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431-15440 / 36,8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데스크 칼럼] '제2 겨울전쟁' 된 러의 우크라 침공

    ... 나치가 동부전선에서 대대적 침공을 감행하는 단초가 되기도 했다. 겨울전쟁이 2차 세계대전 최장·최악의 전투로 약 400만 명의 사상자를 낳은 레닌그라드(상트페테르부르크) 공방전의 씨앗이 된 셈이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겨울전쟁 데자뷔로 다가오는 이유는 패권국가의 잘못된 전철을 반복하고 있어서만은 아니다. 21세기 최첨단 시스템을 갖춘 러시아 탱크를 화염병으로 맞서는 키예프 시민들의 모습에서 느껴지는 시공간을 뛰어넘는 초현실적 저항 의지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2.03.02 17:18 | 김형호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러서 돈도 못보내고 항공편도 취소?…태국 관광업계 우려(종합)

    SWIFT 배제·러 항공기 운항금지 파장…루블화 약세에 씀씀이 약화 관측도 경제단체, 태국 경제성장률 전망치 3.0~4.5%→2.5~4.5%…"러 관광객 감소" 태국 관광업계가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러시아에 가해진 국제사회의 각종 제재 여파에 자못 우려하는 분위기다. 러시아 은행의 국제결제망 '퇴출'로 돈을 보내는 데 어려움이 있고, 항공기 운항 금지로 항공편 취소나 항로 변경 조치가 잇따를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앞서 미국과 유럽연합(EU)은 ...

    한국경제 | 2022.03.02 17:17 | YONHAP

  • thumbnail
    중국, 블링컨 '신장 인권 비판'에 "모함 공격" 반발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의 인권유린 행태를 규탄하면서 중국의 신장 인권 문제를 비난한 데 대해 중국 당국이 강력히 반발했다. 왕원빈(汪文斌)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일 정례 브리핑에서 블링컨 장관의 발언에 대해 평론을 요구받고 "미국은 또다시 거짓말을 퍼뜨리고 있다"면서 "중국을 모함하고 공격하고 있다"고 반발했다. 그는 "중국 신장은 지난 60여 년 동안 인구가 4배 증가했다"며 "신장 지역의 제노사이드는 철저한 ...

    한국경제 | 2022.03.02 17:17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미국, 러시아산 우라늄도 제재 제외…원전업계 로비"

    ... 원전업계는 가장 저렴한 러시아·카자흐·우즈벡산 우라늄을 선호한다는 것이다. 익명을 요구한 한 소식통은 "(미국 원전)업계는 저렴한 러시아산 우라늄에 그저 중독돼 있다"고 꼬집었다. 이와 관련해 한 백악관 관리는 "우리는 러시아에 (우크라이나 침공에 대해) 책임을 묻는 조처를 하면서 업계의 모든 문의에 귀를 기울이고 있으며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로이터에 말했다. 조 바이든 미 행정부는 최근 40년 만에 최고 수준으로 치솟은 물가를 잡기 위해 석유 등 에너지 가격 안정이 ...

    한국경제 | 2022.03.02 17:16 | YONHAP

  • thumbnail
    러 침공으로 우크라이나 역사서 판매 급증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전 세계적인 현안으로 부상하면서 우크라이나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고 있다. 때마침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직전에 출간된 우크라이나 관련서가 이례적인 판매량을 기록해 주목된다. 지난달 21일 출간된 《유럽 최후의 대국, 우크라이나의 역사》(구로카와 유지 지음, 안선주 옮김, 글항아리)다. 주우크라이나 대사를 지낸 일본의 전직 외교관이 쓴 이 책은 초판 1500부와 2쇄 1000부가 순식간에 동났다. 3쇄는 당초 1000부를 ...

    한국경제 | 2022.03.02 17:15 | 김동욱

  • 애플 "러서 아이폰 안 판다"…기업 '경제 전쟁' 속속 참전

    ... 러시아에서 더 이상 제품을 판매하지 않겠다고 발표했다. 러시아인들은 애플의 결제 플랫폼인 애플페이 등에 접근할 수도 없게 된다. 러시아 국영 미디어인 러시아투데이와 스푸트니크 앱은 러시아 이외 국가의 앱스토어에서 사라진다. 애플은 우크라이나의 실시간 교통 상황을 안내하던 지도 앱 서비스도 중단했다. 앞서 우크라이나 정부는 빅테크(대형 IT기업)에 러시아 서비스를 중단해달라고 요청했다. 빅테크 등이 운영하는 소셜미디어가 러시아 정부 방침을 전파하는 선전 수단이 될 수 ...

    한국경제 | 2022.03.02 17:15 | 이지현

  • 서방 제재에 돈줄 막히자…러시아, 외화 반출 금지령

    ... 대응책으로 외국인 투자자의 러시아 내 자산 회수를 제한하기로 했다. 자본 유출을 막아 루블화 환율의 안정을 꾀한다는 구상이다. 또 국부펀드 자금을 이용해 1조루블(약 11조원) 규모의 러시아 기업 주식도 매입하기로 했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곤두박질친 모스크바증시는 최근 3거래일 연속 휴장 중이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2일부터 1만달러(약 1200만원)를 초과하는 외화의 국외 반출을 금지한다고 발표했다. 러시아는 지난 1월부터 기업들이 해외에서 ...

    한국경제 | 2022.03.02 17:14 | 박상용

  • thumbnail
    [우크라 침공] 국토부, 러시아 제재 따른 국내기업 대응방안 논의

    국토교통부는 2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 직후 구성한 '민관합동 긴급 상황반' 2차 회의를 열고 현지 진출 기업 대응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현지에 진출한 국내 기업과 해외건설협회 관계자, 제재 관련 전문가 등이 참석해 현지 상황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특히 미국과 유럽 국가를 중심으로 한 국제사회가 러시아에 대해 전략물자 수출금지와 국제은행간통신협회(SWIFT·스위프트) 결제망 퇴출 등으로 ...

    한국경제 | 2022.03.02 17:14 | YONHAP

  • 대선 재외국민 투표율 71.6%…19대보다 3.9%P 하락

    ...에 역대급 ‘비호감 대선’으로 투표 신청자와 참여자 수가 모두 줄었다”는 분석이 나왔다. 이번 재외투표는 115개국 177개 공관에 마련된 219개 투표소에서 시행됐다. 다만 러시아의 침공을 받은 우크라이나에서는 현지 공관의 투표 업무가 중지되면서 177명의 유권자가 투표하지 못했다. 재외투표지는 외교행낭에 실려 인천국제공항으로 들어온다. 정당이 추천한 참관인이 입회한 가운데 중앙선관위에 인계된 뒤 등기우편으로 관할 선관위에 보내져 오는 9일 ...

    한국경제 | 2022.03.02 17:13 | 오형주

  • [포토] NATO군 격려하는 英·에스토니아 총리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가운데 왼쪽)와 카야 칼라스 에스토니아 총리가 1일(현지시간) 에스토니아 수도 탈린에서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군인들과 대화하고 있다. 영국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서방의 강력한 제재를 주문하고 있다. 이날 영국은 러시아를 돕는 벨라루스 관리와 군수업체들의 영국 내 자산을 동결한다고 발표했다. A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3.02 17: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