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0,1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류호정 '야'라고 부른 與의원…정의당 "사과하라"

    문정복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류호정 정의당 의원이 전날(13일) 국회에서 언쟁을 벌인 것과 관련 정의당이 사과를 요구했다. 오현주 정의당 대변인은 14일 브리핑을 통해 "어제 우리당 배진교 원내대표의 본회의 의사진행 발언 후 벌어진 언쟁과 관련해 한 말씀 드리겠다"며 "먼저 공당의 원내대표가 공식적인 의사진행 발언을 한 것에 대해 개인적으로 의견이 다를 수 있다. 그러나 발언 직후 자리에 찾아와 개인적으로 항의를 하는 것은 ...

    한국경제 | 2021.05.14 11:39 | 김명일

  • thumbnail
    박대출 "윤석열·안철수에 열린 문이 홍준표에게 왜 닫히나"

    ...ot;김종필) 연합이나, 노무현 전 대통령과 정몽준 전 의원이 단일화 했다는 사례를 예로 들면서 "정권 교체를 위해 누구 손인들 못 잡겠냐"고 반문하기도 했다. 박 의원은 "이러쿵 저러쿵 말이 많지만 우리당 대선 후보였던 분"이라며 "당연히 내년 대선 승리를 위해 귀한 자산으로 활용돼야 한다"고 했다. 이어 "이한동 전 총리께서 '큰 바다는 강물을 마다하지 않는다(해불양수, 海不讓水)'라는 ...

    한국경제 | 2021.05.13 17:59 | 이동훈

  • thumbnail
    '홍준표 복당'에 입닫은 지도부…또 폭탄돌리기?

    ... 요구해 눈길을 끌었다. 당내에서는 이날도 갑론을박이 이어졌다. 당권 주자인 홍문표 의원은 TBS 라디오에서 "반 문재인 전선에 합류할 수 있는 분들은 다 받아야 한다"고 했고, 박대출 의원도 SNS에 "이러쿵저러쿵 말이 많지만 우리당 대선후보였던 분. 당연히 내년 대선 승리를 위한 귀한 자산으로 활용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반면 김웅 의원은 MBC 라디오에서 복당 논의는 시기상조라는 입장을 고수했다. 홍 의원을 향해 "변화해야 달라진 당에서도 역할을 할 수 있다"며 ...

    한국경제 | 2021.05.13 13:06 | YONHAP

  • thumbnail
    [당대표 후보] ① 조경태 "내가 청년정치 아이돌…운동화 신고 뛴다"

    ... 신고 뛰는 대표가 되겠다"고 밝혔다. 자신이 신은 운동화를 들어 보인 조 의원은 이날 연합뉴스 인터뷰에서 "저는 청년 정치인의 원조"라며 이같이 말했다. 당내 최다선인 조 의원(부산 사하을)은 2004년 17대 총선에서 열린우리당 소속으로 당선된 뒤 내리 5선을 했다. 20대 총선부터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으로 당적을 바꿔 활동했다. 36세에 국회에 입성해 18년 차 여의도 생활이다. 다음은 조 의원과의 일문일답. -- 운동화는 어떤 의미인가. ▲ 재선부터 ...

    한국경제 | 2021.05.12 06:10 | YONHAP

  • thumbnail
    홍준표 "尹에 입당 애걸, 安엔 합당 추진하면서…억울하게 쫓겨나"

    ... 정당 가입의 자유를 막는 것은 민주 정당이 아니다"면서 "김기현 직무대행께서 복당 청문회장이라도 마련해 주면 당당히 나가 그간의 일부 오해를 설명할 용의도 있다"고 말했다. 홍 의원은 또 "우리당 출신 두 대통령을 정치수사로 구속한 사람에게도 입당을 애걸하고,다른당 대표인 안철수에게도 합당을 추진하는 마당에 같은당 식구였던 막장공천의 희생자 복당을 막는 것은 정치적 도의가 아니다"고 거듭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기현 ...

    한국경제 | 2021.05.11 20:33 | 이보배

  • thumbnail
    조경태,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로펌정당 되지 말아야"

    ... 않는다"며 "말로만 하는 쇄신은 누구나 할 수 있다. 행동을 보이고 관철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에 대해서는 "그분은 비례로만 5선을 했고 저는 민주당에서 3선, 국민의힘에서 재선했다"며 "(향후에 당내에서) 그분이 특별히 역할 할 게 있겠나"라고 했다. '도로 영남당' 논란에는 "우리당이 영남을 버려야 하나"라고 반문하면서 "영남은 자산이다. 그런 말을 하는 분들은 당에 있을 자격이 없다"고 비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1 12:16 | YONHAP

  • thumbnail
    김기현 "문대통령과 여당의 오기정치, 열린우리당 기시감"

    ... 더불어민주당에 대해서도 "청와대의 여의도 출장소로 전락했다"며 "대통령의 독선과 아집에 대해 합리적 견제와 균형 역할은커녕 청와대 눈치나 보면서 국회의원으로서 기본책임조차 내팽개칠 태세"라고 비판했다. 이어 "노무현 정권 시절 국가보안법 폐지 등 4대 법률 폐지, 언론과의 전쟁 등 독선적이고 무리한 정책을 잇달아 추진하다가 결국 몰락의 길을 자초했다"며 "지금 문 대통령이 벌이는 행태를 보면 열린우리당의 기시감이 들 정도"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1 10:15 | YONHAP

  • thumbnail
    '당대표 도전' 김웅 "윤석열, 대의명분에 움직여" 영입 자신감

    ... 쌓기 아니냐는 말도 많이 나오는 것 같은데 사심 없이 당대표 역할 하고 정치적 각오 보여드리기 위해서는 자기희생이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이어 "정치적 자산은 송파갑 지역구기 때문에 그걸 내려놓는 모습 보여야 우리당 변화된 모습 청년들에게 약속 지키는 모습 납득시킬 수 있다"고 부연했다. 아울러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의 정치적 조언과 관련해서는 "다른 당권 주자들과 세게 붙어라라고 조언해줬다"며 "'훌륭한 ...

    한국경제 | 2021.05.10 17:25 | 이미나

  • thumbnail
    '송영길호' 민주당, 정책위의장에 3선 박완주 임명

    ... 1966년생으로 충남 천안중앙고와 성균관대 한국철학과를 졸업했다. 성균관대 재학 중엔 부총학생회장으로 활동하는 등 당내 대표적인 ‘86그룹’ 인사로 분류된다. 이후 노동운동을 하다가 2004년 이기우 전 열린우리당 의원 보좌관으로 정계에 입문했다. 2012년 19대 총선에서 민주통합당 후보로 천안을에서 처음 당선된 뒤 내리 3선에 성공했다. 민주당에서는 원내수석부대표와 수석대변인,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간사, 최고위원 등을 지냈다. ...

    한국경제 | 2021.05.07 14:39 | 오형주

  • thumbnail
    안철수 "文, 장관 후보자 지명 철회 부끄러운 일 아냐"

    ... 있는 국회 법제사법위원장 자리와 관련해선 "법사위원장을 비롯한 야당 몫 국회 상임위원장을 돌려줘 일방적으로 파괴한 국회 관행을 정상화시켜야 한다"며 "과거 총선 승리에 취해 기고만장하다가 실패했던 열린우리당의 전철을 밟고 있는 게 아닌지 돌아봐야 한다"고 지적했다. 문 대통령이 자신에 대한 모욕죄 사건 고소를 취하한 것에 대해 "늦었지만 잘한 처사이다. 야당과 싸우는 대통령은 못난 대통령이고, 언론과 싸우는 대통령은 ...

    한국경제 | 2021.05.06 10:35 | 조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