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0,2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게임 렉 때문에 분통터졌는데…새로운 세상을 만났다 [이수빈의 가전탐구]

    게임중독자들의 폭력성을 알아보겠다며 PC방에서 벌였던 실험은 지금도 인터넷에서 회자된다. 전원을 갑자기 차단한 뒤 한창 게임 중이었던 PC방 이용객들의 반응을 살펴본 것. 게이머들은 분노와 함께 욕설을 내뱉었지만 게임중독자들의 폭력성이라고 보기에는 실험 자체가 선을 넘었다는 반응이 많았다. 이를 두고 예능프로그램 개그콘서트에서 “미술의 폭력성을 알아보겠다”며 미대생의 작품을 찢어버리는 패러디가 등장하기도 했다. 게임을 할 때는 ...

    한국경제 | 2021.05.16 13:25 | 이수빈

  • thumbnail
    동급생 놀리고 때려 전학 징계된 초등생 소송…법원 "징계 정당"

    ... 판결했다. 울산지법 행정1부(정재우 부장판사)는 초등학교가 내린 전학 징계를 취소해달라며 학교폭력 가해 학생 측이 제기한 결과통지처분취소 청구를 기각했다고 16일 밝혔다. A 학생은 2019년 같은 학교 B 학생을 발로 차고, 욕설을 하는 등 모욕감을 줘 학교로부터 전학 징계를 받았다. A 학생 측은 신체 폭행 사실은 없었으며, 언어폭력에 대해선 인정하고 반성하고 있는데도 가장 무거운 전학 처분을 내린 것은 학교의 재량권을 일탈·남용한 것이라고 소송을 제기했다. ...

    한국경제 | 2021.05.16 07:27 | YONHAP

  • thumbnail
    [법알못] 정인이 양부 고작 5년형? 공소장 변경 가능할까

    ... 나누는 코너입니다. 사건의 구체적 사실과 정황 등에 따라 법규정 해석에 대한 이견이 있을 수 있습니다. 답변은 일반적인 경우에 대한 변호사 소견으로, 답변과 관련하여 답변 변호사나 사업자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갑질이나 각종 범죄 등으로 피해를 입었거나 고발하고픈 사연이 있다면 메일 보내주세요. 아울러 특정인에 대한 비난과 욕설 등의 댓글은 명예훼손, 모욕이 될 수 있습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16 05:08 | 이미나

  • thumbnail
    "왜 화장실 불 켜놨어"…딸에게 욕설·위협 50대 집행유예

    창원지법 형사7단독 김초하 판사는 딸에게 욕설을 퍼부으며 위협한 혐의(아동복지법 위반)로 재판에 넘겨진 A(51)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고 14일 밝혔다. A씨는 작년 6월 11일 경남 김해 자택에서 딸 B(14)양이 화장실 불을 켜놓았다는 이유로 "이 XX야. 전기세 니가 내냐. 불 꺼라"고 욕했다. 이어 B양이 말대꾸한다는 이유로 "XXX아, 조용히 해라"고 말하면서 주먹을 휘두르며 달려가 때릴 듯 위협했다. 김 판사는 ...

    한국경제 | 2021.05.15 08:01 | YONHAP

  • thumbnail
    [법알못] 새언니가 장애인을 소개해줬어요

    ... 나누는 코너입니다. 사건의 구체적 사실과 정황 등에 따라 법규정 해석에 대한 이견이 있을 수 있습니다. 답변은 일반적인 경우에 대한 변호사 소견으로, 답변과 관련하여 답변 변호사나 사업자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갑질이나 각종 범죄 등으로 피해를 입었거나 고발하고픈 사연이 있다면 메일 보내주세요. 아울러 특정인에 대한 비난과 욕설 등의 댓글은 명예훼손, 모욕이 될 수 있습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15 05:08 | 이미나

  • thumbnail
    '금쪽같은 내 새끼' 오은영, 욕설X폭행 난무했던 10살 금쪽이...60일의 대장정 결과는?

    '금쪽같은 내새끼'에서는 욕설과 폭행으로 엄마에게 근심을 안겼던 금쪽이의 두 달간 교정 결과가 드러난다. 14일 방송되는 채널A '금쪽같은 내새끼'에는 삼 남매를 키우고 있는 싱글 맘이 2주 만에 다시 출연한다. 엄마는 "금쪽이가 전보다 많이 좋아졌다"고 말해 한결 편안한 표정을 보이며 예전과는 다르게 웃으며 출연진에게 근황을 알린다. 이어진 영상에서는 금쪽 처방 후의 일상이 공개된다. 아침이 되자 엄마는 금쪽이를 깨운다. 아침마다 짜증을 냈던 ...

    스타엔 | 2021.05.14 20:12

  • thumbnail
    '선 넘은 벤츠녀' 차 빼달라는 이웃에 "촌스럽게 아침 출근"

    ...도 없느냐. 내 파출부가 여기서 일하니까 얘기해놓고 기다려라”, “촌스럽게 아침에 출근하는 사람”, “서민아파트 거지X”, “서민이라 피해의식“ 등의 욕설이 담겨 있어 충격을 주고 있다. 특히 녹취록 속 벤츠 차주는 “내 차가 뭐냐. 벤츠 아니냐. 당신이 그러니까 쏘나타를 타는 것, 서민아파트라 좀 그렇네”라는 등 모욕을 이어갔다. A씨는 해당 글을 통해 ...

    한국경제 | 2021.05.14 19:25 | 장지민

  • thumbnail
    '정인이 사건' 양모, 1심에서 무기징역

    ... 10월 13일 복부에 강한 충격을 가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장씨 측은 상습 폭행 여부는 인정했으나 사망에 이를 정도의 충격은 가하지 않았다며 살인 혐의를 줄곧 부인해왔다. 법원 밖에서는 정인양 사건에 공분하는 시민들이 몰려 오전부터 인산인해를 이뤘다. 양모가 탄 것으로 추정되는 호송차가 법원 앞으로 들어오자 일부 시민은 차를 두드리며 욕설을 하기도 했으며 선고 후엔 ‘형량이 부족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최다은 기자

    한국경제 | 2021.05.14 16:17 | 최다은

  • thumbnail
    "'정인이 양모 사형' 외치려 울산서 비행기 타고 왔어요"[현장+]

    ... 풍성하신 하나님이 필요에 맞게 채워주시리라 믿어요. 신기한 게 어젯밤 뉴스에 딱 주식이 전체적으로 떨어졌다는 뉴스 나오던데"라고 했다. 또 다른 시민도 "그동안 재판을 지켜보면 화가 많이 났다. 방청하러 들어갔다가 욕설이 나오는 것을 참지 못해 쫓겨난 분들도 많다"며 "증거가 이렇게 많이 제시됐는데 아직도 범행을 부인하고 있는 두 사람이 뻔뻔하다"고 비판했다. 현장에 모인 시민들은 선고 공판 시간이 다가올수록 격앙된 ...

    한국경제 | 2021.05.14 13:33 | 김명일

  • thumbnail
    마사회 노조 '막말 파문' 김우남 마사회장 고발

    ... "정부의 합당한 조치가 취해지지 않을 경우 끝까지 투쟁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김 회장이 취임 직후인 지난 3월 초 의원 시절 보좌관을 마사회 비서실장으로 특채하라는 지시를 거부한 인사 담당 직원에게 욕설과 폭언을 하며 채용을 강요했다는 논란이 불거지자 지난달 14일 문재인 대통령은 이와 관련한 감찰을 지시했다. 청와대는 지난 7일 감찰 결과를 발표하며 김 회장이 해당 직원뿐 아니라 다른 직원에게도 욕설과 폭언을 한 사실을 확인했다고 ...

    한국경제 | 2021.05.14 11:16 | 강진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