 평균 5시간 41분을 가사노동에 써 남성(53분)보다 4시간 48분이 더 많았다. 아내 외벌이 가구에서도 여성(2시간36분)은 남성(1시간59분)보다 하루 평균 37분을 더 집안일에 할애했다. ...

    한국경제 | 2020.09.02 12:01 | YONHAP

  • thumbnail
    12자녀 둔 50대 외벌이가구 근로·자녀장려금 945만원 받았다

    ... 114만원이다. 수령 가구 유형은 1인 가구가 265만가구(60.8%)로 가장 많고 홑벌이 가구 141만가구(32.3%), 맞벌이가구 30만가구(6.9%) 순이었다. 작년 소득분 근로·자녀장려금을 가장 많이 받은 가구는 12자녀를 둔 50대 외벌이 부부로 근로장려금 105만원과 자녀장려금 840만원을 합쳐 945만원을 받았다. 근로장려금은 저소득가구 지원과 근로 의욕 고취를 위해 시행하며, 자녀장려금은 저소득가구의 자녀양육을 지원하는 제도다. 맞벌이가구라면 가구 재산 ...

    한국경제 | 2020.08.28 12:01 | YONHAP

  • 경기도, 생애 최초 주택 구입자 취득세 감면 안내

    ... 취득세를 면제하고, 1억5000만원 초과 4억원 이하인 경우에는 취득세의 50%를 감면받을 수 있게 됐다. 전용면적 60㎡ 이하였던 주택의 면적 제한도 없애 주거면적에 대한 선택의 폭을 넓혔다. 이밖에도 신혼부부 감면의 경우 외벌이로 5000만원이 넘는 소득을 얻을 경우 혜택을 받을 수 없었으나, 소득요건을 완화해 외벌이 또는 맞벌이 여부와 관계없이 부부 합산 소득 7000만원 이하로 대상을 확대했다. 정부의 부동산 정책발표일인 지난 7월 10일부터 취득(잔금지급일 ...

    한국경제 | 2020.08.26 13:26 | 윤상연

  • '로또 공공분양' 쏟아지며…격화되는 계층·세대간 갈등

    ... 정부가 특별공급 등을 통해 전폭적으로 지원하는 무주택 신혼부부들조차 볼멘소리를 하기는 마찬가지다. 소득여건 등이 현실과 맞지 않다는 것이다. 신혼 특공 물량 가운데 상위소득 계층을 위한 물량은 25%에 불과하다. 자녀가 없는 외벌이라면 세전 554만~666만원이, 맞벌이일 땐 666만~722만원이 소득 기준으로 웬만한 중견기업에 다니는 맞벌이는 특공을 아예 노릴 수 없다. 이번에 소득 기준을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의 120%(맞벌이 가구의 경우 ...

    한국경제 | 2020.08.24 17:17 | 이유정

  • thumbnail
    휴원 지침에도 어린이집 긴급돌봄교실은 '빽빽'…방역 문제없나

    ... 안전을 책임져야 한다는 사실에 마음이 무겁다"고 했다. 박씨는 "저소득층이나 맞벌이 부부 자녀 등으로 긴급돌봄 신청자를 제한할 수 있는 국공립 유치원과는 달리 어린이집의 긴급돌봄은 별도 조건이나 신청 절차가 없다"며 "그렇다고 외벌이 부모에게만 가정보육을 강요할 수도 없어 난감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학부모들의 자율적인 협조' 이상의 구체적인 지침을 마련하지 않으면 오히려 돌봄이 간절히 필요한 아이들이 피해를 볼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실제로 이달 17일에는 ...

    한국경제 | 2020.08.24 06:45 | YONHAP

  • thumbnail
    [전형진의 복덕방통신] 모두 화난 청약시장

    ... 자격 기준이 있습니다. 신혼특공의 경우 자녀의 유무에 따라 우선공급(75%)과 일반공급(25%) 유형이 나뉩니다. 결혼했지만 자녀가 아직 없는 이 후배는 신혼특공 일반공급에 해당합니다. 소득의 경우 세전을 기준으로 따지는데 여기서 외벌이냐 맞벌이냐가 또 다릅니다. 일반공급 유형 3인 이하 가구라면 외벌이일 땐 554만~666만원, 맞벌이일 땐 666만~722만원이 인정됩니다. 맞벌이는 소득 인정 범위가 외벌이에 비해 겨우 10% 상향되는 데 그치죠. 지난해 도시근로자 월평균소득의 ...

    한국경제 | 2020.08.18 15:35 | 전형진

  • thumbnail
    신혼부부 아니어도 '생애 첫 주택' 구매 땐 취득세 감면(종합)

    ... 주택 취득세를 감면받을 수 있도록 법을 개정했다. 이에 따라 오피스텔을 제외한 아파트, 다세대·연립 등 공동주택에 대해 신청자 본인이나 부부합산 연간 소득이 7천만원 이하면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기존에는 외벌이일 경우 소득 5천만원이 넘으면 감면을 받을 수 없었지만, 개정안은 소득 제한을 완화했다. 60㎡ 이하로 한정됐던 주택 면적 제한도 없어졌다. 구입하는 주택 가격은 기존과 동일하게 3억원(수도권은 4억원) 이하여야 한다. 다만 ...

    한국경제 | 2020.08.11 15:34 | YONHAP

  • thumbnail
    신혼부부 아니어도…생애 첫 주택 구입, 취득세 감면

    ... 갖추면 주택 취득세를 감면받을 수 있도록 법을 개정했다. 이에 따라 오피스텔을 제외한 아파트, 다세대·연립 등 공동주택에 대해 신청자 본인이나 부부합산 연간 소득이 7천만원 이하이면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기존에는 외벌이일 경우 소득 5천만원이 넘으면 감면을 받을 수 없었지만, 개정안은 소득제한을 완화했다. 60㎡ 이하로 한정됐던 주택 면적 제한도 없어졌다. 구입하는 주택 가격은 기존과 동일하게 3억원(수도권은 4억원) 이하여야 한다. 다만 ...

    한국경제TV | 2020.08.11 10: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