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381-15390 / 40,2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러 외무 "우크라와 일부 합의 근접…중립국화 논의"

    "평화협상 쉽지 않지만 타협 희망 있어" 돈바스 분리독립도 협상 주요의제로 거론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이 16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와의 평화협상이 쉽지 않지만 타협의 희망이 있다고 평가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라브로프 장관은 이날 러시아 매체 RBC 인터뷰에서 러시아 측 협상단의 평가를 근거로 "(협상단이) 분명한 이유 때문에 협상이 쉽지 않다고 말한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타협에 ...

    한국경제 | 2022.03.16 17:48 | YONHAP

  • 유전자 분석업체에 우크라 전쟁 '불똥'

    우크라이나 전쟁의 여파가 유전자 분석 업체들에까지 미치고 있다. 니켈 등 원자재 가격 급등 영향으로 검사용 칩과 시약 가격이 오르고 있어서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유전자 분석에 쓰이는 차세대염기서열분석(NGS)용 칩 공급 가격과 제품 수령에 걸리는 기간은 이달 들어 두 배로 늘었다. 국내 유전자 분석 업체 대부분은 미국 일루미나·서모피셔 등 해외에서 NGS용 칩을 공급받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기존엔 5~6주면 주문 후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3.16 17:43 | 이주현

  • thumbnail
    [김원호의 국제경제 읽기] 유가 해법 찾는 美…우리 기업엔 기회될 수도

    미국 조 바이든 행정부는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에 대해 원유·석탄·가스 수입금지 조치를 단행했지만, 원유 공급망 대안을 찾지 못해 고심에 빠졌다. 미국의 러시아산 원유 수입 비중은 3%에 불과하지만 이미 시장에서는 유가가 올해 말 급등락을 반복하다 결국 배럴당 150~200달러에 이를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이 때문에 러시아산 에너지 의존도가 높은 유럽연합의 제재 동참을 끌어내기도 쉽지 않다. 11월 중간선거를 앞두고 ...

    한국경제 | 2022.03.16 17:42

  • thumbnail
    정부, '중국견제' IPEF에 대한 입장 미국에 조만간 전달키로

    ... 한국의 IPEF 참여를 요청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페르난데스 차관은 공정한 무역 관행과 관련한 미국 측의 향후 추진 계획을 설명하며 한국 측과 공조를 지속해 나가기를 희망했는데, 구체적인 내용이 주목된다. 최 차관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한국의 대러 제재 동참 노력도 설명했고, 이에 대해 페르난데스 차관은 깊은 사의를 표하며 이런 과정에서 한미동맹이 한층 굳건해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두 차관은 외교부와 국무부의 차관급 경제외교 협의 창구인 한미 ...

    한국경제 | 2022.03.16 17:34 | YONHAP

  • thumbnail
    윤증현 "작은 청와대 요체는 인사권 위임…인사수석도 없애는 게 맞다"

    ... 윤(尹)연구소에서 만났다. ▷한국 경제가 직면한 가장 큰 위험 요인은 무엇입니까. “대내적, 대외적 균형이 모두 무너지고 있습니다. 우선 대외적으로 코로나19 팬데믹(대유행)이 3년째 이어지고 있습니다. 여기에 우크라이나에서 전쟁까지 터지면서 원자재 가격이 폭등하고 있죠. 한국은 자원 빈국이기 때문에 타격이 클 수밖에 없습니다. 당장 환율이 치솟고 있어요. 새 정부는 대외 변수에 어떻게 균형을 잃지 않을 것인지 고민해야 합니다. ‘다...

    한국경제 | 2022.03.16 17:33 | 정의진

  • thumbnail
    "더이상 안전자산 아냐"…엔화가치 5년來 최저

    지정학적 위기가 높아질 때 일본 엔화 가치는 상승하는 외환시장의 공식이 무너지고 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빚어진 시장 불안 속에서도 엔화 가치는 5년여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중앙은행인 일본은행의 환율 방어선인 ‘구로다 라인(달러당 125엔)’이 무너질 것이란 전망까지 나온다. 16일 외환시장에서 달러 대비 엔화 환율은 한때 달러당 118.43엔까지 뛰었다. 엔화 가치는 5년2개월 만에 최저 수준으로 추락했다. ...

    한국경제 | 2022.03.16 17:27 | 정영효

  • 우크라 여파…부품 떨어진 獨완성차 '발동동'

    BMW 폭스바겐 등 독일 완성차 업체들이 차량용 부품인 와이어링 하네스(전선 뭉치) 등을 조달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전쟁 탓에 우크라이나 공장 가동이 차질을 빚고 있어서다. 파이낸셜타임스(FT)는 차량 내부 전기 배선을 정리하는 와이어링 하네스가 부족해 독일 완성차 업체들의 생산 일정이 늦어지고 있다고 16일 보도했다. 와이어링 하네스는 자동차 속 전자부품을 연결하는 배선 뭉치다. 값이 비싸진 않지만 차량마다 맞춤형으로 제작되는 데다 이 ...

    한국경제 | 2022.03.16 17:24 | 이지현

  • thumbnail
    삼성전자 "로봇·메타버스가 신성장동력…AI·5G M&A 추진"

    ... 눈에 띄었다. 한 주주는 “노조가 기본급 15% 인상 등을 요구하는데 귀족노조라는 인상을 주지 않기를 바란다”며 “노사 임금협상을 할 때 주주가치에 부합하는지 생각해달라”고 경영진에 주문했다.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해 러시아 시장 철수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한 부회장은 “현재 러시아에 제품 공급을 중단한 상태”라며 “사업에 끼치는 영향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다양한 컨틴전시 플랜을 수립해 대처하겠다”고 ...

    한국경제 | 2022.03.16 17:22 | 박신영

  • thumbnail
    EU·英, 에너지·사치품 등 러 추가 제재…러 "바이든 입국 금지" 맞불

    유럽연합(EU)과 영국 등 서방이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를 겨냥해 추가 제재 조치를 내놨다. EU는 러시아산 철강 수입을 금지했고 역내에서 만들어진 사치품과 자동차를 러시아에 수출하지 않기로 했다. 영국은 러시아산 수입품에 고율의 추가 관세를 매기기로 했다. 러시아는 국제기구 유럽평의회를 자진 탈퇴하겠다며 대응에 나섰다. 이와 함께 조 바이든 대통령을 비롯해 미국 고위급 인사 13명의 러시아 입국도 금지했다. 우크라이나 전쟁을 계기로 러시아와 ...

    한국경제 | 2022.03.16 17:18 | 박상용

  • 유가 급락에 美증시 급등

    미국 뉴욕증시가 15일(현지시간) 급등했다. 국제 유가가 종가 기준으로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전 수준인 배럴당 100달러 밑으로 떨어지면서 투자심리가 살아난 덕분이란 분석이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원유(WTI) 4월물은 전날보다 6.38% 하락한 배럴당 96.44달러에 마감했다. 장중 93.53달러까지 떨어졌다. 종가 기준으로 WTI 가격이 100달러 밑으로 내려간 것은 지난 2월 28일(95.72달러) 이후 처음이다. ...

    한국경제 | 2022.03.16 17:16 | 이고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