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921-4930 / 5,1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검찰, 우병우 '처가부동산 매매 의혹' 보도 수사 착수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 담당 우병우(49) 청와대 민정수석이 진경준(구속·49) 검사장의 주선으로 넥슨에 1천억원대 처가 부동산을 매매한 의혹을 보도한 언론사를 고소한 것과 관련, 검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검찰은 해당 기사가 자신의 명예를 훼손했다며 우 수석이 조선일보 등을 상대로 제기한 형사 고소를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심우정 부장검사)에 19일 배당했다고 밝혔다. 형사1부는 명예훼손 사건 전담부서다. 우 수석은 "부동산은 ...

    연합뉴스 | 2016.07.19 14:46

  • 靑 "대통령 겨냥했다" 판단…각종 의혹에 단호대응

    안보ㆍ경제 위기 부각하며 우병우·사드 공세 선긋기 우병우, 각종 의혹에 '찌라시' 반박하며 잇단 법적대응 청와대가 잇따르는 의혹 제기에 대해 단호한 대응 태세를 보이고 있어 주목된다.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의 경북 성주 배치를 둘러싼 각종 논란이 이른바 '총리 감금' 사태로 비화한 데 이어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에 대한 언론의 각종 의혹 제기가 쏟아져 나오는 상황에서 "국정 ...

    연합뉴스 | 2016.07.19 11:39

  • 투기자본감시센터, '처가부동산 매매 의혹' 우병우 검찰고발

    시민단체가 진경준(구속·49) 검사장의 도움으로 넥슨에 1000억원대 처가 부동산을 매매한게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된 우병우(49) 청와대 민정수석을 검찰에 고발했다. 진 검사장의 '넥슨 주식 대박' 의혹을 고발했던 투기자본감시센터는 19일 우 수석과 황교안 국무총리, 넥슨 창업주 김정주 NXC 회장, 서 민 전 넥슨코리아 대표이사에 대한 고발장을 서울중앙지검에 제출한다고 밝혔다. 센터는 전날 조선일보가 보도한 우 수석 ...

    한국경제 | 2016.07.19 10:54

  • 시민단체, '처가부동산 매매 의혹' 우병우 검찰고발

    시민단체가 진경준(구속·49) 검사장의 도움으로 넥슨에 1천억원대 처가 부동산을 매매한게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된 우병우(49) 청와대 민정수석을 검찰에 고발했다. 진 검사장의 '넥슨 주식 대박' 의혹을 고발했던 투기자본감시센터는 19일 우 수석과 황교안 국무총리, 넥슨 창업주 김정주 NXC 회장, 서 민 전 넥슨코리아 대표이사에 대한 고발장을 서울중앙지검에 제출한다고 밝혔다. 센터는 전날 조선일보가 보도한 우 수석 처가의 ...

    연합뉴스 | 2016.07.19 10:08

  • thumbnail
    野, '우병우 의혹' 총공세…靑 "사실무근, 정치공세 자제해야"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 등 야권이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을 둘러싼 의혹과 관련해 해임을 요구하는 등 파상공세를 펼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원내대표는 19일 우병우 민정수석 처가의 부동산 매매를 둘러싼 의혹과 관련해 "즉각 민정수석을 해임하고 조사를 진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우 수석 관련 의혹이 집중 보도되고 있는데, 민정수석이 현직에 있으면 조사하기가 어렵다"며 ...

    한국경제 | 2016.07.19 09:57

  •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 해임하고 조사 진행해야"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원내대표 주장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원내대표는 19일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을 둘러싼 의혹과 관련해 "즉각 민정수석을 해임하고 조사를 진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우상호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우 수석 관련 의혹이 집중 보도되고 있는데, 민정수석이 현직에 있으면 조사하기가 어렵다"고 말했다.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이 문제는 정권의 최고 핵심 실세와 관련된 문제인 만큼 상당히 심각하다" ...

    한국경제 | 2016.07.19 09:48

  •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 "정운호 전 네이처 리퍼블릭 대표 변론 의혹, 100% 허위 보도"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은 19일 자신이 정운호 전 네이처 리퍼블릭 대표를 정식 수임계도 내지 않은 채 변론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경향신문 보도와 관련해 "100% 허위보도다. 찌라시 수준의 소설같은 이야기"라며 "언론중재위원회 제소와 민·형사 소송제기 등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우병우 수석은 이날 의혹보도 관련 입장문을 배포해 "정운호와 (법조브로커인) 이민희라는 사람은 단 한 번도 ...

    한국경제 | 2016.07.19 09:23

  • 우병우 "정운호 '몰래 변론' 의혹은 찌라시 수준 소설"

    경향신문 의혹 제기에 반박문…"정운호ㆍ이민희 전혀 알지 못하는 사람들" 경향신문 상대로 명예훼손죄 고소·손해배상 청구 소송 제기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은 19일 자신이 정운호 전 네이처 리퍼블릭 대표를 정식 수임계도 내지 않은 채 변론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경향신문 보도와 관련해 "100% 허위보도다. 찌라시 수준의 소설같은 이야기"라고 밝혔다. 우 수석은 이날 의혹보도 관련 입장문을 ...

    연합뉴스 | 2016.07.19 09:06

  • 靑 "안보·경제 위기에 국정 흔들기 자제돼야"

    청와대는 우병우 민정수석을 둘러싼 의혹 보도에 대해 "근거없이 의혹을 부풀리는 것은 무책임하고 국민 단합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지적했습니다.청와대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오늘 새벽에도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했는데 이런 안보위기와 경제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박 대통령과 정부는 총력을 다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일방적인 정치공세나 국정흔들기는 자제돼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그러면서 "지금은 국론을 결집하고 어려운 위기를 타개하기 위해 협력하고 단합해야 ...

    한국경제TV | 2016.07.19 09:04

  • 靑 "우병우, 정운호 무료변론 의혹 사실무근"

    청와대는 19일 일부 언론이 우병우 수석을 상대로 제기한 '정운호 전 네이처 리퍼블릭 대표 무료 변론 의혹' 보도에 대해 "(우 수석은) 전혀 사실무근이고 명백한 허위보도라고 한다"며 "바로 입장을 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북한의 미사일 발사 등 안보 위기와 경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대통령과 정부가 총력을 다하고 있는 상황에서 일방적인 정치공세나 국정흔들기는 자제돼야 한다고 본다"고 ...

    한국경제 | 2016.07.19 0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