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331-15340 / 45,9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러시아, 폴란드·불가리아 가스 공급 중단…도미노 가스대란 우려

    ... 폴란드와 불가리아 국영 가스회사에 27일부터 가스 공급을 전면 중단할 것이라고 전했다. 기존 계약대로라면 가즈프롬은 연말까지 이들 국가에 가스를 공급해야 한다. 러시아가 유럽 국가로 향하는 가스관을 잠그는 것은 지난 2월 24일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이후 처음이다. 러시아가 폴란드와 불가리아에 대한 가스 공급을 멈추기로 한 이유는 이들 국가가 루블화 결제 요구를 거절했기 때문이다. 가즈프롬은 폴란드 국영 가스회사 PGNiG에 “26일까지 루블로 가스 대금을 ...

    한국경제 | 2022.04.27 15:15 | 허세민

  • thumbnail
    [우크라 침공] 美국무 "非나토와도 협력"…나토정상회의에 韓초청 시사(종합)

    非나토와 협력 사례로 한·일·호주·뉴질랜드 등 아태 4개국 예시 인수위 "초청받은 바 없어…초청받으면 긍정적으로 검토"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26일(현지시간)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과 관련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비회원국과 협력을 강조하면서 '아시아·태평양 4개국'(Asia-Pacific Four·AP 4)을 언급했다. AP 4에는 한국이 포함돼 있어 우크라이나전에서 한국의 역할 증대 기대감을 담은 것으로 해석된다. 향후 ...

    한국경제 | 2022.04.27 15:10 | YONHAP

  • thumbnail
    미군, 러시아 해커에 6명 공개 수배…현상금 125억 내걸어

    미국 정부가 자국과 우크라이나의 주요 인프라 등을 겨냥해 사이버 테러를 가한 러시아군 소속 6명의 해커에 대해 현상금 1천만 달러(한화로 약 125억원)를 걸고 공개 수배에 나섰다. 미 국무부는 26일(현지 시각) 보도자료를 내고 러시아군 정보조직인 총정찰국(GRU) 소속 6명의 신원과 위치 정보를 알려주면 최고 1000만 달러의 현상금을 지급하겠다고 밝혔다. 국무부에 따르면, 이들은 러시아 GRU의 74455부대 소속이다. 해커들 사이에선...

    한국경제 | 2022.04.27 15:06 | 장지민

  • thumbnail
    한은 "6월 디지털화폐 2단계 모의실험 완료…하반기 보고서 발간"

    ... 나라들도 도입 여부나 시점에 대해선 신중한 입장이라 한은도 더 많은 시간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지난해말 기준 주요국 중 CBDC를 정식 도입한 국가는 아직 없다. 바하마와 동카리브, 나이지리아 3곳만 도입했고 중국과 우크라이나, 우루과이만 시범운영을 진행하고 있다. 한국과 유럽연합(UN) 일본 스웨덴 러시아 터키 등은 모의실험에 착수했으며 미국 영국 캐나다 호주 인도 노르웨이 태국 등은 기초 연구를 벌이고 있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

    한국경제 | 2022.04.27 15:05 | 블루밍비트 뉴스룸

  • thumbnail
    에쓰오일, 유가 상승에 1분기 영업이익 사상 첫 '1조 돌파'

    ... 마이너스까지 추락했다. 지난해 상반기까지도 저조한 석유제품 수요로 인해 배럴당 1~2달러 수준에 그쳤다. 지난해 하반기부터 세계 경제 회복세에 따라 석유제품 수요가 늘어나면서 정제마진이 조금씩 회복되기 시작한 데 이어 올 초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공급 부족 우려가 커지면서 급등세를 이어가고 있다. 에쓰오일의 사업 부문별 기준으로는 정유 부문이 올해 1분기 1조20022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리며 호실적을 견인했다. 전 세계 석유제품 재고가 수년 내 최저 수준으로 낮아진 ...

    한국경제 | 2022.04.27 15:01 | 강경민

  • thumbnail
    인플레 우려를 기회로…돈이 되는 투자 전략은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 장기화와 중앙은행의 긴축 우려에 투자자들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이러한 고민의 배경에는 인플레이션이 큰 부분을 차지한다. 지난해 말부터 미국 연방준비제도(Fed)는 물가 관리를 정책의 우선순위에 두며 긴축의 강도를 높여 가는 가운데, 러시아발 유가 불안이 더해지며 인플레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다. 지난 4월 초에는 경기 침체의 전조 현상으로 여겨지는 미 국채 10년물·2년물 금리의 역전현상이 일시적으로 나타나면서 ...

    한국경제 | 2022.04.27 15:00 | 이미경

  • thumbnail
    2022 세계 요가의 날 앞두고 화엄사 요가대축제 개최

    5월 28일 구례 화엄사 각황전 앞…우크라이나 응원 퍼포먼스도 전남 구례의 천년고찰 화엄사에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요가대축제가 열린다. 화엄사는 오는 5월 28일 전남 구례군 마산면 화엄사 각황전 앞에서 '화엄, 하나 되다. 화엄, 빛이 되다'를 주제로 제2회 요가대축제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축제는 6월 21일 세계 요가의 날을 앞두고 사전 행사 형식으로 진행된다. 스리프리야 란가나탄 주한 인도 대사와 국내 거주 인도인들, ...

    한국경제 | 2022.04.27 14:59 | YONHAP

  • thumbnail
    중국은 왜 마크롱에 '전략적 자율성' 기대하나

    EU, 미·중 대립에 전략적 선택 다각화 추구…중국과 협력 모색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EU·중국 관계 긴장…마크롱 리더십 주목 미국과 중국의 패권 경쟁이 격화하면서 중국은 유럽연합(EU)과 전략적 협력 관계를 모색하고 있다. EU 또한 미국과 중국 사이에서 전략적 선택을 다각화하는 정책을 추진해왔다. EU는 중국 신장위구르 자치구 인권 문제를 비롯해, 무역 갈등 등 긴장 요인에도 중국과 교역을 확대하고 나아가 전략적 동반자 관계까지 거론하고 ...

    한국경제 | 2022.04.27 14:58 | YONHAP

  • thumbnail
    개발 미루고 임상 축소…우크라戰 장기화에 국내외 제약사 '비상'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의 전쟁이 장기화되면서 국내외 제약사들의 신약 개발이 타격을 받고 있다. 치료제 개발 일정이 늦춰지는가하면 임상 계획을 축소 및 수정되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신약 임상시험을 위한 주요 지역으로 꼽히던 러시아·우크라이나에서 전쟁이 석달째 이어지자 글로벌 제약사들이 역풍을 맞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로슈, 다발성경화증 치료제 개발에 차질 27일 외신에 따르면 글로벌 제약사 로슈는 지난 25일(현지시간) 1분기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4.27 14:53 | 이선아

  • thumbnail
    S-OIL, 1Q 영업익 1조3,320억원…전년보다 111.7%↑

    ... 시장 환경, RUC/ODC 설비 완공 이후 전사 복합마진 개선 등으로 영업이익과 순이익이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에쓰오일의 사업 부문은 크게 정유, 석유화학, 윤활 부문으로 나뉜다. 정유 부문은 타이트한 수급 밸런스와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전쟁으로 공급 부족이 심화되면서 영업이익이 1조2,022억원으로 호조를 보였다. 윤활 부문은 1,953억원 이익을, 석유화학 부문은 656억원 적자를 나타냈다. 에쓰오일 측은 "현재의 지정학적 공급차질로 인한 국제 정제마진의 강세에 ...

    한국경제TV | 2022.04.27 14: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