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41,3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의리로 뭉친 BC카드·장하나의 '10년 동행'

    ... BC카드는 ‘최고 대우’를 약속하며 선수의 꿈을 지원했다. 장하나는 LPGA투어의 살인적인 일정 속에서도 시간을 내 2015년부터 열린 BC카드·한경레이디스컵에 빠짐없이 참가하며 자리를 빛냈다. 당시 우승까지 차지했다. 첫 대회를 포함해 올해까지 7년 동안 한 해도 거르지 않고 출전하고 있다. 국내 카드 회사 중 유일하게 프로골프단을 운영하는 BC카드는 앞으로도 골프를 통한 공격적인 마케팅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BC카드 골프단은 KLPGA투어에서 ...

    한국경제 | 2021.06.24 17:45 | 조희찬

  • thumbnail
    '1001라운드 대기록' 홍란 "이만득 회장께서 35세까지 뛰라 했죠"

    ... 트레이닝을 이어오고 있다. 평소에도 정해진 스케줄에 따라 규칙적인 생활을 유지한다. 홍란은 지금의 자신을 있게 한 대회로 2014년 메트라이프한국경제 KLPGA 챔피언십을 꼽았다. 내내 1등을 달리다가 연장전에서 백규정(26)에게 우승을 내줬던 안타까운 대회다. “메이저대회여서 우승하면 4년 시드권을 얻을 수 있었어요. 당시 20대 후반이어서 그 혜택에 욕심이 났고 아쉬움이 더 컸죠. 하지만 그때 우승을 놓쳤기에 시드를 연장하기 위해 매 대회를 열심히 치르는 ...

    한국경제 | 2021.06.24 17:44 | 조수영

  • thumbnail
    '포천의 딸 '서연정 "고향서 생애 첫 우승 하고 싶어요"

    ... 한다. 그는 “아버지가 이곳에서 고등학교(포천고)까지 졸업했다”며 “아버지 친구분 응원에 보답하기 위해 끝까지 힘내겠다”고 강조했다. 이번이 통산 194번째 출전한 대회인 서연정은 준우승 세 차례 등 5위 이내 입상이 열 번에 이른다. 서연정은 “오늘은 롱홀에서 웨지샷이 좋아서 버디 찬스를 많이 만들 수 있었다”며 “고대하는 생애 첫 우승을 기왕이면 이곳 포천힐스CC에서 할 수 있다면 ...

    한국경제 | 2021.06.24 17:42 | 박상용

  • thumbnail
    '행운의 언덕' 무명선수 돌풍…손주희, 4언더 무결점 플레이

    ... 선두 그룹을 형성하며 ‘신인 돌풍’ 대열에 합류했다. 10번홀(파5)에서 출발한 그는 전반에 1타를 줄이는 데 그쳤으나 후반 4번홀(파3)과 5번홀(파4)에서 연속 버디, 7번홀(파4)에서 버디를 잡아 단숨에 우승 후보로 도약했다. 디펜딩 챔피언 김지영, 2연패 청신호 디펜딩 챔피언 김지영(25)도 막판 스퍼트를 내며 대회 2연패에 청신호를 켰다. 버디 2개와 보기 1개로 1타를 줄인 뒤 전반을 마친 김지영은 13번홀(파5)과 마지막...

    한국경제 | 2021.06.24 17:41 | 조희찬

  • thumbnail
    춤과 연기는 비슷해…'몸이냐, 언어냐' 표현의 차이일 뿐

    ... 얼굴을 잘 아는 사람들이라면 고개를 끄덕였을 것 같다. 래리 강을 연기한 배우는 국내 대표 현대무용가이자 안무가인 김설진(40·사진). 2014년 방송된 엠넷의 댄스 오디션 프로그램 ‘댄싱 9’ 시즌2의 우승자다. 김설진의 ‘부캐’(주요 캐릭터 이외의 다른 캐릭터)는 이뿐 아니다. 2019년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엔 ‘푸른 거미’ 역으로 출연했다. 지난해 12월 ...

    한국경제 | 2021.06.24 17:07 | 김희경

  • thumbnail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21] '1000라운드 대기록' 넘었다…한국 여자골프 새역사 쓰는 홍란

    ... 일을 오늘로 가져올 지언정 오늘 일을 내일로 미루지는 않는 스타일"이라며 웃었다. 홍란은 지금의 자신을 있게한 대회로 2014년 메트라이프한국경제 KLPGA 챔피언십을 꼽았다. 내내 1등을 달리다가 연장전에서 백규정에게 우승을 내어주었던 안타까운 대회다. "메이저대회여서 우승하면 4년 시드권을 얻을 수 있었어요. 당시 20대 후반이어서 그 혜택을 더 욕심났고 아쉬움이 더 컸죠. 하지만 그때 우승을 놓쳤기에 시드를 연장하기 위해 매 대회를 열심히 치르는 ...

    한국경제 | 2021.06.24 16:05 | 조수영

  • thumbnail
    오순영의 AI 티키타카 <1> 우리가 인공지능에 기대하는 것

    1967년 체스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2011년 IBM 슈퍼컴 왓슨과의 퀴즈 대결, 장기 대결 등이 이어졌다. 2011년 IBM 슈퍼컴 왓슨과 퀴즈 챔피언 켄 제닝스, 브래드 루터와의 대결은 왓슨의 우승으로 끝났다. 그리고 2016년 3월. 드디어 대한민국 국민의 머릿속에 ‘인공지능’, ‘알파고’를 심어 넣는 빅 이벤트가 등장한다. 구글 딥마인드의 인공지능 바둑 프로그램과 이세돌 9단의 대국이다. 서울에서 ...

    한국경제 | 2021.06.23 23:49 | 오춘호

  • thumbnail
    스타벅스 '장애인 바리스타' 우승한 김동민 씨 "나에게 커피는 세상과 通하는 언어"

    ... 일이라고 생각해 누구보다 맛있는 커피를 만들기 위해 끝없이 노력했다”고 강조했다. 이런 노력 끝에 김 수퍼바이저는 23일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연 ‘2021년 장애인 바리스타 챔피언십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음료 품질과 숙련도, 고객 서비스, 라테 아트 등에서 동료 장애인 파트너와 실력을 겨룬 끝에 모든 항목에서 높은 평가를 받으며 1위에 올랐다. 김 수퍼바이저는 커피를 ‘자신만의 언어’라고 표현했다. ...

    한국경제 | 2021.06.23 18:44 | 박종관

  • thumbnail
    비씨퀸 장하나·디펜딩 챔프 김지영·상금 2위 박현경…'슈퍼매치' 펼친다

    ...;가 한데 모였다. 상금랭킹 2위 박현경(21)과 3위 장하나(29), 이 대회의 디펜딩 챔피언이자 상금 8위인 김지영(25)이다. 개성이 뚜렷한 세 선수의 경기는 1라운드부터 수많은 하이라이트를 만들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우승 후보 1순위로 꼽히는 장하나는 빈틈없는 ‘올라운드형’ 플레이어다. 평균 드라이브 비거리는 250.80야드로 19위다. 컨트롤 샷을 구사하기 때문에 필요할 땐 언제든 비거리를 더 낼 수 있는 선수다. 끊어치는 아이언 샷도 정교하다. ...

    한국경제 | 2021.06.23 18:21 | 조희찬

  • thumbnail
    올림픽 2연패 'K자매' 적수 될 美·태국 막차 선수는

    ... 개막전 다이아몬드리조트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 3라운드에서 11언더파를 몰아치며 ‘꿈의 스코어’ 60타를 일군 주인공이다. 유잉은 지난해 10월 드라이브 온 챔피언십, 지난달 뱅크 오브 호프 매치 플레이에서 우승하는 등 7개월 새 2승을 따내며 기세를 올리고 있다. 올 들어 LPGA 무대에서 상위권을 휩쓸고 있는 태국도 만만찮은 상대가 될 전망이다. 장타로 무장한 신인 패티 타바타나낏(21)이 랭킹 12위로 출전이 확정된 가운데 에리야 쭈...

    한국경제 | 2021.06.23 18:13 | 조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