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3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임기 9일 남은 트럼프에 "내란선동" 탄핵안 발의…13일 표결할듯(종합2보)

    ... 탄핵소추안을 표결에 부칠 전망이다. 오는 20일까지 임기를 불과 9일 남겨둔 트럼프 대통령은 2019년 말 '우크라이나 스캔들'에 이어 재임중 하원에서 두 번의 탄핵소추안이 가결된 첫 대통령이라는 불명예를 안을 공산이 크다. 다만 ... 222명 중 최소 214명이 서명했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소추안에는 지난 6일 5명의 사망자를 낸 의회 난동 사태와 관련해 트럼프 대통령이 내란을 선동했다는 혐의가 적시됐다. 트럼프 대통령이 시위대 앞 연설에서 부정선거를 주장하며 ...

    한국경제 | 2021.01.12 06:39 | YONHAP

  • thumbnail
    [속보]"내란선동"…美 민주, 트럼프 탄핵안 발의

    미국 민주당이 11일(현지시간) 하원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탄핵안을 발의했다. 탄핵 사유로는 '내란 선동' 혐의를 제시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6일 지지자들의 의회 난입사태를 선동했다는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탄핵안이 발의된건 2019년 '우크라이나 스캔들(미 대선에 외국정부의 개입 유도 의혹)'에 이어 두번째다. 민주당이 발의한 탄핵안은 모두 4쪽이다. 탄핵안엔 트럼프 대통령이 6일 백악관 인근 엘립스공원 ...

    한국경제 | 2021.01.12 05:39 | 주용석

  • thumbnail
    미 대통령 탄핵 수난사…닉슨 자진사퇴·3명은 상원서 살아나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1일(현지시간) 임기를 불과 9일 남겨두고 또다시 탄핵 심판대에 섰다. 2019년 '우크라이나 스캔들'로 하원의 탄핵소추안 가결 후 상원 부결이란 불명예를 안은 데 이어 이번에는 시위대의 의회 난동 사태를 ... 넘겼지만, 이듬해 2월 상원 표결에서는 두 혐의 모두 가결정족수(67표) 미달로 부결됐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스캔들'에 발목이 잡혔다. 우크라이나 스캔들은 트럼프 대통령이 2019년 7월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통화 때 ...

    한국경제 | 2021.01.12 05:26 | YONHAP

  • thumbnail
    짐 싸는데 탄핵심판대 올려진 트럼프…'하원탄핵 2번' 오명 눈앞

    1년前 '우크라이나 스캔들' 하원선 탄핵·상원서 회생…이번엔 공화 일각 동조 하원, 수정헌법 불발시 이르면 13일 표결…취임식 겹쳐 상원표결 시기는 미지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임기를 9일 남겨놓고 결국 미 의회의 탄핵 심판대에 또다시 올랐다. 사상 초유의 미 의사당 침탈 사태를 조장하며 거센 책임론에 휘말린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 패배 확정 직후 정치적 운명의 기로에 직면한 셈이다. '우크라이나 스캔들'로 재작년에 하원 탄핵을 받고도 ...

    한국경제 | 2021.01.12 05:08 | YONHAP

  • thumbnail
    4쪽짜리 탄핵안엔…"내란선동 트럼프, 국가안보·민주주의 위협"

    ... 기술…2024년 대선 출마 겨냥 "공직 자격박탈 돼야" 미국 민주당이 11일(현지시간) 발의한 탄핵소추안에는 의회 난입 사태에 따른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내란선동 혐의가 구체적으로 기술돼 있다. 트럼프 대통령이 국가안보와 민주주의에 위협이 ... 대통령에 대한 탄핵을 추진할 때는 권력 남용과 의회 방해 등 두가지 혐의가 탄핵소추안에 제시됐다. 당시 트럼프 대통령은 바이든 당선인에 대한 조사를 우크라이나 대통령에 촉구한 '우크라이나 스캔들'로 탄핵 대상이 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1.12 03:32 | YONHAP

  • thumbnail
    미 민주, 트럼프 탄핵 본격 착수…'내란선동 적용' 소추안 발의(종합)

    ... 돌입하라고 촉구하면서 그렇지 않을 경우 탄핵소추 결의안을 통과시키겠다고 압박했다. 지난 6일 트럼프 지지 시위대에 의회 난동 사태로 촉발된 미 정국의 논란이 트럼프 대통령 탄핵 추진으로 급격히 옮아가는 모양새다. 이번 탄핵소추안이 하원에서 통과되면 오는 20일 퇴임까지 임기를 불과 9일 남겨둔 트럼프 대통령은 2019년 말 '우크라이나 스캔들'에 이어 재임중 하원에서 처음으로 두 번의 탄핵안이 가결된 대통령이라는 불명예를 안게 됐다. 워싱턴포스트 등 ...

    한국경제 | 2021.01.12 03:13 | YONHAP

  • thumbnail
    美민주, 트럼프 탄핵 속전속결 추진…4년뒤 출마 못하게 '쐐기'

    ... 25조 발동을 통한 대통령직 박탈(해임)을 마이크 펜스 부통령에게 요구했지만 펜스 부통령이 거부하자 탄핵으로 방향을 틀었다. 민주당의 트럼프 대통령 탄핵 추진은 2019년 ‘우크라이나 스캔들(외국 정부의 대선 개입 유도 의혹)’에 이어 두 번째다. 우크라이나 스캔들과 달리 ‘의회 난입 사태’는 민주·공화 양당에서 초당적 비판을 받고 있다. 이 때문에 이번엔 공화당에서도 ‘반란표’가 ...

    한국경제 | 2021.01.10 17:24 | 주용석

  • thumbnail
    임기 12일 남은 트럼프 탄핵 가능할까…여러 시나리오 있다

    ... 땐 '공직불가' 과반가결 가능 퇴임 후 탄핵도 가능…1876년 전쟁장관 사임 후 전례 있어 미국 의사당 폭력 사태 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역풍이 만만치 않다. 대표적인 게 민주당을 중심으로 제기되는 탄핵론이다. 그러나 ... 절차가 개시된다면 역대 미국 대통령 중 두 번을 겪는 최초 사례가 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2019년 이른바 '우크라이나 스캔들'을 둘러싸고 권력 남용 의혹으로 탄핵 대상이 됐다. 미국 헌법에는 두 번의 탄핵을 제한하는 규정이 없어 ...

    한국경제 | 2021.01.09 21:14 | YONHAP

  • thumbnail
    [이슈+] "다 죽게 생겼다"…멀티플렉스 영화관도 '휘청'

    싸늘하다. 새해 극장가엔 냉기만이 감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사태로 관객수 급감이 장기화되면서 업계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권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새해 들어 평일 하루 관객 수는 ... 디지털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재개봉해 2~3위를 오락가락 하고 있다. 이번 주 새로 개봉한 영화로는 1930년대 우크라이나 대기근 참상을 폭로한 영국 기자의 실화를 다룬 영화 '미스터 존스'와 트랜스젠더 발레리나의 실화를 ...

    연예 | 2021.01.09 08:38 | 김예랑

  • thumbnail
    콜린 파월 "트럼프, 닉슨처럼 사임하라…가능한 한 빨리"

    ... 하는 일은 내가 공직에 있으면서 본 것 중 가장 역겨운 일"이라면서 "그는 부끄러운 줄을 알아야 한다"고 일갈하기도 했다. 민주당은 마이크 펜스 부통령을 통해 수정헌법 25조 발동을 추진하다 여의치 않자 탄핵을 추진하고 있다. '우크라이나 스캔들'에 따른 탄핵 추진에 이어 두 번째 탄핵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지자들의 의회 난입 사태로 궁지에 몰리자 대선 패배를 인정하고 수습을 시도하고 있으나 역풍이 거센 상황이다. 파월 전 장관은 트럼프 대통령에 대해 비판적 ...

    한국경제 | 2021.01.09 06: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