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81-490 / 6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大도약! 2010] 지구촌 남녀노소가 日만화에 푹 빠진 이유는… "재미있으니까"

    ... 만화비평가 김남훈씨는 만화의 질 문제와 창작자들의 수익성 문제를 지적했다.그는 “만화를 사서 보는 일본이나 유럽과 달리 우리나라에는 '만화는 빌려보거나 공짜로 보는 것'이란 인식이 확고하게 자리잡힌 게 문제”라고 지적했다. 김씨는 또 “보통 ... 자원을 투자하는 것으로도 유명하다.주간 만화잡지인 '모닝'에는 편집자만 50명이 넘는다.국내 만화잡지인 '찬스'나 '챔프'의 편집자가 5명 내외인 것에 비하면 10배가 넘는다. 업계 관계자는 “일본에서는 한 만화당 5명 정도의 편집자가 ...

    한국경제 | 2010.01.04 00:00

  • thumbnail
    크리스마스 아닙니다, 금요일 특집 편성표입니다

    ... 낮 1시 25분 EBS 25일 오전 10시 투니버스 24일 저녁 7시 25일 오전 9시, 저녁 6시 챔프 25일 저녁 6시 25일 저녁 8시 카툰 네트워크 24일 오후 4시~7시 24일 저녁 7시~11시 30분 ... J 25일 오후 3시 QTV 24일 밤 9시 '엄마의 약속' '늦둥이 대작전' 25일 밤 9시 '울보 엄마' '우리 신비' 글. 최지은 five@10asia.co.kr 편집. 이지혜 seven@10asia.co.kr

    텐아시아 | 2009.12.22 16:07 | 편집국

  • US아마골프 챔프 안병훈 "양용은 덕에 우승"

    ... 털사의 서던힐스 골프장(파70.7천93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결승에서 벤 마틴(미국)을 무려 7홀 차로 꺾은 안병훈은 연합뉴스와 전화 인터뷰에서 "양용은이 PGA 챔피언십을 제패한 뒤 한국 사람이나 아시아인 입장에서 '우리도 할 수 있다'는 생각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세기의 탁구 커플'인 안재형(44)-자오즈민(46)의 외아들인 안병훈은 이날 오전 18홀 경기에서 양용은이 PGA 챔피언십 최종 라운드에서 입었던 것과 같은 흰색 골프복을 입고 ...

    연합뉴스 | 2009.08.31 00:00

  • [PGA] 아시아 브랜드 양용은, 특급대우로 격상

    ... 무대인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우승을 다투는 시대가 왔다"고 말한 적이 있다. 최경주는 "내가 아니더라도 우리 후배들이 메이저대회를 제패할 날이 곧 올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그의 예언이 석달도 되지 않아 적중했다. `바람의 ... 우승자는 10만달러 정도의 초청료를 받는다. 하지만 메이저대회 우승자라면 얘기는 달라진다. 골프계에서는 메이저 챔프가 받는 대회 초청료는 최소한 30만달러라고 알려져 있다. 더욱이 아시아 최초의 메이저 챔피언 양용은에게는 11월 ...

    연합뉴스 | 2009.08.17 00:00

  • 도깨비 같은 콘텐츠 산업

    1998년 봄. 우리나라가 국제통화기금(IMF)으로부터 구제금융을 받았던 겨울이 지나고 그 다음 해였던 그 봄. 꽃은 피었지만 몹시 씁쓸했던 어느 봄날, 임원회의에서 난 두 가지 새로운 사업을 제안했다. 하나는 출판 종 수를 두 ... 나갔다. 예상치보다 50배 이상 많은 것이다. 이렇게 많이 팔릴 것이라고 생각한 사람은 아무도 없었을 것이다. '챔프'란 잡지를 창간할 때 인기 작가들을 모두 전속 계약해 다른 잡지에 기고할 수 없게 했던 라이벌 회사 때문에 난 눈물을 ...

    한경Business | 2009.07.29 09:56

  • 2009년 7월 25일

    챔프 토 밤 10시 얼마 전 '무릎 팍 도사'에 출연했던 안철수는 영혼을 남기는 사업에 대해 이야기했지만 사실 오너가 누구인가에 따라 경영 방침이 확 바뀌는 기업 문화에서 모두 안철수 연구소와 같은 길을 걷기란 쉽지 않은 일이다. ... 유효하다. MBC 일 오후 5시 20분 '몰래 카메라'라는 브랜드를 만들어냈다. 의 산파 역할을 했다. '우리 결혼했어요'로 매주 논란의 중심이 된 적도 있다. 이야기다. 은 MBC의 대표적인 장수 예능 프로그램이지만 그 ...

    텐아시아 | 2009.07.25 01:00 | 편집국

  • 오닐 그림자 벗고 LA 우승 이끈 MVP 코비

    ... 정상에 올랐던 터라 우승이 그리 급하지 않았던 것처럼 보일 수도 있다. 그러나 세 시즌 연속 우승을 석권하는 동안 챔프전 MVP는 모두 '공룡 센터' 샤킬 오닐에게 돌아가는 바람에 자존심에 적지 않은 상처를 입었던 것이 사실이다. ... 시작으로 29-31-32-30 점을 차례로 넣어 평균 득점이 무려 32.4점이나 됐다. 브라이어트는 "지난해 챔프전을 통해 많은 것을 배웠고 우리는 다시 돌아왔다. 서로 희생하며 오랜 시간을 준비해왔다. 이 모든 것이 꿈만 ...

    연합뉴스 | 2009.06.15 00:00

  • [프로농구] 삼성, 적지서 '먼저 1승'

    ... 연속 챔피언에 올랐다. 1차전 승패가 어느 때보다 중요한 단기전에서 삼성은 첫 단추를 쉽게 끼워 통산 3번째 챔프전 우승 가능성을 높였다. 삼성은 또 지난 시즌 4강 플레이오프에서 3승을 거뒀던 KCC를 상대로 올 시즌 챔피언결정전 ... 플레이오프 때 거둔 성적보다 약간 저조한 14점을 올리고 8리바운드를 잡아냈다. 안준호 삼성 감독은 "전반에 우리 선수들이 마음이 급해 14점 차까지 끌려 다녔는데 노련하게 차분하게 하라고 주문한 게 주효했다. 이상민과 강혁, ...

    연합뉴스 | 2009.04.18 00:00

  • '최강'에서 '꼴찌' 전락한 여자농구 우리은행

    ... 37승3패를 기록한 신한은행을 상대로 한 4강전에서도 비록 3패로 물러났지만 매 경기 선전을 펼쳐 다음 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높여놨다. 신세계와 같은 팀이 또 있다. 바로 춘천 우리은행이다. 상업은행 시절이던 1958년 창단해 국내 최초의 여자농구팀이라는 자부심이 남다른 우리은행은 2003년 겨울리그 통합우승을 시작으로 2003년 여름리그 챔피언전 우승 등 챔프전 정상에 네 차례나 오르며 2000년대 최강자로 자리 잡았다. '최고 용병'으로 이름을 ...

    연합뉴스 | 2009.03.14 00:00

  • [리포트] 역대 1호 펀드 성적은

    ... 출시된 역대 1호 펀드들의 1년 수익률을 같은 유형의 평균 수익률과 비교해 봤습니다. 성과는 제각각이었습니다. 우리CS운용의 월드챔프파생상품과 미래에셋맵스의 아시아퍼시픽부동산공모 펀드의 경우 유형 평균보다 월등히 높은 수익률을 올렸습니다. ... 펀드도 수익률은 해외 주식형 평균에 그쳤지만 베트남증시의 낙폭과 비교했을 때 20%이상 선전했습니다. 이에 반해 우리CS commodity인덱스펀드와 미래에셋 인디펜더스, 한국투신의 삼성그룹주펀드와 삼성 코덱스200상장지수펀드 등은 ...

    한국경제TV | 2009.02.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