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521-15530 / 33,5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북한, 김정일 생일 맞아 '북중친선' 부각…화보집도 발간(종합)

    ... 소개하는 화보집도 펴냈다. '조로(북러)친선의 새 역사를 펼치시여'라는 제목의 화보집은 2000년과 2001년, 2002년, 2011년 등 김정일 집권기에 이뤄진 네 차례 북러 정상회담 사진들을 약 240페이지에 걸쳐 담았다. 최근 북한과 중국·러시아는 '미사일 개발'과 '우크라이나 사태' 등 각각 미국과 대립각을 세우는 이슈에 대해 서로의 편을 들어주며 친밀을 과시하는 등 북중러 3국이 미국에 대응하는 연합전선을 펴는 모양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2.16 11:43 | YONHAP

  • thumbnail
    변동성 국면의 피난처? 하락장에서도 훨훨 나는 탄소배출권 ETF

    탄소배출권 관련 EFT가 국내 증시 폭락 상황에서도 우상향 곡선을 그리며 투자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우크라이나를 둘러싼 지정학적 리스크가 유럽 천연가스 공급 부족으로 이어지며 오히려 상승 모멘텀으로 작용한 것이다. 그리고 탄소배출권 가격 움직임은 주식, 채권 등 다른 자산과 상관계수가 낮아 포트폴리오 분산 효과를 높일 수도 있다. 따라서 변동성 국면의 대안으로 활용하는 것도 고려할만한 사항이 될 수 있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날로 ...

    한국경제 | 2022.02.16 11:35

  • thumbnail
    증시, 우크라 긴장 완화에 '안도'…"추가 하락 가능성 열어놔야"

    코스피 2,700 회복·코스닥 3% 넘게 올라 전문가들 3월 FOMC 정례회의 전까지 변동성 확대 전망 우크라이나를 둘러싼 지정학적 위험이 다소 완화하면서 16일 국내 금융시장이 모처럼 안도감을 드러냈다. 오전 10시 50분 현재 코스피는 전날보다 1.42% 오른 2,714.60을 나타냈다. 코스닥지수는 닷새 만에 오름세로 전환하며 3% 넘게 뛰었다. 지수는 870에 바짝 다가섰다. 러시아가 전날 우크라이나 국경 인근에 있던 일부 병력을 ...

    한국경제 | 2022.02.16 11:27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위기 전쟁 직전서 '브레이크'…서방 "여전히 위협적"

    바이든 "아직 검증되지는 않았다" 견제…우크라 "눈으로 봐야" 러시아 병력 복귀 발표로 '외교의 창'은 넓어져 전쟁 직전까지 치달았던 우크라이나 위기가 일단 한숨을 돌리는 분위기다. 러시아가 15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접경지에서 훈련 종료를 이유로 일부 병력을 복귀시키고 서방과 대화를 이어갈 뜻을 밝히면서다. 이날은 미국이 '침공 예상일'로 지목한 16일이 하루 ...

    한국경제 | 2022.02.16 11:24 | YONHAP

  • thumbnail
    주식시장 악화에 금 거래 활발… 골드바 매출 증가

    ... 반면 금값은 같은 기간 3.75그램당 28만5000원에서 31만원으로 꾸준한 상승세를 이어가며 8% 올랐다. 특히 지난해 3월 31일 26만6500원으로 저점을 찍고 완만한 상승을 보이고 있는 금값은 인플레이션에 대한 우려감, 우크라이나 지역분쟁으로 인한 국제 에너지 가격의 변동 등으로 당분간 호재로 작용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송종길 한국 금거래소 전무는 “2022년 온스당 1830 달러에서 시작한 국제 금 가격은 연초 하락세로 출발하였으나 반등세를 ...

    조세일보 | 2022.02.16 11:04

  • thumbnail
    러 일부 철군 주장에 위성사진은 '글쎄'…전문가 신중론

    우크라이나 국경지대에서 군병력을 일부 철수한다는 러시아 발표와 달리 위성사진에는 아직 별다른 움직임이 포착되지 않았으며 이에 군사전문가들은 신중론을 나타냈다고 뉴욕타임스가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위성사진에 따르면 러시아의 최정예 부대에 속하는 중부와 동부 군사지역 부대는 여전히 우크라이나 접경지역에 그대로 배치돼 있다. 이들 부대는 최근 며칠간 우크라이나 국경으로부터 불과 수십 마일 떨어진 곳에서 침공을 위한 대형을 유지해왔는데, 여전히 ...

    한국경제 | 2022.02.16 11:00 | YONHAP

  • thumbnail
    "러시아가 우크라 침공했다면 美 인플레 최소 10% 폭등"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예정대로 침공했다면 미국의 인플레이션이 40년 만에 최악의 수준으로 폭등했을 것이란 분석이 나왔다. 15일(현지시간) 뉴욕포스트에 따르면 미국 컨설팅업체 RSM은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공격했다면 국제유가가 110달러를 충분히 돌파했을 것"이라며 "이로 인해 미국의 인플레이션도 최소 10% 이상 올랐을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미국의 1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년 동기 대비 7.5% 급등하면서, 인플레이션에 대한 공포가 ...

    한국경제TV | 2022.02.16 10:56

  • thumbnail
    우크라 동부지역에선 이미 8년째 분쟁으로 1만4천명 사망

    러시아 크림반도 병합 후 우크라 정부군―분리주의 반군 교전 올해도 20대 우크라군 숨져…러, 돈바스서 위장작전 펼칠 수도 우크라이나 동부지역에서 8년간 이어진 정부군과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 간 전투로 지금까지 최소 1만4천 ... 나타났다고 15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 WSJ)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2014년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 후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도네츠크, 루간스크주) 지역에서는 독립을 주장하는 친러 분리주의 세력과 우크라이나 정부군 간 교전이 ...

    한국경제 | 2022.02.16 10:39 | YONHAP

  • thumbnail
    비트코인은 싸움에서 이기는 전략이다 [한경 코알라]

    ... 동결로 해외 원조가 완전히 끊겼다면 나이지리아 국민이 여기까지 저항을 이어갈 수 있었을까? 비트코인은 나이지리아 국민에게 희망으로 자리매김했고 덕분에 나이지리아 국민 사이엔 민주주의에 대한 열망이 여전히 이어지는 중이다. 러시아-우크라이나 사태 속 비트코인 가장 최근에는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 군사적 긴장이 높아진 가운데 또다시 비트코인이 등장했다. 우크라이나 정부군에게 무기, 군수품, 의료품 등을 지원하는 단체들이 비트코인과 기타 암호화폐를 통해 국민의 원조를 ...

    한국경제 | 2022.02.16 10:31

  • thumbnail
    우크라 "국방부·은행 사이버 공격…러, 추잡한 장난질"

    우크라이나 국방부와 대형 은행 두 곳의 웹사이트가 15일(현지시간) 사이버공격을 받았다고 로이터 통신이 타스 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사이버보안센터는 국방부와 우크라이나군 사이트, 프리바트방크, 오샤드방크 등 일부 은행이 몇 시간 사이에 분산서비스거부(DDoS·디도스) 공격을 받았다고 발표했다. 사이버 공격을 받은 은행은 몇 시간 동안 인터넷뱅킹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피해를 당했다. 프리바트방크는 우크라이나 최대 상업은행이며, 오샤드방크는 대형 ...

    한국경제TV | 2022.02.16 10:30