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301-15310 / 40,3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크라 침공] 신한금융, 난민에 20만달러 긴급구호 성금

    신한금융그룹은 우크라이나 난민을 돕기 위해 20만달러(약 2억5천만원)의 긴급구호 성금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17일 밝혔다. 신한금융은 코이카(KOICA·한국국제협력단)와 함께 국내 민간단체를 통해 폴란드에서 피난 중인 아동·여성 약 2만4천명에게 임시 숙소, 식량, 생필품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은 "터전을 잃고 전쟁으로 고통받는 우크라이나 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신한금융은 앞으로도 인도적 지원을 ...

    한국경제 | 2022.03.17 10:48 | YONHAP

  • thumbnail
    캐나다 2월 소비자 물가 5.7% 급등…우크라 전쟁 영향

    ... 서비스 품목의 66%가량이 3% 이상의 가격 상승을 기록한 것으로 조사됐다. 한 분석가는 "모든 것이 더 비싸진 것처럼 느껴진다면 그 이유는 실제 그렇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최근 물가 상승의 최대 원인이자 위협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전쟁에서 비롯된 것으로 지적됐다. 우크라이나 사태로 석유, 밀, 비료 등의 가격이 공급 부족 우려 속에 급등세를 보인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일부 전문가들은 조만간 월간 소비자 물가 상승률이 6%대나 이를 상회하는 수준이 될 ...

    한국경제 | 2022.03.17 10:47 | YONHAP

  • thumbnail
    '자폭드론' 만드는 에어로바이런먼트 급등한 까닭은?

    미군에 군사용 드론을 납품하는 에어로바이런먼트의 주가가 16일(현지시간) 10% 가까이 뛰어올랐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러시아의 공격을 받고 있는 우크라이나에 드론을 지원하겠다고 밝힌 게 호재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이날 나스닥시장에서 에어로바이런먼트 주가는 9.77% 오른 81.47달러에 마감했다. 바이든 대통령이 발표한 우크라이나 무기 지원 품목에 에어로바이런먼트의 최첨단 드론 스위치블레이드(사진) 100대가 포함된 게 주가를 끌어올렸다고 ...

    한국경제 | 2022.03.17 10:47 | 허세민

  • thumbnail
    러시아 "국채이자 달러로 지급…서방제재로 처리여부는 불투명"

    ... 미미한 데다가 많은 투자자가 이미 러시아 채권에 대해 상각 처리를 했기 때문이다. 투자자와 애널리스트들은 러시아 정부가 미 재무부의 예외 허용 조건을 활용, 외화 표시 국채를 상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기 전 러시아의 외환보유액은 6천300억달러(약 778조500억원)를 웃돌았다. 러시아 정부는 이달 말에는 6억1천500만달러(약 7595억원)를 추가로 지급해야 하고, 다음 달엔 만기가 돌아오는 21억달러(약 2조5천935억원) ...

    한국경제 | 2022.03.17 10:46 | YONHAP

  • thumbnail
    인니 식품 가격 급등에 '화들짝'…인플레 억제에 복지예산 투입

    ... 식품가격 안정에 투입할 것이라고 전날 발표했다. 스리 물랴니 장관은 "가격 급등에 따른 극심한 압박으로부터 취약층 보호를 위해 예산 투입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다만, 구체적인 예산 투입계획은 공개하지 않았다. 그는 그러면서 우크라이나 사태로 국제 밀 가격이 상승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인도네시아는 지난해 우크라이나로부터 10억 달러(1조2천억원) 상당 밀을 수입했다. 앞서 지난 11일 조코 위도도 대통령도 우크라이나 사태에 따른 최근 세계 식량 가격과 연료 ...

    한국경제 | 2022.03.17 10:46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아이들' 표식에도…수백명 대피 마리우폴 극장 폭격당해

    가족·아이들로 가득 찬 영상 공개돼…러 국방부는 공습 부인 마리우폴 2주 넘게 집중 포격 피해…시민 30만명 도시에 갇혀 우크라이나 남부 해안 도시에 대한 집중 공격을 퍼붓고 있는 러시아가 어린이를 포함한 수백명의 민간인이 대피한 마리우폴의 한 극장을 폭격했다고 16일(현지시간) BBC방송과 뉴욕타임스(NYT) 등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마리우폴이 있는 도네츠크주 고위 관리는 폭격을 당한 극장 건물에는 러시아군 공격을 피해 들어온 마리우폴 ...

    한국경제 | 2022.03.17 10:42 | YONHAP

  • thumbnail
    이제 브레턴우즈 체제 시즌 3가 시작된다 [한경 코알라]

    ... 사들였다. 이런 움직임에 일부 다른 국가의 중앙은행들도 합류하면서, 2014년 이후 전 세계 중앙은행들은 미국 국채보다 3배나 많은 금을 보유하게 되었다. ▲러시아 중앙은행의 금 vs. 미국 국채 보유액 / 출처: 트위터 최근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에 대한 제재의 목적으로 미국과 유럽 연합이 러시아 중앙은행의 보유 외환을 동결해 버렸다. 러시아가 수십 년간 원유와 광물을 팔아 모아온 재산이 한순간에 압류당한 것이다. 이 사건은 브레턴우즈 체제 시즌 2의 종료를 ...

    한국경제 | 2022.03.17 10:41

  • thumbnail
    변동성 높아질 땐 안전한 투자처가 정답? 비바람 피하게 해줄 종목은

    미국 중앙은행(Fed)의 긴축 움직임에 우크라이나 사태 장기화 우려까지 맞물리며 한국 증시의 부진한 흐름이 당분간 이어질 전망이다. 시장 상황이 이렇다 보니 변동성이 낮고 배당성향이 높은 주식들이 다시 주목받고 있다. 더불어 이들 종목에 분산 투자해서 안정성을 한층 높인 상장지수펀드(ETF)도 매력적인 투자처로 떠오르고 있는 만큼, 소나기를 피하고 싶은 투자자라면 여기에 눈길을 돌리는 것도 좋은 전략이 될 수 있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

    한국경제 | 2022.03.17 10:40

  • thumbnail
    체코 동물원, 멸종위기 아기 코뿔소에 '우크라 수도' 이름 붙여

    체코 동물원이 최근 탄생한 코뿔소 새끼에게 우크라이나 수도 명칭을 딴 이름을 붙였다. 러시아의 침공에 맞서고 있는 우크라이나를 지지하기 위해서다. AP통신은 체코의 드부르 크랄로베 동물원이 지난 4일 태어난 ‘동부 검은 코뿔소’의 이름을 ‘키이우’로 지었다고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키이우는 우크라이나의 수도다. 프레미슬 라바스 동물원장은 “우크라이나의 영웅들을 지지하는 차원에서 결정했다”고 ...

    한국경제 | 2022.03.17 10:34 | 이고운

  • thumbnail
    강원도,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피해 중소기업 특별 지원

    동해안 산불 피해 기업은 최대 8억 원까지 5년 저리 지원 강원도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과 동해안 산불로 피해를 본 중소기업에 경영안정자금 200억 원을 긴급 투입해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도내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수출업체는 140여 개로 수출금액은 5천700만 달러에 이른다. 이는 도내 전체 수출액의 1% 정도지만 도민의 실생활과 밀접한 품목이 많고, 영세한 중소기업은 경영에 타격을 입을 수밖에 없다. 또 밀과 명태, ...

    한국경제 | 2022.03.17 10: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