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451-15460 / 37,0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러·우크라, 소련 해체한 곳서 3일 2차 회담(종합)

    러시아 대표단 회담장 도착…우크라 측 3일 오전 도착 예상 2차 회담 장소는 소련 해체 합의한 '벨라베슈 숲'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2차 회담이 2일(현지시간) 밤 열릴 예정이었으나, 우크라이나 대표단의 회담장 도착이 늦어지면서 3일로 연기됐다. 타스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대표단장인 블라디미르 메딘스키 대통령 보좌관은 이날 저녁 벨라루스의 회담장에서 기자들과 만나 "우크라이나 대표단이 키이우(키예프)를 출발해 회담장으로 오고 있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2.03.03 03:45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러 국방부 "러군 전사자 498명, 우크라군은 2천870명"(종합)

    "키이우·하르키우 등에 주민 대피 위한 안전통로 만들어" 우크라이나 내 군사작전에서 러시아 군인이 500명 가까이 숨졌다고 러시아 국방부가 2일(현지시간) 처음으로 밝혔다. 리아노보스티 통신에 따르면 이고리 코나셴코프 러시아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언론 브리핑에서 "우크라이나 군사작전에 참여 중인 우리 군인들 가운데서도 손실이 있다"면서 "498명이 임무 수행 중 숨졌고 1천597명이 부상했다"고 공개했다. 그는 "우크라이나 군인 사망자는 2천870명이고, ...

    한국경제 | 2022.03.03 03:33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푸틴 절친' 러 지휘자, 잇따라 계약 해지돼(종합)

    ... 오페라 극장과 계약이 잇따라 해지되고 있다. 뉴욕타임스(NYT)는 2일(현지시간) 독일 뮌헨시가 지난 2015년부터 뮌헨필하모닉을 이끌었던 게르기예프를 해고했다고 보도했다. 뮌헨시는 게르기예프에게 해고 통보에 앞서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략에 대한 비판 입장을 천명해달라'고 요청했지만, 반응이 없었다고 설명했다. 게르기예프는 또 이탈리아의 대표적인 오페라 극장인 라 스칼라의 공연에서도 교체됐다고 AFP 통신이 전했다. 라 스칼라는 이날 성명에서 게르기예프에게 ...

    한국경제 | 2022.03.03 03:20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푸틴을 전범으로 조사"…美 의회 결의안 추진

    우크라이나계 하원의원 "국제사회, 러시아 엄격하게 다뤄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과정에서 발생한 전쟁범죄에 대해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관련성을 조사하자는 결의안이 미국 의회에 제출된다. 로이터통신은 2일(현지시간) 공화당 소속인 린지 그레이엄 상원의원과 빅토리아 스파츠 하원의원이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결의안을 상·하원에 내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결의안은 우크라이나 내 전쟁 범죄에 대한 조사에 착수키로 한 국제형사재판소(ICC)의 결정을 ...

    한국경제 | 2022.03.03 03:14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EU 외무장관 이번주 특별회의…미·영 외무도 초청

    유럽연합(EU) 외교정책을 총괄하는 호세프 보렐 외교·안보 정책 고위대표는 2일(현지시간) EU 회원국 외무장관 특별 회의를 오는 4일 소집하고 우크라이나, 미국, 영국, 캐나다 외무 장관과 북대서양조약기구 사무총장도 초청했다고 2일 밝혔다. 보렐 고위대표는 이날 트위터에 "나는 금요일에 특별 외무장관 회의를 소집했다"면서 드미트로 쿨레바 우크라이나 외무부 장관,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 리즈 트러스 영국 외무부 장관, 멜라니 졸리 캐나다 외무장관과 ...

    한국경제 | 2022.03.03 03:11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푸틴과 친한 EPL 첼시 구단주…영국 내 제재 요구 커져

    ... 추정 순자산이 133억달러(약 16조원)에 달하는 아브라모비치는 영국 정부의 제재를 피하기 위해 애를 쓰고 있다고 로이터통신이 전했다. 그는 지난 주말에 첼시 구단의 관리를 구단 재단에 넘긴다고 발표한 데 이어 이번 주초에는 우크라이나 협조 요청에 따라 러시아와의 협상을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첼시 구단도 매물로 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스위스의 한 매체는 첼시 구단 매입을 검토하는 스위스의 갑부 한스요르그 위스를 인용해서 아브라모비치가 영국 모든 빌라를 팔려고 ...

    한국경제 | 2022.03.03 03:04 | YONHAP

  • thumbnail
    유로존 2월 물가 5.8% 뛰어…1997년 통계집계후 최고

    ... "연료 공급 쇼크로 인해 일시적으로 치솟는 물가를 견뎌야 한다"면서 "공급 쇼크가 발생한 경우, 경제활동과 고용의 급감을 막기 위해 물가상승률이 목표치 수준으로 복귀하는 기간이 길어질 수 있다"고 밝혔다. 경제전문가들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에너지 가격이 치솟으면서 물가상승률은 3월에 6%를 넘고, 올해 연간 ECB의 물가 관리 목표치인 2%의 2배가 넘는 5%를 상회할 것으로 예상한다. 수개월째 물가 압박이 지속되면서 ECB는 오는 10일 통화정책회의에서 ...

    한국경제 | 2022.03.03 02:55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바이든 "러, 민간인 지역 공격은 분명히 의도적"

    "전쟁범죄라 얘기하긴 일러"…"젤렌스키 국외 대피는 스스로 내릴 판단"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일(현지시간) 러시아가 의도적으로 우크라이나 민간인 지역을 공격했다는 입장을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민간인 지역 공격을 의도적이라고 생각하느냐는 물음에 "그들이 그렇다는 것은 분명하다"고 대답했다고 정치전문매체 더힐이 보도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러시아가 전쟁 범죄를 저지른다고 보느냐는 질문에는 "우리는 매우 면밀히 ...

    한국경제 | 2022.03.03 02:54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러 국방부 "러군 전사자 498명, 우크라군은 2천870명"

    우크라이나 내 군사작전에서 러시아 군인이 500명 가까이 숨졌다고 러시아 국방부가 2일(현지시간) 처음으로 밝혔다. 리아노보스티 통신에 따르면 이고리 코나셴코프 러시아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우크라이나 군사작전에 참여 중인 우리 군인들 가운데서도 손실이 있다"면서 "498명이 임무 수행 중 숨졌고 1천597명이 부상했다"고 공개했다. 그는 "우크라이나 군인 사망자는 2천870명이고, 부상자는 약 3천700명이며, 포로는 572명"이라고 ...

    한국경제 | 2022.03.03 02:50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러 외무장관 "3차대전은 파멸적인 핵전쟁 될 것"(종합2보)

    외무차관은 "러·나토 무력충돌 없으리란 보장없어…우크라 무기공급 우려" 제3차 세계대전이 일어난다면 그것은 파멸적인 핵전쟁이 될 것이라고 러시아 외무장관이 경고했다. 리아노보스티 통신 등에 따르면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은 ...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3차 대전 관련 발언을 인용하며 이같이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달 26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대한 대응과 관련, "우리에게는 두 가지 선택지가 있다. 러시아를 물리적으로 공격해 제3차 세계대전을 시작하거나, ...

    한국경제 | 2022.03.03 02:4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