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7,6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37년전 사라진 아내가 나타났다…이웃 주민들 '충격'

    영국에서 37년 사라진 여성이 남편과 함께 운영했던 농장에서 시체로 발견됐다. 영국 경찰은 유력한 용의자로 남편인 데이비드 베나블스(88) 씨를 기소했다. 8일(현지시간) 현지 매체에 따르면 영국 중부에 있는 우스터셔주 캠시에 거주 중인 데이비드 베나블스 씨가 아내 브렌다 씨를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브렌다 씨는 지난 1982년 집을 나간 후 행방이 묘연했다. 영국 경찰은 그의 실종 사고를 계속해서 수사했지만 진전이 없었다. 그러나 ...

    한국경제 | 2021.06.09 01:39 | 김정호

  • thumbnail
    "국제 함정수사로 세계 각국서 조직범죄 용의자 800여 명 체포"

    미국과 유럽 등의 경찰이 암호화된 전화를 이용한 대규모 국제 함정 수사를 통해 전 세계적으로 800명이 넘는 조직범죄 관련 용의자를 체포했다고 AFP, dpa 통신 등이 8일(현지시간) 전했다. 유럽연합(EU) 경찰기구인 유로폴과 미국 연방수사국(FBI) 관계자 등은 이날 네덜란드에 있는 유로폴 본부에서 한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다. FBI가 은밀히 배치한 암호화 전화를 이용한 이번 '트로이 방패' 작전을 통해 세계 16개국 경찰은 마약 거래, ...

    한국경제 | 2021.06.08 22:14 | YONHAP

  • thumbnail
    캐나다 증오범죄로 무슬림 이민자 3代 참변

    ... 파키스탄 출신의 이슬람 교도다. 피해 가족의 유일한 생존자인 9세 소년은 크게 다쳐 입원했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 사고당시 차도에 있던 트럭은 갑자기 해당 가족을 본 후 방향을 틀어 인도로 돌진해 부딪힌 후 빠른 속도로 달아났다. 용의자인 20대 남성은 사건 현장에서 6km 떨어진 쇼핑센터에서 체포됐고, 피해자 가족과는 모르는 사이였다. 경찰 당국은 해당 사건에 대해 "피해자들이 이슬람교를 믿었기 때문에 공격의 대상이 됐다고 판단된다"고 전했다. ...

    한국경제 | 2021.06.08 15:31 | 장지민

  • thumbnail
    미국서 운전중 보복총질로 6세 아이 죽인 남녀 2명 체포

    ... 21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렌지카운티에서 운전 중에 다른 차에 총을 쏴 6세 남자아이를 죽인 혐의로 남녀 2명이 체포됐다고 CNN방송이 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캘리포니아 고속도로순찰대(CHP)는 6일 밤 살해 용의자의 신원이 마커스 앤서니 에리즈(24)와 윈 리(23)라고 발표했다. 이들은 CHP의 집중적인 추적 끝에 오렌지카운티의 자택에서 범행 16일만인 6일 검거됐다. 오렌지카운티 지방검찰은 현재 공소 사실을 구성중이며, 8일 오전까지 기소할 ...

    한국경제 | 2021.06.08 15:06 | YONHAP

  • thumbnail
    "손가락 욕했다고…" 6살 소년 살해 20대, 수배 보름 만 체포

    도로에서 있었던 사소한 시비로 여섯살 소년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한 가운데 용의자가 15일 만에 체포됐다. 6일(이하 현지 시각) 인디펜던트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최근 미국 로스앤젤레스(LA) 고속도로에서 20대 남성과 차로에서 시비를 벌이던 여성과 그의 여섯 살 아들이 총격 피해를 받았고 그로 인해 여섯 살 소년이 숨졌다. 자동차에 총격을 가한 20대 용의자 두 명은 사건 15일 만에 그들의 집에서 검거됐다. 용의자인 에리스와 리 두 사람은 ...

    한국경제 | 2021.06.08 12:31 | 장지민

  • thumbnail
    캐나다 증오범죄 충격…무슬림 3대가족 4명 트럭돌진에 피살(종합)

    경찰, '계획한 공격' 20대 용의자 잡아 조사중 "이슬람 믿어 범행표적" 테러혐의 적용 검토 트뤼도 "은밀하고 비열한 증오 멈춰야" 규탄 캐나다에서 보행로로 돌진한 픽업트럭에 치여 3대에 이르는 무슬림 일가족 4명이 숨지는 일이 발생했다. 현지 경찰은 이를 계획된 증오범죄로 보고 가해자에게 테러 혐의 적용을 검토 중이다. 로이터, AP 통신 등에 따르면 7일(현지시간) 저녁 8시 40분께 캐나다 온타리오주 런던시에서 발생한 이번 사건으로 ...

    한국경제 | 2021.06.08 08:19 | YONHAP

  • thumbnail
    캐나다 강력 증오범죄…차량돌진에 무슬림 일가족 4명 피살

    경찰, 용의자 20대 남성 잡아 조사중 "이슬람 믿는다는 이유로 공격" 계획된 범죄 정황에 테러혐의 적용 검토 캐나다에서 보행로로 돌진한 차량에 치여 무슬림 가족 4명이 숨지는 일이 발생했다. 현지 경찰은 이를 사전에 계획된 증오범죄로 보고 가해자에게 테러 혐의 적용을 검토 중이다. 영국 BBC방송은 7일(현지시간) 저녁 8시 40분께 캐나다 온타리오주 런던시에서 발생한 이번 사건으로 74세 여성, 44세 여성, 46세 남성, 15세 여성이 ...

    한국경제 | 2021.06.08 07:29 | YONHAP

  • thumbnail
    강화도 빌라 단지서 잇단 절도…용의자 5개월째 '오리무중'

    인천 강화도 신축 빌라 단지에 절도사건이 잇따라 1억원 상당의 피해가 났지만, 용의자의 행적은 5개월째 드러나지 않고 있다. 7일 인천 강화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월 15일 강화군 강화읍 신축 빌라 지상 3층 한 세대에 도둑이 들어 패물과 현금 등 7천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쳐 달아났다. 지난 3월 10일에는 인근 빌라 지상 3층 한 세대에 도둑이 들어 명품 시계 등 3천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쳤다. 경찰은 용의자가 가스 배관을 타고 올라간 뒤 ...

    한국경제 | 2021.06.07 18:04 | YONHAP

  • thumbnail
    임무 중 동료 보호하다 총 맞아 죽은 美 경찰견에 애도 물결

    올해 12살 경찰견 키트 경찰 2명과 용의자 수색하다 참변 "사자처럼 용감하게 떠났다" 미국 한 경찰견이 용의자 수색을 돕다가 총에 맞아 죽자 지역사회에서 추모 물결이 일어나고 있다. 6일(현지시간) ABC 방송, NBC보스턴 등에 따르면 사건은 지난 4일 오후 1시께 매사추세츠의 브레인트리 빌리지 아파트 단지에서 911구급대에 가정불화 관련 신고가 접수됐다. 이에 브레인트리 경찰서는 경찰관 2명과 경찰견 키트를 현장으로 보냈다. 용의자는 ...

    한국경제 | 2021.06.07 16:04 | YONHAP

  • thumbnail
    경찰청장 "이용구 사건서 책임질 일 있으면 지겠다"

    ... "(폭행 사건 당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처장으로 유력했던 이 전 차관의 폭행 사건을 청와대와 검찰·경찰이 은폐했다"며 "이런 은폐 사건은 언젠가는 드러나게 돼 있으니 진상을 밝히는 데 수사력을 모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국회 행안위 소속 국민의힘 의원들은 이날 성명에서 "청와대 민정라인에 보고됐을 가능성이 매우 높다"며 "청와대가 또 한 번 인사검증 실패로 택시 기사 폭행 용의자를 법무부 차관에 임명했던 격"이라고 비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7 15:5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