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391-15400 / 34,0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크라 긴장 완화 기대에 환율 3.8원 내린 1,192.1원 마감

    ... 미국 백악관은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제안한 러시아와의 양자 회담에 원칙적으로 합의했으며, 오는 24일로 예정된 양국 장관급 회담을 통해 세부 내용을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시장은 미·러 정상회담 소식에 우크라이나를 둘러싼 긴장이 완화할 것으로 기대하는 분위기다. 오후 3시 30분 현재 원/엔 재정환율은 100엔당 1,036.92원이다. 전 거래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1,038.24원)에서 1.32원 내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2.21 16:04 | YONHAP

  • thumbnail
    코스피, 미·러 정상회담 추진에 낙폭 만회…2,740대 약보합(종합)

    코스닥은 상승 전환…0.29% 강보합 마감 코스피가 21일 약보합권에서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0.72포인트(0.03%) 내린 2,743.80에 장을 마쳤다. 지수는 우크라이나발 지정학적 불안 지속에 전장보다 37.87포인트(1.38%) 내린 2,706.65에 출발했다. 개장 직후 2,694.90까지 밀리며 나흘 만에 장중 2,700선을 내주는 등 장 초반 약세를 보였다. 그러나 오전 중 미·러 정상회담 추진 소식이 전해지며 ...

    한국경제 | 2022.02.21 15:57 | YONHAP

  • thumbnail
    낙폭 줄인 코스피 2740선 마감…리오프닝株 강세

    ...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톨령의 미·러 정상회담 제안 소식으로 증시가 혼조세로 전환했다고 증권가는 분석했다. 복수의 현지 언론 보도에 따르면 프랑스 대통령궁은 이날 성명에서 "바이든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위기 관련 정상회담 개최에 원칙적으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마크롱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게 미·러 정상회담 개최를 제안했고 양진영 모두 이를 ...

    한국경제 | 2022.02.21 15:55 | 신민경

  • thumbnail
    [특징주] 우크라이나 긴장 고조에 에너지주 강세(종합)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 긴장이 고조되면서 21일 석유, 가스 등 에너지 관련주가 강세를 이어갔다. 이날 코스닥시장에서 도시가스 공급업체 지에스이는 전 거래일보다 10.09% 오른 4천855원에 거래를 마쳤다. 대성에너지는 2.52% 상승했고, 석유류 판매업체인 한국석유(0.95%), 중앙에너비스(1.14%), 흥구석유(0.53%), 극동유화(0.39%) 등도 소폭 올랐다. 장 초반 러시아와 벨라루스가 양국 연합훈련을 연장하기로 했다는 소식의 ...

    한국경제 | 2022.02.21 15:42 | YONHAP

  • thumbnail
    러-우크라이나 갈등 심상찮은데…지정학적 리스크 대응할 5가지 ETF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우려가 전 세계를 공포에 몰아넣고 있다. 관련 뉴스에 증시가 출렁인다. 지난주 미국 3대 지수는 각각 1% 넘게 하락했다. 변동장세 피난처 역할을 할 상장지수펀드(ETF)에 대한 관심이 커진다. 21일 미국 경제 잡지 앙트레프레너는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 긴장이 이어지는 가운데 지정학적 리스크 관리에 도움이 될 ETF 5가지를 꼽았다. 증시가 흔들릴 때마다 도피처로 지목되는 건 배당주다. '프로셰어스 S&P ...

    한국경제 | 2022.02.21 15:41 | 구은서

  • thumbnail
    우크라이나 위기 외교 노력 '돈바스 휴전'에 집중

    8년 지속 내전 격화 전면전 확대 우려…"휴전협정 되살려야" '3자 접촉그룹'·'노르망디 형식 회담' 서둘러 진행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지역의 정부군과 친러시아 반군 간 교전이 격화하면서 전쟁을 막기 위한 외교적 노력도 긴박하게 진행되고 있다. 미국 등 서방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임박했음을 거듭 경고하는 가운데 막판 외교적 노력은 우선 돈바스 지역의 포성을 멈추는 데 집중되고 있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20일(현지시간) ...

    한국경제 | 2022.02.21 15:02 | YONHAP

  • thumbnail
    대선 재외투표 모레부터 시작…115개국서 투표 실시

    '전쟁 가능성' 우크라이나 제외 제20대 대통령 선출을 위한 해외 거주 유권자들의 투표인 재외투표가 오는 23일부터 엿새간 진행된다. 21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재외투표는 내달 23~28일 전 세계 115개국 177개 재외공관, 219개 투표소에서 매일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된다. 선관위가 집계한 해외선거인명부 확정 선거인 수는 22만6천162명이다. 다만 우크라이나대사관은 전쟁 위험이 고조되고 있는 현지 사정에 따라 재외선거사무 ...

    한국경제 | 2022.02.21 14:47 | YONHAP

  • thumbnail
    "금값이 금값이네"…우크라 사태에 금 시세 8개월만 최고치

    우크라이나 사태 위기감이 고조되면서 금값이 치솟고 있다. 긴장이 지속될 경우 금 가격이 역대 최고치를 넘어설 수 있다는 관측까지 나온다고 20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금 가격은 우크라이나 사태로 안전자산 선호 심리가 확대되면서 지난 15일 중 12일 상승했다. 금 선물은 지난 17일 온스당 1902달러(약 227만원)를 기록, 지난해 6월 이후 최고치 수준으로 치솟았다. 다음날에는 0.1% 하락했다. 존 ...

    한국경제 | 2022.02.21 14:19 | 강경주

  • thumbnail
    운전대 잡기 겁나네…서울 휘발유값 리터당 1800원 넘었다

    ... 전국 평균보다 한주 이른 지난달 둘째주부터 가격이 상승세로 전환됐다. 지난달 셋째주부터는 전국의 휘발유 평균 가격도 상승하고 있다. 전국 휘발유 가격이 1700원 선을 넘어선 것도 유류세 인하 이후 처음이다. 올 들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우려 등 지정학적 변수에 따라 국제유가가 급등하면서 국내 유가도 동반 상승하는 모습이다. 그러자 정부는 유류세 인하 연장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다만 지금 같은 유가 급등과 환율 강세에 따른 원화 약세가 계속되면 국내 기름값 ...

    한국경제 | 2022.02.21 14:15 | 노정동

  • thumbnail
    호실적에도 '지지부진' 자동차株. 언제 반등할까[분석+]

    ... 근거로 완성차업체들의 올해 실적이 더 성장한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21일 오후 1시48분 현재 현대차는 직전 거래일 대비 1000원(0.54%) 오른 18만4500원에, 기아는 보합인 7만8700원에 각각 거래되고 있다. 우크라이나를 둘러싼 러시아와 서방국가들 사이의 갈등 고조의 영향을 받아 급락 출발했다가 낙폭을 만회했다. 이달 들어 현대차 주가는 3.17%가, 기아는 4.02%가 각각 하락했다. 증권시장 전망치 평균(컨센서스)에 못 미치는 작년 4분기 ...

    한국경제 | 2022.02.21 13:59 | 한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