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5,7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평범한 삶 원해"…`키 234㎝` 美 최장신 남성 사망

    키 234cm의 미국 최장신 남성이 심장병으로 짧은 생을 마감했다. 24일(현지시간) CNN 등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태생인 이고르 보브코빈스키(38)는 지난 20일 미네소타주의 한 병원에서 심장병으로 눈을 감았다. 태어날 때부터 뇌하수체거인증에 시달린 그는 어린시절 이후 계속 무릎 관절염으로 고통받았는데 최근 걷는 것도 힘들 정도로 상태가 악화했으며 당뇨병까지 앓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뇌하수체거인증은 성장 호르몬이 과다 분비돼 신체 부위가 비정상적으로 ...

    한국경제TV | 2021.08.24 15:21

  • thumbnail
    일반인처럼 살고 싶었던, 234㎝ 미국 최장신 남성 38살로 사망

    27살 때 기네스북 올라 태어날 때부터 뇌하수체 거인증 시달려 무릎 관절염으로 평생 고생 키 234cm의 미국 최장신 남성이 심장병으로 38살에 생을 마감했다. 24일(현지시간) CNN 등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태생인 이고르 보브코빈스키(38)는 지난 20일 미네소타주의 한 병원에서 가족이 지켜보는 가운데 심장병으로 눈을 감았다. 태어날 때부터 뇌하수체거인증에 시달린 그는 어린시절 이후 계속 무릎 관절염으로 고통받았는데 최근 걷는 것도 힘들 ...

    한국경제 | 2021.08.24 15:04 | YONHAP

  • thumbnail
    도쿄올림픽 중계 사고, MBC 보도본부장 사퇴·스포츠국장 교체

    ... 과거 올림픽 사례에 대한 교육 부족, △ 국제 대형 이벤트 중계방송에 대한 가이드라인과 검수 시스템이 미비, △ 중계방송 제작 준비 일정을 제대로 수립하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MBC는 앞서 진행된 도쿄올림픽 개막식에서 우크라이나 선수단이 입장할 때 소개 사진에 체르노빌 원전 사진을 사용한 것이다. 나아가 아이티 선수단 입장 때는 폭동 사진을 첨부한 뒤 "대통령 암살로 정국은 안갯속"이라고 소개했다. 조브넬 모이즈 아이티 대통령은 이달 초 ...

    한국경제 | 2021.08.24 09:11 | 김소연

  • thumbnail
    우크라, '러 병합' 크림 반환위한 국제회의 '크림 플랫폼' 개최(종합2보)

    "46개 국가·국제기구 대표 참석"…젤렌스키, 크림반환 국제 지원 호소 미셸 EU 의장 "우크라 홀로 남지 않을 것"…러, 강력 비난·대응 경고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이 러-서방 갈등의 주요 요인이 되고 있는 가운데, 우크라이나가 23일(현지시간) 크림 반환을 위한 국제적 지지 확보를 목적으로 정상급 국제회의인 '크림 플랫폼'을 키예프에서 개최했다. AP·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우크라이나가 옛 소련으로부터 독립을 선언한 독립기념일(8월 24일) ...

    한국경제 | 2021.08.24 00:27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러 병합' 크림 반환위한 국제회의 '크림 플랫폼' 개최(종합)

    "46개 국가·국제기구 대표 참석"…젤렌스키, 크림반환 국제 지원 호소 미셸 EU 의장 "우크라 홀로 남지 않을 것"…러, 강력 비난·대응 경고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이 러-서방 갈등의 주요 요인이 되고 있는 가운데, 우크라이나가 23일(현지시간) 크림 반환을 위한 국제적 지지 확보를 목적으로 정상급 국제회의인 '크림 플랫폼'을 키예프에서 개최했다. AP·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우크라이나가 옛 소련으로부터 독립을 선언한 독립기념일(8월 24일) ...

    한국경제 | 2021.08.23 23:25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러 병합' 크림 반환위한 국제회의 '크림 플랫폼' 개최

    "44개 국가 및 국제기구 대표 참석"…러, 강력 비난·대응 경고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으로 우크라이나와 심각한 갈등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우크라이나가 23일(현지시간) 크림 반환을 위한 국제적 지지 확보를 목적으로 국제회의인 ... 회의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참석을 요청했으나, 미국은 피트 부티지지 교통 장관을 대신 보냈다. 크림 문제에서 우크라이나를 적극적으로 지원해온 독일도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회의 전날인 22일 키예프를 방문해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 ...

    한국경제 | 2021.08.23 18:15 | YONHAP

  • thumbnail
    메르켈, 러시아 이어 우크라 방문…젤렌스키와 회담(종합)

    메르켈 "크렘린이 러-독 새 가스관 무기로 이용하면 제재할 것" 젤렌스키 "'노르트 스트림-2 가스관'은 위험한 지정학적 무기"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모스크바 방문에 이어 러시아와 심각한 갈등 관계에 있는 우크라이나를 찾았다. 인테르팍스·dpa·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메르켈 총리는 방러 이틀만인 22일 우크라이나 수도 키예프를 방문해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대통령과 회담했다. 양측은 경제 협력 등 양자 관계, 우크라이나 내부 개혁, 돈바스 ...

    한국경제 | 2021.08.22 23:03 | YONHAP

  • thumbnail
    메르켈, 러시아 이어 우크라 방문…젤렌스키와 회담

    "돈바스 분쟁, 우크라 우회 러-독 연결 가스관 등 논의"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모스크바 방문에 이어 러시아와 심각한 갈등 관계에 있는 우크라이나를 찾았다. 인테르팍스·dpa 통신 등에 따르면 메르켈 총리는 방러 이틀만인 22일 우크라이나 수도 키예프를 방문해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대통령과 회담했다. 양측은 경제 협력 등 양자 관계, 우크라이나 내부 개혁, 돈바스 지역(우크라이나 동부 지역) 분쟁 해결을 위한 민스크 평화협정 이행 방안 등에 ...

    한국경제 | 2021.08.22 21:41 | YONHAP

  • thumbnail
    신규확진 1천880명 이틀만에 2천명 아래…위중증 급증 400명대로(종합)

    ... 24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필리핀 5명, 터키 4명, 미국·파키스탄 각 3명, 키르기스스탄·인도네시아·카자흐스탄·몽골·말레이시아·과테말라·케냐 각 2명, 인도·방글라데시·러시아·싱가포르·베트남·스리랑카·카타르·프랑스·스페인·덴마크·우크라이나·멕시코·남아프리카공화국 각 1명이다. 국적은 내국인이 25명, 외국인이 41명이다. 지역발생과 해외유입(검역 제외)을 합치면 서울 526명, 경기 600명, 인천 92명 등 총 1천218명이다. 전국적으로는 17개 시도 전역에서 ...

    한국경제 | 2021.08.21 10:04 | YONHAP

  • thumbnail
    신규확진 1880명 이틀만에 2000명 아래…위중증 급증 400명대로

    ...t;케냐 각 2명, 인도·방글라데시·러시아·싱가포르·베트남·스리랑카·카타르·프랑스·스페인·덴마크·우크라이나·멕시코·남아프리카공화국 각 1명이다. 국적은 내국인이 25명, 외국인이 41명이다. 지역발생과 해외유입(검역 제외)을 합치면 서울 526명, 경기 600명, 인천 92명 등 총 1천218명이다. 전국적으로는 ...

    한국경제 | 2021.08.21 09: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