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5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침] 스포츠(여자농구 챔피언결정전 '끝까지 간다'…)

    ... 승리하며 2승 2패로 균형을 맞췄다. 반면 삼성생명은 정규리그를 4위로 마친 뒤 플레이오프에서 1위 팀 아산 우리은행을 따돌리고, 챔프전에서도 초반 2연승을 거두며 포스트시즌 내내 돌풍을 일으켰으나 다 잡은 트로피를 내줄 위기에 ... 갈릴 최종 5차전은 15일 오후 7시부터 용인체육관에서 열린다. KB는 2018-2019시즌 이후 통산 두 번째 챔프전 우승을 노리고, 삼성생명은 2006년 여름리그 이후 15년 만이자 통산 6번째 챔프전 정상에 도전한다. KB가 ...

    한국경제 | 2021.03.13 22:14 | YONHAP

  • thumbnail
    '이제는 원점' KB 안덕수 감독 "5차전 죽기 살기로 임할 것"

    ... 불태웠다. 안 감독은 13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린 챔피언결정전 4차전 홈 경기를 마치고 기자회견에서 "여기까지 왔으니 우리도 상대도 물러설 곳이 없다"며 "어떤 힘을 발휘해서라도 끝까지 싸우겠다"고 말했다. 1·2차전을 내줬던 KB는 ... 없었다"며 "제 실수를 선수들이 만회해 감사하다"고 전했다. 반면 정규리그 4위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해 1위 팀 아산 우리은행을 격파한 데 이어 챔프전에서도 돌풍을 일으켰으나 2연패로 기세가 꺾인 삼성생명의 임근배 감독은 "두 팀 다 좋은 ...

    한국경제 | 2021.03.13 21:21 | YONHAP

  • thumbnail
    여자농구 챔피언결정전 '끝까지 간다'…KB, 2연패 뒤 2연승

    ... 승리하며 2승 2패로 균형을 맞췄다. 반면 삼성생명은 정규리그를 4위로 마친 뒤 플레이오프에서 1위 팀 아산 우리은행을 따돌리고, 챔프전에서도 초반 2연승을 거두며 포스트시즌 내내 돌풍을 일으켰으나 다 잡은 트로피를 내줄 위기에 ... 갈릴 최종 5차전은 15일 오후 7시부터 용인체육관에서 열린다. KB는 2018-2019시즌 이후 통산 두 번째 챔프전 우승을 노리고, 삼성생명은 2006년 여름리그 이후 15년 만이자 통산 6번째 챔프전 정상에 도전한다. KB가 ...

    한국경제 | 2021.03.13 20:36 | YONHAP

  • thumbnail
    한 계단씩 올라선 차상현 GS 감독 "구단 첫 통합우승 도전"

    GS칼텍스, 정규리그 1위 차지하며 챔프전 직행 "함께 고민한 주축 선수들, 엄청나게 성장한 웜업존 선수들 모두 고맙다" 차상현(47)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뒤, GS칼텍스는 한 계단씩 위로 올라섰다. 2020-2021시즌 ... 등 주축 선수들이 정말 잘해줬고, 웜업존에 있던 선수들도 의욕을 잃지 않고 열심히 훈련해 크게 성장했다. 정말 우리 팀 구성원 모두에게 감사 인사를 하고 싶다"고 했다. 하지만 차 감독은 "오늘까지만 기뻐하고 챔피언결정전을 준비하겠다"고 ...

    한국경제 | 2021.03.13 17:59 | YONHAP

  • thumbnail
    박지수 "우리 홈에서 축포는 절대" [청주:생생톡]

    [엑스포츠뉴스 청주, 김현세 기자] `우리 홈에서 상대가 축포 터뜨리는 모습은 보고 싶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한 발 더 뛰려 했습니다.` 청주 KB스타즈 박지수는 11일 청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 3차전을 찾은 홈 팬에게 정규리그 MVP, 7관왕 상금으로 커피를 선물했는데, 이와 관련해서는 `사실 준비할 때가 챔프전 1차전 이전이었다. 3차전에서 커피 마시며 팬 분들과 우승하면 좋겠다고 생각해 준비했는데, 힘든 상황에 드리게 ...

    한국경제 | 2021.03.11 22:08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이틀 전 실책 8개 심성영, 25점 맹활약 "한숨도 못 잤어요"

    챔프전 3차전에는 실책 없이 3점슛 5방 등 고비마다 '펄펄' "숙소에 가서 눈만 감으면 용인이 되는 거예요. 잠을 한숨도 못 잤어요. " 여자프로농구 청주 KB 가드 심성영(29)이 이틀 전 기억을 떠올렸다. 심성영은 ... "그래도 체력은 제가 이겨내야 할 부분"이라고 4차전 이후 활약도 예고했다. 심성영은 "오늘 이겼지만 여전히 우리가 유리한 상황은 아니다"라며 "4차전도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선수들끼리 똘똘 뭉쳐서 좋은 경기를 하겠다"고 다짐했다. ...

    한국경제 | 2021.03.11 21:59 | YONHAP

  • thumbnail
    '0% 확률'에 도전하는 삼성생명·KB…새 기록의 주인공은?

    '4위의 반란' 삼성생명 vs '2연패 뒤 3연승 도전' KB 챔프전 3차전, 11일 오후 7시 청주체육관서 개최 어느 팀이 우승하든, 여자프로농구에 새 기록을 남긴다. '이변의 주인공' 정규리그 4위 용인 삼성생명과 대역전극을 ... 벼랑 끝에 몰린 KB 역시 0%의 확률과 싸운다. 올 시즌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혔던 KB는 정규리그 1위를 우리은행에 내줬고, 챔프전에서도 2연패를 당해 삼성생명에 우승을 내줄 위기에 처했다. KB가 챔프전에서 왕좌에 오르려면 ...

    한국경제 | 2021.03.10 10:32 | YONHAP

  • thumbnail
    "어린 선수에게 부담 주기 싫었다"…삼성생명 이변 이끈 언니들

    ... 더하면 여자프로농구 사상 최초 정규리그 4위 팀의 챔피언결정전 우승, 정규리그 승률 5할 미만(14승 16패) 팀의 챔프전 우승을 기록하게 된다. 이날 24살의 윤예빈이 21득점을 올리며 맹활약하는 등 삼성생명에서는 베테랑 김보미와 ... 될 수도 있다는 생각에 온 힘을 쏟아부었다는 김보미는 "너무 힘들다. 하지만 나만 힘들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우리 팀도 KB도 분명 힘들 거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이제 정신력 싸움인 것 같다. 정신이 신체를 지배하는 3차전이 ...

    한국경제 | 2021.03.09 23:01 | YONHAP

  • thumbnail
    삼성생명의 포스트시즌 반란…남녀 프로농구 역대 '업셋' 사례는

    ... 3승제) 1차전에서 2위 청주 KB를 76-71로 물리쳤다. 플레이오프(3전 2승제)에서 정규리그 1위 아산 우리은행을 2승 1패로 따돌린 삼성생명은 챔피언결정전에서도 첫판을 먼저 잡으며 여자프로농구 사상 최초의 정규리그 4위 ... '업셋'을 완성했다. 챔피언결정전 기준으로 역대 최다 경기 차이 '업셋' 기록은 여자의 경우 2003년 여름리그 3위 우리은행(12승 8패)이 1위 삼성생명(16승 4패)을 3승 1패로 꺾을 당시의 4경기 차다. 남자 프로농구 챔프전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3.08 06:57 | YONHAP

  • thumbnail
    기선제압 임근배 삼성생명 감독 "선수들 고맙고, 더 할 말 없다"

    플레이오프에서 정규리그 1위 아산 우리은행을 2승 1패로 따돌린 4위 팀 용인 삼성생명 임근배 감독이 챔피언결정전 1차전 승리 후 "열심히 뛰어준 선수들에게 고맙고, 더 이상 할 말이 없다"고 선수들에게 공을 돌렸다. 삼성생명은 ... 다음이 없는 챔피언결정전이기 때문에 김한별, 배혜윤의 기용 시간은 2차전 이후에도 계속 쏟아부을 수밖에 없다. 챔프전 첫 승이라고 하지만 이러고 지면 의미가 없게 되기 때문에 남은 경기도 잘 준비하겠다. ◇ 안덕수 KB 감독= ...

    한국경제 | 2021.03.07 16:2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