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40,3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푸틴 "단극화 시대 종말…국제안보지형 개선할 것"

    "펠로시 대만행은 계획된 도발…미, 우크라 전쟁 질질 끌려해"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단극화 시대의 종말이 다가오고 있다"고 말했다. 로이터, 타스 통신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이날 모스크바 국제안보회의 ... 도발이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그는 "미국은 아시아와 아프리카, 중남미에서 분쟁 가능성을 키우고 있다"며 "미국이 우크라이나 사태를 질질 끌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서방이 우크라이나를 총알받이로 쓰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8.16 17:23 | YONHAP

  • thumbnail
    젤렌스키 "유럽 최대 원전 '자포리자' 방어 세계가 나서달라"

    우크라이나가 유럽 최대 원자력 발전소 단지인 자포리자 방어를 위해 세계가 나서줄 것을 호소했다. 최근 원전 인근에서 포격전이 벌어지며 방사성 물질 유출 등 대규모 원전 사고의 우려가 커졌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사진)은 15일(현지시간) 동영상 연설을 통해 “세계가 원전 방어를 위한 힘과 결단력을 보여주지 않는다면 이는 곧 패배를 뜻한다”며 “세계가 테러에 패배하는 것이고 (러시아의) 핵 협박에 ...

    한국경제 | 2022.08.16 17:13 | 오현우

  • thumbnail
    스위스프랑 강세 언제까지…1스위스프랑당 1.04유로로 또 신기록

    ... 유로-달러 환율은 이달 들어 1.01∼1.03에서 움직이지만, 스위스프랑-달러 환율은 1.04∼1.06 수준으로 우위를 보인다. 이처럼 전례 없는 스위스프랑의 강세는 안전 자산 선호 현상으로 받아들여진다. 지난 2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세계 경제가 고물가와 침체의 이중고에 빠질 것이라는 우려가 심화하자 안전 자산을 찾는 경향이 뚜렷해지면서 스위스프랑이 강세를 보인다는 것이다. 우크라이나 전쟁의 여파로 올해 겨울 유럽의 에너지 위기가 심화할 것이라는 전망이 ...

    한국경제 | 2022.08.16 17:10 | YONHAP

  • thumbnail
    한국앤컴퍼니, 2분기 영업이익 1천27억원…작년 대비 71.6%↑

    ... 주요 원재료인 납 가격과 해상운임 비용이 상승하면서 저조한 실적을 냈다. 다만 주요 계열사인 한국타이어의 실적이 한국앤컴퍼니 실적에 반영되면서 지주회사 영업이익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타이어는 2분기 해상운임 상승, 러시아-우크라이나 사태, 중국의 주요 도시 봉쇄, 인플레이션 영향 등으로 영업이익이 작년 동기 대비 6.3% 감소한 1천753억원을 기록했다. 한국앤컴퍼니는 지난해 4월 한국아트라스비엑스와 합병해 사업형 지주회사로 새롭게 출범했다. 전 세계 약 ...

    한국경제 | 2022.08.16 17:10 | YONHAP

  • thumbnail
    크림반도서 또 탄약고 폭발…공군 비행장 폭발 후 1주일만

    탄약고 화재 후 연쇄폭발…민간인 2명 다치고 2천명 대피 러시아가 점령 중인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내 공군 비행장에서 의문의 폭발이 발생한 지 1주일 만에 이 지역 탄약고에서 또 화재로 인한 폭발이 발생했다고 16일(현지시간) 타스, 로이터 통신 등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러시아 국방부는 "이날 오전 6시15분께 크림반도 잔코이 지역의 마이스케 마을에 있는 군부대 임시 탄약고 지역에서 불이 났다"며 "화재로 보관 중이던 탄약이 폭발했다"고 발표했다. ...

    한국경제 | 2022.08.16 16:47 | YONHAP

  • [속보] 러 국방장관 "러, 우크라서 핵무기 사용할 필요 없어"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8.16 16:27 | YONHAP

  • thumbnail
    한국앤컴퍼니㈜, 2분기 매출액 3,086억 원, 영업이익 1,027억 원 발표

    ... 대비 매출액을 성장시켰다. 다만, 주요 원재료인 납 가격과 해상운임 비용의 상승 등은 영업이익에 영향을 끼쳤다. 지주회사로서 주요 계열사인 한국타이어의 실적이 반영되어 영업이익이 상승했다. 2분기에 한국타이어는 해상운임 상승, 러시아-우크라이나 사태, 중국 지역 봉쇄 및 인플레이션 등으로 전년동기 대비 영업이익이 하락했으나, 고환율 영향 등으로 당기순이익이 증가했다. 한국앤컴퍼니는 지난해 4월 ‘㈜한국아트라스비엑스’와 합병되어 사업형 지주회사로 새롭게 ...

    한국경제 | 2022.08.16 16:26 | WISEPRESS

  • thumbnail
    키이우 시장, 피란민에 "이제 수도로 돌아와도 좋다"

    "더 많은 병력·방공망 갖춰, 수도·전기 정상공급, 귀향자 환영" 우크라이나 전쟁이 6개월째 접어든 가운데, 수도 키이우의 시장이 피란민에게 이제는 집으로 돌아와도 괜찮다고 말했다. 비탈리 클리치코 우크라이나 키이우 시장은 15일(현지시간) 공개된 더타임스와의 인터뷰에서 키이우는 러시아의 궁극적인 공격 목표이지만 지난 4월 러시아의 공격을 간신히 격퇴했을 당시보다는 훨씬 방어력이 높아졌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는 키이우 주변에 더 많은 병력을 ...

    한국경제 | 2022.08.16 16:01 | YONHAP

  • thumbnail
    오스트리아,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중립 정책 위기

    우크라 지원·서방 제재 동참…"나토 가입하지 않을 것" 국민·정치권 중립 유지 선호…중재 역할은 어려울 듯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영세중립국 오스트리아의 중립 정책이 도전받고 있다. 오스트리아는 3월 2일 유엔 총회의 러시아 규탄 결의안에 140개 다른 유엔 회원국과 함께 찬성표를 던졌다. 우크라이나 전쟁 발발 이후 오스트리아는 살상 무기를 제외하고 우크라이나에 군사 장비와 인도적 지원을 제공했다. 오스트리아는 서방의 군사동맹인 ...

    한국경제 | 2022.08.16 15:57 | YONHAP

  • thumbnail
    개막 1주 앞둔 우크라 프로축구…"리그 재개, 국가 자신감 상징"

    4월 우승팀 없이 종료 후 새 시즌…우크라 축구협회장 "국민 정신 고양할 것" 반년째 러시아와 전쟁 중인 우크라이나 축구팬들이 1주일 앞으로 다가온 프로축구리그 개막을 부푼 마음으로 기다리고 있다. 안드리 파벨코 우크라이나축구협회장은 16일(현지시간) 영국 BBC방송에 "멈췄던 축구 리그를 재개하는 건 조국에 큰 진전"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우크라이나가 (전쟁에서) 이길 수 있으며, 자신감이 있다는 사실을 세계에 알리는 신호이기도 하다"며 ...

    한국경제 | 2022.08.16 15: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